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3.4℃
  • 구름많음강릉 19.4℃
  • 구름많음서울 14.2℃
  • 흐림대전 15.9℃
  • 구름많음대구 17.6℃
  • 구름많음울산 16.2℃
  • 구름많음광주 15.8℃
  • 구름많음부산 15.2℃
  • 흐림고창 13.9℃
  • 구름많음제주 15.9℃
  • 구름많음강화 8.8℃
  • 흐림보은 13.5℃
  • 흐림금산 14.7℃
  • 흐림강진군 13.5℃
  • 구름많음경주시 16.2℃
  • 구름많음거제 15.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패션&뷰티

손담비, 지큐 ‘우먼 오브 더 이어(Woman of the Year)’ 매거진 화보 공개

URL복사

 

배우 손담비의 매력적인 화보가 공개됐다. 

 

남성 매거진 지큐 코리아(GQ KOREA)는 최근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을 성공적으로 마친 손담비와 화보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특히 손담비는 지큐가 선정하는 ‘우먼 오브 더 이어(Woman of the Year)’의 주인공으로서 화보를 진행해 그 의미를 더했다.

 

‘그 어느 때보다 당당하고 눈부시게 반짝이는 손담비’라는 주제로 진행된 이번 화보에서 손담비는 실버 컬러의 의상과 스팽글 장식의 원피스를 비롯해 다채로운 파티룩을 소화하며 과감한 포즈와 매력적인 분위기를 연출했다.

 

화보와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손담비는 ‘동백꽃 필 무렵’에서 연기한 ‘향미’에 대해 “향미라는 이름을 처음 들었을 때 자유분방하고 수더분하며, 맹한 구석도 있는 캐릭터가 떠올랐어요. 거의 맞았던 것 같아요”라고 말한 데 이어 “드라마가 진행될수록 향미의 다양한 면모를 보여줄 수 있어서 뿌듯했어요. 특히 12화의 주인공은 향미라 할 수 있었는데 그 촬영 이후 배우로서 커다란 관문을 잘 넘은 듯했어요”라고 소감을 전했다.

 

또 ‘손담비가 손담비를 연기한 것 아니냐’는 반응이 있을 정도로 향미 캐릭터를 완벽하게 연기한 것에 대해 “실제 성격은 향미와 전혀 달라요. 반대에 가깝죠. 직설적이고 털털하고, 막힌 데 없이 화끈한 면도 있어요. 그래서 여자 팬들이 많은가 봐요”라고 전했다.

 

이어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을 마친 소감으로 손담비는 “가수 활동을 마친 후 연기를 하기로 마음을 굳혔지만 배우로서의 길을 어떻게 꾸려 나갈지 답을 찾기가 너무 어려웠어요. 긴 시간이 걸렸지만 이 작품을 통해 그 갈증이 풀렸고 앞으로 내딛을 수 있는 힘도 얻었어요”라고 말해 앞으로의 활동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손담비의 더 많은 화보와 진솔한 인터뷰는 지큐 12월호와 지큐 홈페이지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우주소녀 더 블랙 엑시-설아, 첫 번째 콘셉트 포토 공개! 한도 초과 '걸크러시' 매력
그룹 우주소녀(WJSN)의 두 번째 유닛 우주소녀 더 블랙이 첫 번째 콘셉트 포토를 통해 독보적인 비주얼을 드러냈다.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는 지난 2일 오후 공식 SNS를 통해 우주소녀 더 블랙의 데뷔 앨범 'My attitude(마이 애티튜드)'의 콘셉트 포토를 게재했다. 베일을 벗은 엑시는 깔끔한 슈트 차림으로 시크한 매력을 물씬 자아냈다. 겹쳐 입은 체크 패턴의 재킷과 흰 와이셔츠에 느슨하게 매치한 타이까지 중성적이면서도 스타일리시한 느낌을 한껏 드러내 팬들의 마음을 단숨에 매료시켰다. 이어 공개된 콘셉트 포토 속 설아는 세로 스트라이프 패턴의 블랙 정장으로 이지적인 아우라를 뿜어냈다. 전체적으로 단정한 느낌의 스타일링 속 이어커프와 헤어 액세서리는 유니크한 느낌을 더했고, 새카맣고 긴 생머리와 레드 컬러 네일아트의 조화는 설아만의 도도한 매력을 더욱 배가시키고 있다. 특히 두 사람은 투명한 피부를 더욱 돋보이게 하는 장밋빛 립 컬러로 매혹적인 분위기를 자아내는가 하면, 카메라를 향한 치명적인 눈빛으로 걸크러시한 매력을 뽐내 데뷔에 대한 팬들의 기대감도 높이고 있다. 엑시와 설아의 콘셉트 포토로 우주소녀 더 블랙의 싱글 'My attitude'의 비


영화&공연

더보기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 2년 만에 돌아온 감동 대작! 7월 ’최고의 무대’ 그 서막의 티저 영상 공개!
2021년 진실과 정의의 의미를 묵직한 메시지로 전하는 최고의 작품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제작:EMK뮤지컬컴퍼니(이하 EMK))가 오는 7월 13일 샤롯데씨어터에서 세 번째 시즌으로 화려하게 귀환한다. 제작사 EMK는 5월 3일 오전 <마리 앙투아네트>의 개막 소식과 함께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티저 영상은 18세기 가장 화려한 건축물인 베르사유 궁전으로 보는 이들을 초대한다. 거대한 정원과 섬세한 조각상을 거쳐 화려한 샹들리에가 드리워진 궁정의 거대한 문이 열리면 향수를 뿌리고 샴페인을 터뜨리며 각양각색의 화려한 의상과 장신구를 입은 인물들이 향락에 젖어 파티를 즐기는 모습이 비춰진다. 그와 대비되는 거세게 타오르는 불길과 불타는 프랑스 국기는 역사상 가장 사치스러웠던 이들의 삶이 어떠한 전환점을 맞이할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타오르는 프랑스 국기 위로 겹쳐진 <마리 앙투아네트>의 심볼 ‘MA’는 작품 속 두 주인공 ‘마리 앙투아네트’와 ‘마그리드 아르노’의 이니셜로, <마리 앙투아네트>는 프랑스의 왕비였으나 18세기 프랑스 혁명으로 단두대에서 생을 마감한 ‘마리 앙투아네트’의 드라마틱한 삶과 사회의 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