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0.6℃
  • 흐림강릉 22.9℃
  • 서울 21.9℃
  • 흐림대전 26.4℃
  • 박무대구 24.7℃
  • 흐림울산 26.1℃
  • 구름많음광주 26.6℃
  • 흐림부산 25.7℃
  • 구름많음고창 27.2℃
  • 제주 25.7℃
  • 흐림강화 20.7℃
  • 흐림보은 25.8℃
  • 흐림금산 25.0℃
  • 흐림강진군 26.2℃
  • 흐림경주시 25.4℃
  • 흐림거제 27.4℃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호텔 서울드래곤시티, 의료관광객 한국 방문 유치를 위한 숙박 편의 제고 업무협약 체결

의료 관광객에게 양질의 숙박 서비스 제공을 위해 최선 다할 것

 

 

 텔 서울드래곤시티가 국내 최대 객실 규모와 최상의 서비스를 바탕으로 의료관광객들의 한국 방문 유치를 위해 한국관광공사와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호텔 서울드래곤시티는 8월 30일 서울드래곤시티 3층 한라홀에서 한국관광공사, 한국호텔업협회, 의료기관, 호텔 등 38개 기관 100여명의 관계자가 참석해 의료관광객 숙박 편의 제고 및 유치증대 공동 노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호텔 서울드래곤시티는 그랜드 머큐어 앰배서더 호텔 앤 레지던스 서울 용산, 노보텔 스위트 앰배서더 서울 용산, 노보텔 앰배서더 서울 용산, 이비스 스타일 앰배서더 서울 용산 등 서울드래곤시티 4개 호텔의 1700 규모의 객실을 통해 의료관광객 숙박 편의 제고를 위해 협력하고 외국인 의료관광객을 위한 다양한 상품 및 서비스를 마련해 한국 의료관광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는데 힘을 보탤 예정이다.

호텔 서울드래곤시티는 서울드래곤시티가 서울 교통의 중심인 용산역에 위치해 주요 병원 및 의료기관으로의 이동이 편리하다는 지리적 이점뿐 아니라 이코노미부터 럭셔리까지 다양한 규모와 스타일의 객실을 보유하고 있어 한국을 방문하는 의료관광객의 만족도를 높일 수 있을 것이라며 이번 협약을 통해 국내 최초의 호텔플렉스인 서울드래곤시티를 방문하는 외국관광객들에게 양질의 숙박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안현모·라이머 부부와 함께한 알로소 소파 ‘사티’ 화보 공개
소파 브랜드 알로소가 안현모, 라이머 부부의 화보를 공개했다. 노블레스 웨딩 9월호에서 만날 수 있는 이번 화보는 브랜드의 아이코닉 시리즈 ‘사티’에서 촬영한 것으로 안현모, 라이머 부부가 결혼 이후 선보인 첫 커플 화보라는 점에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좋아하는 거실에 살고 있나요?’의 콘셉트로 진행된 알로소의 화보는 안현모, 라이머 부부의 일상적이고 자연스러운 모습이 담겨 있다. 부부가 각별한 애착을 가지고 있는 공간인 거실 소파에 앉아 편안한 휴식을 취하거나 영화를 보며 사랑스러운 눈빛을 나누는 다양한 일상 모습과 프로듀서, 통역사로서 일에 몰입하고 있는 각자의 모습을 연출해 공감 가능한 현실 부부의 라이프스타일을 선보였다. 화보 속 안현모, 라이머 부부는 모델 못지 않은 자연스런 포즈와 섬세한 감정 표현으로 보는 이들의 감탄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이번 화보 촬영은 지난 5월 문을 연 알로소 청담 플래그십 스토어에서 진행됐다. 소파부터 조명, 러그, 소파 테이블 등 거실과 관련된 모든 소품과 가구 라인업을 갖추고 있다.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안현모, 라이머 부부는 “알로소의 사티 시리즈가 매우 안락해 촬영 내내 편안하고 즐거웠다”며


영화 '애월' 9월 26일 개봉, 제주도에서 전하는 위로와 공감의 이야기! 메인 포스터 공개!
어쩌면 지친 하루를 보내고 있는 청춘 남녀들에게 작은 위로의 순간을 전하는 영화 <애월>이 9월 26일 개봉을 확정 짓고 제주도의 그림 같은 풍경이 담긴 메인 포스터를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애월>은 힘들고 지친 일상을 벗어나 제주도 애월을 찾아온 ‘철이’와 죽은 연인에 대한 그리움을 잊지 못하고 애월에 남아있는 ‘소월’ 사이에서 벌어지는 소소하지만 특별한 일상을 담은 멜로 드라마 영화. 이번에 공개된 <애월>의 메인 포스터에는 제주도의 그림 같은 하늘과 푸른 바다의 풍경이 보는 이들의 지친 마음을 달래주며 기대감을 상승시킨다. 이러한 배경 밑으로, 힘겨운 삶의 무게를 내려놓고 모든 걸 잊으려 애월로 찾아온 ‘철이’ 역의 이천희와 몇 해 전 죽은 연인을 잊지 못한 채 애월에 남아있는 ‘소월’역의 김혜나의 감성적인 분위기는 보는 이들의 눈길을 끈다. 더해, 서로 다른 곳을 바라보고 있는 둘의 엇갈린 시선은 오랜 친구였던 둘 사이의 오묘한 감정 변화를 예고하며 스토리에 대한 궁금증을 유발한다. 특히, “바람을 종이삼아, 읽지 못할 편지를 띄웁니다”라는 카피는 친구보다 가깝고, 연인보다 멀 수밖에 없었던 두 청춘 남녀의

호텔 서울드래곤시티, 의료관광객 한국 방문 유치를 위한 숙박 편의 제고 업무협약 체결
텔 서울드래곤시티가 국내 최대 객실 규모와 최상의 서비스를 바탕으로 의료관광객들의 한국 방문 유치를 위해 한국관광공사와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호텔 서울드래곤시티는 8월 30일 서울드래곤시티 3층 한라홀에서 한국관광공사, 한국호텔업협회, 의료기관, 호텔 등 38개 기관 100여명의 관계자가 참석해 의료관광객 숙박 편의 제고 및 유치증대 공동 노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호텔 서울드래곤시티는 그랜드 머큐어 앰배서더 호텔 앤 레지던스 서울 용산, 노보텔 스위트 앰배서더 서울 용산, 노보텔 앰배서더 서울 용산, 이비스 스타일 앰배서더 서울 용산 등 서울드래곤시티 4개 호텔의 1700 규모의 객실을 통해 의료관광객 숙박 편의 제고를 위해 협력하고 외국인 의료관광객을 위한 다양한 상품 및 서비스를 마련해 한국 의료관광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는데 힘을 보탤 예정이다. 호텔 서울드래곤시티는 서울드래곤시티가 서울 교통의 중심인 용산역에 위치해 주요 병원 및 의료기관으로의 이동이 편리하다는 지리적 이점뿐 아니라 이코노미부터 럭셔리까지 다양한 규모와 스타일의 객실을 보유하고 있어 한국을 방문하는 의료관광객의 만족도를 높일 수 있을 것이라며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