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1.0℃
  • 흐림강릉 23.9℃
  • 흐림서울 22.9℃
  • 맑음대전 26.4℃
  • 구름많음대구 28.2℃
  • 구름조금울산 28.4℃
  • 구름많음광주 26.3℃
  • 구름많음부산 27.7℃
  • 구름많음고창 26.6℃
  • 구름많음제주 27.0℃
  • 구름많음강화 22.1℃
  • 맑음보은 27.0℃
  • 맑음금산 25.0℃
  • 구름조금강진군 26.6℃
  • 구름많음경주시 28.7℃
  • 구름조금거제 27.6℃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론리플래닛 매거진, 배정남과 함께 부산의 숨은 매력을 찾다

고향 부산으로 ‘론리플래닛 매거진 코리아’와 동행 휴가

 

 

‘론리플래닛 매거진 코리아’가 배우 배정남과 부산에서 촬영한 휴가 사진을 공개했다.

이번 사진은 ‘배정남의 당일치기 부산’이라는 테마로 아침부터 저녁까지 꼬박 하루 동안 부산 여행을 즐기는 그의 모습을 담았다. 기사에는 배정남의 세련되고 여유로운 모습을 포착한 사진과 여행, 휴일, 부산에 대한 배정남의 애정과 취향을 드러내는 인터뷰도 수록했다.  오늘(10일) 3분 분량의 영상 버전도 공개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기사는 부산 토박이이자 부산시 홍보대사인 배정남이 직접 부산의 명소들을 소개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 코스 선정에 적극적으로 의견을 전달한 배정남은 비교적 외부에 덜 알려진 서부산 지역으로 눈을 돌렸으며, 새로운 서핑 명소로 떠오르는 다대포 해수욕장, 작년 여름 개관한 부산현대미술관, 산복도로 중에서도 절경을 자랑하는 천마산로, 부산의 풍부한 해산물로 이탈리아 남부 요리를 선보이는 레스토랑과 부산에서 손꼽히는 싱글 몰트 위스키 바 등을 순회했다. 해운대의 단골 칵테일 바 등 일정상 직접 가보지 못한 곳은 인터뷰로 소개해 부산의 다채로운 매력을 전했다.

부산관광공사와 함께 기획한 이 기사는 ‘론리플래닛 매거진 코리아’ 9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배정남의 인터뷰 외에도 해당 여행 코스에서 더 즐길 거리에 대한 풍성한 정보가 담겼으며, 전국 주요 서점 및 온라인 서점에서 판매 중이다. 9월 9일에는 온라인 기사 형태로 ‘론리플래닛 매거진 코리아’ 홈페이지에서도 배포되며, 9월 10일 유튜브로 공개될 영상 ‘배정남의 당일치기 부산’에도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덕화다방" 경포대에 뜬 러블리즈... 올여름은 덕화다방에서 마무리하세요!
인기 걸그룹 러블리즈의 케이와 미주가 강릉 경포대 "덕화다방"에 알바생으로 찾아와 상큼한 서빙으로 여름의 끝자락을 시원하게 마무리해줄 예정이다. 이날 덕화다방 멤버인 이덕화, 아내 김보옥, 허경환은 마지막으로 더 많은 시청자들에게 다가가고 매출 수익금 기부액을 늘리기 위해 커피 트럭을 몰고 강릉 경포해변을 찾는다. 덕화다방에 찾아온 최연소 게스트 러블리즈는 큰 튜브 위에서 활력 넘치는 개성 만점 포즈를 취하며 등장해 시선을 한 번에 사로잡는다. 많은 인파 속에서도 꿋꿋하게 포즈를 잡는 미주를 보며 허경환은 “그럴 시간 없다. 빨리 일해야 한다”며 다그쳤고, 자신들이 누군지 아냐는 물음에 배우 이덕화는 “펄 시스터즈는 안다”며 1960년대 걸그룹을 얘기해 웃음을 유발한다. 한편, 이날 목표 판매량을 음료 100잔으로 정했으나, 예상보다 더 많은 사람들이 덕화다방을 찾아 재료가 없어 못 파는 상황이 펼쳐진다. 이덕화와 김보옥은 “이건 다 러블리즈 덕분이다”, 며 열심히 일하는 러블리즈 케이, 미주에 대한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케이는 영업 도중 앳된 모습으로 김보옥을 ‘이모’, ‘어머니’라고 부르고 이덕화를 ‘아버님’이라고 부르며 ‘호칭 요정’으로 이덕화 부부의



론리플래닛 매거진, 배정남과 함께 부산의 숨은 매력을 찾다
‘론리플래닛 매거진 코리아’가 배우 배정남과 부산에서 촬영한 휴가 사진을 공개했다. 이번 사진은 ‘배정남의 당일치기 부산’이라는 테마로 아침부터 저녁까지 꼬박 하루 동안 부산 여행을 즐기는 그의 모습을 담았다. 기사에는 배정남의 세련되고 여유로운 모습을 포착한 사진과 여행, 휴일, 부산에 대한 배정남의 애정과 취향을 드러내는 인터뷰도 수록했다. 오늘(10일) 3분 분량의 영상 버전도 공개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기사는 부산 토박이이자 부산시 홍보대사인 배정남이 직접 부산의 명소들을 소개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 코스 선정에 적극적으로 의견을 전달한 배정남은 비교적 외부에 덜 알려진 서부산 지역으로 눈을 돌렸으며, 새로운 서핑 명소로 떠오르는 다대포 해수욕장, 작년 여름 개관한 부산현대미술관, 산복도로 중에서도 절경을 자랑하는 천마산로, 부산의 풍부한 해산물로 이탈리아 남부 요리를 선보이는 레스토랑과 부산에서 손꼽히는 싱글 몰트 위스키 바 등을 순회했다. 해운대의 단골 칵테일 바 등 일정상 직접 가보지 못한 곳은 인터뷰로 소개해 부산의 다채로운 매력을 전했다. 부산관광공사와 함께 기획한 이 기사는 ‘론리플래닛 매거진 코리아’ 9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