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6.0℃
  • 맑음강릉 -2.1℃
  • 서울 -2.8℃
  • 대전 -1.7℃
  • 흐림대구 -3.1℃
  • 맑음울산 -1.9℃
  • 구름많음광주 -1.2℃
  • 맑음부산 -0.9℃
  • 흐림고창 -1.7℃
  • 제주 2.6℃
  • 흐림강화 -5.6℃
  • 흐림보은 -2.3℃
  • 흐림금산 -2.9℃
  • 구름많음강진군 -3.2℃
  • 맑음경주시 -5.1℃
  • 맑음거제 -1.4℃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 '신상출시 편스토랑' 이영자, 대방어 해체 체험 “나 생선장사 했잖아” 자신

URL복사

 

‘신상출시 편스토랑’ 이영자가 대방어 해체에 도전한다.
 
1월 15일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어묵’을 주제로 한 20번째 메뉴 개발 대결이 계속된다. 그 중 ‘편스토랑’ 출시 3관왕 먹대모 이영자는 초면이지만 환상의 케미를 자랑하는 새로운 인물을 만나 눈이 번쩍 뜨이고 입이 쩍 벌어지는 놀라운 체험을 한다.

 


이날 이영자는 어묵을 직접 만들어 보고자 조언을 구하기 위해 달인을 찾아갔다. 바로 91만 구독자를 자랑하는 개인 방송 채널을 운영하고 있는 대왕 생선 마스터인 수빙수가 그 주인공. 수빙수는 작은 몸집으로 대형 광어, 다금바리, 아귀, 문어 등 어종을 가리지 않고 대왕 생선들을 손질하는 영상으로 뜨거운 화제를 모았다.
 
이날 수빙수가 이영자를 위해 준비한 생선은 겨울 제철을 맞은 대표적인 대왕생선 대방어였다. 무려 105cm의 길이에 11kg가 넘는 무게를 자랑하는 대방어의 크기에 이영자는 물론 VCR을 지켜보던 ‘편스토랑’ 식구들도 모두 입을 쩍 벌리며 경악했다고. 하지만 놀라움도 잠시, 이영자가 수빙수와 함께 본격적인 대방어 해체에 돌입해 이목을 집중시켰다는 전언이다.
 
거침없는 수빙수의 손질에 이어 이영자 역시 두 팔을 걷어붙이고 “나 생선 장사했잖아.”라며 손질 작업들을 거침없이 해냈다고. 대왕생선 해체 전문가 수빙수조차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고 해 ‘편스토랑’ 본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인다.
 
뿐만 아니라 이날 두 사람은 직접 해체한 대방어로 즉석에서 대방어 회초밥을 만들어 ‘한 입 먹방’까지 선보였다는 후문이다. 바로 해체한 신선한 방어 등살, 뱃살 초밥을 맛본 이영자는 감동에 말을 잇지 못했다고. 이를 보는 ‘편스토랑’ 스튜디오에는 부러움의 탄성이 터졌다고 한다.
 
이영자와 수빙수가 함께한 105cm 대방어 해체, 군침이 꼴깍 넘어가는 한 입 먹방, 그리고 어묵 만들기까지 환상의 호흡을 모두 확인할 수 있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1월 15일 금요일 밤 9시 40분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TBS '최일구의 허리케인 라디오' 프린수찬 김수찬, 박슬기에게 딸 돌 선물로 순금 한 돈 쾌척!
가수 김수찬이 첫돌을 맞은 박슬기의 딸, 소예 양을 위해 순금을 투척하며, 2021년 '신흥 미담 제조기'로 떠올랐다. 오늘(17일 일) 방송된 TBS FM <최일구의 허리케인 라디오>에는 최근 김수찬과 주현미가 함께한 신곡 '사랑만 해도 모자라'가 소개됐다. 김수찬은 "이 노래에 대한 반응이 심상치 않다. '올 한 해를 강타하는 곡이 되지 않을까' 라는 이야길 제 입으로 하겠다"며 너스레를 떨었다. 박슬기는 "김수찬은 댄스 트로트의 최강자다. '엉덩이'란 곡으로 암울했던 작년을 들썩이게 했다. '사랑만 해도 모자라'는 김수찬 트로트 인생에 쐐기를 박는 노래가 될 거다"라며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에 DJ 최일구는 "음악평론가인 줄 알았다. 칭찬이 좀 과한 것 아니냐"며 짓궂은 농담을 던졌다. 박슬기는 "사실 방송 전에 수찬 씨가 소예 돌반지를 선물해줬다. 순금 한 돈을 맨 입으론 받을 수 없다. 인생은 ‘기브 앤 테이크’다"라며 입담을 뽐냈다. 실제로 김수찬은 직접 금은방을 찾아 반지를 고르고 각인까지 새겨 선물하는 정성을 보였다는 제작진의 후문도 전해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트로트 여왕 주현미와의 전화 인터뷰도 이뤄졌다. 김수찬은 "주현미 선생


영화&공연

더보기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 1월 22일 부터 주말 3일간 프리미어 시사회 개최 확정!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은 누적 발행 부수 1억 2천만부를 돌파한 만화 '귀멸의 칼날'의 첫 번째 극장판으로, 어둠 속을 달리는 무한열차에서 귀살대와 예측불가능한 능력을 가진 혈귀의 일생일대 혈전이 펼쳐지는 이야기. 일본 역대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한 것은 물론, 전 세계 영화 흥행 수익 5위 달성이란 기염을 토하며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역대급 화제작이다. 오는 1월 27일 개봉을 앞두고 국내 최초로 영화를 만나볼 수 있는 프리미어 시사회 개최 소식을 전해 예비관객들의 관심이 모이고 있다.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의 프리미어 시사회는 1월 22일(금)부터 1월 24일(일)까지 개봉 전 주말 사흘간 진행된다. 먼저 프리미어 시사회 1탄은 국내에서 가장 먼저 만나볼 수 있는 스페셜 최초 프리미어 시사회로, 1월 22일(금) 12시, 14시 40분, 17시 20분 총 3회에 걸쳐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진행된다. 특히 스페셜 최초 프리미어 시사회에서는 영화의 여운을 오래 간직할 수 있도록 관람객 전원에게 '귀멸의 칼날' L홀더 2종 세트를 증정할 예정으로 치열한 예매 전쟁이 벌어질 것이 예상된다. 이어 프리미어 시사회 2탄은 주말 프리미어 시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