• 맑음동두천 -0.3℃
  • 맑음강릉 2.9℃
  • 맑음서울 -1.7℃
  • 구름조금대전 0.5℃
  • 맑음대구 -1.2℃
  • 맑음울산 -0.2℃
  • 광주 -0.2℃
  • 맑음부산 2.6℃
  • 흐림고창 -1.1℃
  • 제주 3.1℃
  • 맑음강화 -0.7℃
  • 맑음보은 -2.6℃
  • 구름많음금산 -1.2℃
  • 흐림강진군 -0.6℃
  • 맑음경주시 0.2℃
  • 맑음거제 3.1℃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2’ 양지은&강혜연-은가은&김연지, 무대를 완전히 뒤집어 낼 역전의 용사 출격 예고, 기대감 Up

URL복사

 

“이런 무대, 진짜 처음이야!”

 

‘미스트롯2’ 양지은&강혜연-은가은&김연지가 지금까지 무대를 완전히 뒤집어 낼 역전의 용사로의 출격을 예고, 기대감을 자아내고 있다.

 

원조 트롯 오디션 TV CHOSUN ‘미스트롯2’는 지난 9회에서 최고 시청률 28.7%(닐슨코리아 기준)를 기록, 무려 9주 연속 지상파-비지상파에서 송출되는 전체 예능 프로그램 중 시청률 1위를 차지하는 신드롬을 이어갔다. 여기에 총 7차에 걸쳐 진행 중인 ‘대국민 응원투표’ 유효 누적 투표수가 무려 2500만 건에 달하는가하면 TV화제성 분석기관 굿데이터코퍼레이션이 조사한 2월 1주 차 비드라마 TV 화제성 부문에서 7주 연속 비드라마 1위 자리를 굳건히 지켜내는 등 명실상부 국민 예능의 막강 위엄을 자랑했다.

 

무엇보다 ‘미스트롯2’는 지난 방송을 통해 결승전에 진출할 최후의 7인을 가려내는 ‘레전드 미션’을 본격 가동, 모두의 이목을 한 데 집중시켰다. 대한민국 트롯 거물 태진아-김용임-장윤정의 히트곡 중 한 곡을 직접 선곡한 참가자들은 그 어느 때보다 열의를 갖고 연습에 임해 살 떨리는 경쟁을 펼쳤던 터. 이들의 선전 끝 전 시즌 통틀어 가장 높은 마스터 점수가 터져 나왔을 뿐 아니라, 참가자들의 영상 조회 수가 무려 500만 건에 육박하는 등 역대급 퀄리티를 자랑해 전율을 일게 했다.

 

특히 양지은은 갑작스런 결원으로 인해 경연 20시간을 남겨두고 재투입된 핸디캡에도 불구, 절절한 감성이 묻어나는 ‘사모곡’을 통해 중간 랭킹 3위를 차지하는 최대 반전을 써 내렸던 상황. 강혜연과 팀을 이뤄 ‘한 곡 미션’을 해내게 된 양지은이 강혜연과 힘을 합쳐 또 한 번 ‘20시간의 기적’을 이뤄낼 수 있을지 궁금증을 치솟게 하고 있다. 또한 ‘레전드 미션’ 중간 랭킹 최저 순위라는 위기에 이어 갑자기 경연 파트너가 바뀌어 버린 초유의 사태를 겪게 된 강혜연 역시 제 6차 대국민 응원투표 2위의 저력을 발휘해 판을 뒤집을 수 있을지 두 사람이 펼쳐낼 따로 또 같이 무대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그런 가운데 ‘레전드 미션’을 남겨두고 있는 김연지와 은가은이 ‘한 곡 미션’에서 듀엣으로 호흡을 맞추며 가열찬 반격에 나선다. 폭발적인 성량과 깔끔한 고음이 강점인 두 사람은 지금껏 선보인 적 없는 새로운 무대로 발라드 여신에서 트롯 여제로서의 입지를 완전히 굳히겠다는 각오를 내비쳐 열기를 폭발시켰던 터. 이렇듯 결승으로 가는 마지막 문턱에서도 한 치 앞을 내다볼 수 없는 대혼란의 순위 경쟁이 가동된 가운데, 14명 중 준결승 미션 순위 경쟁에서 살아남는 최후의 7인은 과연 누가 될 지 초미의 관심을 자아내고 있다.

 

제작진은 “‘대국민 응원투표’ 누적수가 단 7회 만에 2500만 표에 달하는 등 뜨거운 지지를 보내주셔서 감사하다. 결승전에 오를 TOP7이 탄생되기까지, 단 하나의 라운드만이 남았다. 단 한 번도 본 적 없는 새로운 무대들이 펼쳐질 것”이라며 “끝까지 많은 기대와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미스트롯2’는 스마트폰 공식 투표 모바일 앱을 통해 ‘나만의 트롯여제’를 뽑기 위한 제 7차 대국민 응원투표를 진행 중이다. 1일 1회, 1인당 7인을 중복 투표하는 방식이며 추후 결선 점수에 적극 반영된다. ‘미스트롯2’ 10회는 오는 18일(목) 밤 10시에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 ‘신상출시 편스토랑’ 오윤아, 민이 2021 목표 ‘혼자서도 잘해요’ 계획! 뉴스 보고 5일 동안 눈물 펑펑 흘린 사연
‘신상출시 편스토랑’ 오윤아와 이지혜가 눈물을 흘린다. 2월 19일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도시락’을 주제로 한 22번째 메뉴 개발 대결이 시작된다. 먹대모 이영자, 집밥 퀸 오윤아, ‘편스토랑’ 마스코트 이유리, ‘편스토랑’ 완판남 류수영. 쟁쟁한 실력을 자랑하는 4인 편셰프가 치열한 경쟁을 펼칠 것으로 보인다. 이날 방송에서 오윤아는 ‘집밥 퀸’답게 다양한 집밥 메뉴들을 만들며 도시락 메뉴 개발에 매진했다. 역시나 ‘아들 바보’ 오윤아의 메뉴는 아들 민이를 위한 건강 메뉴였다. 메뉴 연구 뿐 아니라 오윤아의 민이 사랑은 계속 이어졌다. 아들 민이를 위해 세운 2021년 목표도 공개한 것. 바로 ‘혼자서도 잘 해요’라고. 오윤아는 민이가 발달장애라는 어려움을 갖고 있지만 조금씩이라도 혼자서도 할 수 있는 것들이 늘어나기를 바라는 마음에 이 같은 계획을 세웠다고. 오윤아는 배고플 때 즉석밥 전자레인지에 데워먹는 법, 추울 때 거실 보일러 버튼 눌러서 켜는 법, 무슨 일 있을 때 엄마한테 전화할 수 있도록 엄마 번호 외우기 등 가장 기본적인 것들을 차근차근 연습시키기 시작했다. 엄마의 마음을 알기라도 한 듯, 이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