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4℃
  • 흐림강릉 4.2℃
  • 구름많음서울 1.6℃
  • 흐림대전 2.8℃
  • 대구 2.9℃
  • 울산 7.2℃
  • 흐림광주 6.5℃
  • 부산 8.6℃
  • 구름많음고창 3.3℃
  • 박무제주 11.6℃
  • 구름많음강화 2.3℃
  • 흐림보은 2.0℃
  • 흐림금산 2.0℃
  • 흐림강진군 7.6℃
  • 구름많음경주시 4.8℃
  • 구름많음거제 6.5℃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라이프

'미스터 퍼펙트', 퍼펙트한 3연승

[뉴스인스타=부산 사직실내체육관, 양찬성]

 

 뛰어난 격투 실력뿐만 아니라 출중한 외모 덕에 '미스터 퍼펙트' 라는 별명으로도 불리는 강경호 선수가 쾌조의 3연승을 일구어냈다.

 

 강경호 선수는 UFC부산 대회에서 상대 선수인 리우 핑유안 (중국, 26) 을 맞이해 태클을 통한 압박 스타일로 싸웠다.  1라운드에서 상대방의 펀치 카운터로 더블렉 태클을 성공시키며 라운드 내내 상위에서 압박했다. 

 

2라운드 역시 기습적열기인 하이킥에 이어 테이크다운으로 상대방을 넘어뜨린 이후 그라운드에서 상대방을 계속 괴롭혔다.

 

3라운드에서는 상대인 뤼우핑위안 선수가 적극적으로 타격 반격을 시도하여 앞 라운드에 비해 어렵게 경기를 풀었으나 상대방이 하이킥 이후 미끄러진 틈을 타, 그라운드에서 다시 유리한 포지션을 차지하고 경기를 끝마칠 수 있었다. 

 

경기 후 승자 인터뷰에서 밴텀급 공식랭킹 진입을 희망한다고 밝혔으며 핑유안 선수의 소속팀 수장인 유라이아 페이버와의 경기를 원한다고 말했다.

 

유라이아 페이버 선수는 경량급 흥행 스타의 선구자로서 UFC 명예의 전당에도 헌액된 전설적인 파이터다..


연예&스타

더보기
Olive 오리지널 '호동과 바다' 다큐멘터리에 첫 도전한 강호동
오는 28일(화) 저녁 7시 50분에 첫 방송되는 Olive ‘호동과 바다(연출 김관태, 곽지혜)’는 바다를 품고 있는 사람들과 바다가 품고 있는 보물들을 찾으러 겨울 바다로 떠나는 사람내음 푸드다큐. 소셜 다이닝을 주제로 색다른 힐링을 선사한 Olive ‘모두의 주방’ 제작진과 강호동이 다시 한번 의기투합해 입에서 입으로 전해지는 바닷마을 음식 이야기를 풀어낸다. 그간 예능에서 종횡무진 활약했던 강호동은 푸드 다큐멘터리 ‘호동과 바다’를 통해 새로운 도전을 시작한다. 한 폭의 그림 같은 겨울 바다에서 바닷마을 사람들이 품은 이야기를 통해 제철 음식들을 소개하는 것. 특유의 소탈한 매력으로 바닷마을 사람들의 보석 같은 이야기를 이끌어내는 강호동의 인간미와 참신한 맛 표현이 매회의 관전 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첫 방송이 다가올수록 시청자들의 기대감이 높아지는 가운데 강호동은 다큐멘터리에 도전한 이유로 ‘바다’, ‘음식’을 꼽았다. “에너지와 낭만, 추억을 주는 푸르른 바다와 생각만으로도 행복해지는 음식은 내가 가장 좋아하는 '최애' 단어들이다. 이 두 가지가 조합된다는 것만으로도 출연해야 할 이유는 충분했다. 해안가에서만 접할 수 있는 음식이나 제철 식재료를


영화&공연

더보기
뮤지컬 ‘웃는 남자’ 개막 D-3, 뜨거운 열기로 가득한 석훈, 규현, 박강현, 수호(EXO)의 연습 현장
오는 9일(목) 개막을 앞둔 뮤지컬 '웃는 남자'가 뜨거운 열기로 가득한 연습 현장을 공개했다. 한층 견고한 짜임새의 서사와 속도감 있는 전개로 더욱 업그레이드된 재연 개막을 3일 남겨둔 EMK 오리지널 뮤지컬 '웃는 남자'의 연습 현장 사진이 공개돼 시선을 집중시킨다. 얼마 남지 않은 개막을 위해 연습에 몰두하고 있는 이석훈, 규현, 박강현, 수호(EXO), 민영기, 양준모, 신영숙, 김소향, 강혜인, 이수빈. 마치 본 공연에 오른 듯 각자의 캐릭터에 몰입하고 있는 배우들의 연기와 숨 죽이고 볼 수밖에 없는 압도적인 분위기는 얼마 남지 않은 개막에 기대감을 불어넣고 있다. 먼저, 지울 수 없는 웃는 얼굴을 가진 채 유랑극단에서 광대노릇을 하는 관능적인 젊은 청년 그윈플렌 역을 맡은 이석훈, 규현, 박강현, 수호. 이번 재연 무대에 뉴캐스트로 참여해 캐스팅 소식부터 화제를 일으킨 이석훈과 규현은 반짝이는 눈빛과 순수한 표정만으로도 극 중 그윈플렌을 단번에 연상시킨다. 2018년 초연에서 호평을 받았던 박강현과 수호의 깊은 연기력 역시 사진을 통해서도 오롯이 느껴진다. 여기에 호소력 짙은 넘버까지 더해져 새롭게 탄생할 네 명의 그윈플렌은 각각 어떤 매력을 지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