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4.2℃
  • 구름많음강릉 31.3℃
  • 천둥번개서울 25.1℃
  • 흐림대전 29.1℃
  • 구름조금대구 31.0℃
  • 맑음울산 30.2℃
  • 구름많음광주 28.6℃
  • 맑음부산 29.0℃
  • 맑음고창 29.3℃
  • 맑음제주 30.2℃
  • 흐림강화 24.5℃
  • 구름조금보은 28.4℃
  • 구름많음금산 29.4℃
  • 맑음강진군 29.2℃
  • 맑음경주시 32.1℃
  • 맑음거제 28.2℃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서울문화재단, 공예작가의 지속적인 창작활동 지원을 위한 MOU 체결

식기, 와인잔 등 ‘와인과 관련된 라이프 스타일을 제안하는 공예상품’이 주제

 

 

서울문화재단은 신세계그룹 주류 유통 전문기업인 신세계L&B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예술가 창작활동 지원을 위한 협력사업을 진행한다.

두 기관은 지난 29일(월) 오후 3시 서울문화재단 청사에서 공예 분야 예술가의 창작 활동 지원에 대한 업무 협약을 맺고, 공공-민간기업, 예술가-고객 관점의 상생 가치 실현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은 문화와 산업이라는 두 기관의 핵심역량과 인프라를 최대한 발휘하여 공예 분야 신진작가들의 상품 개발을 지원함으로써 자생적인 창작 시스템을 조성하기 위해 이뤄졌다.

이번 협력사업은 공예전문 창작공간, ‘신당창작아케이드’ 입주작가를 위한 후속지원으로 추진된다. 2인 이상의 신당창작아케이드 전·현직 입주작가가 그룹을 대상으로, 8월 6일(화)부터 23일(금)까지 참여신청을 받는다. 주제는 모든 공예 분야에 걸쳐 식기류나 와인잔 등의 ‘와인과 관련된 라이프 스타일을 제안할 수 있는 공예상품’이다. 선정된 3개 내외의 팀에는 창작지원금과 신세계L&B 직영매장에서 작품발표 기회를 제공한다.

한편 이번 공모를 후원하는 신세계L&B는 와인과 관련한 ‘아트 컬래버레이션’ 외에도, 지역 상생 및 취약계층 지원사업 등의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쳐 왔다. 이번 공모사업도 와인문화와 예술에 대한 관심으로 예술가 창작지원에 대한 기부금을 후원하며 시작되었다.

서울문화재단 김종휘 대표는 “재단 메세나 사업은 그동안 예술인의 다양한 창작 활동을 지원하고 활성화하는 데 이바지해왔다”며 “이번 신세계L&B와의 협력은 단순한 예술가 지원사업을 넘어 예술가와 대중이 더욱 친근하게 만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공모와 관련한 참가신청은 서울문화재단 누리집의 ‘문화참여’-‘참여신청’-‘지원사업’ 항목을 통해 진행할 수 있다.


V조선 '뽕 따러 가세' ‘이번 뽕밭은 고속터미널이다!’ ‘이 구역 흥부자’ 뽕남매, 범접불가 저세상 텐션 폭발
“화수분 매력 뽕남매와 함께 열대야 스트레스 확 날려버리자!” TV CHOSUN ‘뽕 따러 가세’ 송가인이 힘들었던 무명시절 자주 가던 단골가게를 다시 찾아가 추억을 나누며 안방극장을 감동과 웃음으로 물들인다. 오는 8월 1일(목) 밤 10시 방송되는 TV CHOSUN 글로벌 로드 힐링 리얼리티쇼 ‘송가인이 간다-뽕 따러 가세’(이하 ‘뽕 따러 가세’) 3회에 ‘뽕남매’ 송가인과 붐은 고속터미널 지하상가의 소상공인들을 찾아 무아지경 ‘흥남매 케미’를 발산하며 또 한 번 저세상 텐션을 뽐낼 예정이다. 송가인과 붐은 지난 방송 광주광역시에서의 열기 가득했던 릴레이 콘서트를 끝마치고, 두 번째 뽕밭으로 서울을 택했다. 송가인이 무명시절 자주 들렀던 단골 액세서리 가게가 있는, 고속터미널 지하상가를 찾았던 것. 송가인은 어느덧 ‘전국 탑 찍는’ 슈퍼스타로 성장해 사장님과 감격의 재회를 했고, 매니저도 없이 홀로 고군분투했던 지난날을 새삼 돌아보며 가슴 아릿한 추억에 잠겼다. 눈시울을 붉힌 감동의 순간도 잠시, 송가인과 붐은 한 평 남짓한 가게 안을 가득 채운 눈부시게 화려한 액세서리들에서 눈을 떼지 못하더니 급기야 액세서리를 주렁주렁 착용하는 모습으로 폭소를



서울문화재단, 공예작가의 지속적인 창작활동 지원을 위한 MOU 체결
서울문화재단은 신세계그룹 주류 유통 전문기업인 신세계L&B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예술가 창작활동 지원을 위한 협력사업을 진행한다. 두 기관은 지난 29일(월) 오후 3시 서울문화재단 청사에서 공예 분야 예술가의 창작 활동 지원에 대한 업무 협약을 맺고, 공공-민간기업, 예술가-고객 관점의 상생 가치 실현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은 문화와 산업이라는 두 기관의 핵심역량과 인프라를 최대한 발휘하여 공예 분야 신진작가들의 상품 개발을 지원함으로써 자생적인 창작 시스템을 조성하기 위해 이뤄졌다. 이번 협력사업은 공예전문 창작공간, ‘신당창작아케이드’ 입주작가를 위한 후속지원으로 추진된다. 2인 이상의 신당창작아케이드 전·현직 입주작가가 그룹을 대상으로, 8월 6일(화)부터 23일(금)까지 참여신청을 받는다. 주제는 모든 공예 분야에 걸쳐 식기류나 와인잔 등의 ‘와인과 관련된 라이프 스타일을 제안할 수 있는 공예상품’이다. 선정된 3개 내외의 팀에는 창작지원금과 신세계L&B 직영매장에서 작품발표 기회를 제공한다. 한편 이번 공모를 후원하는 신세계L&B는 와인과 관련한 ‘아트 컬래버레이션’ 외에도, 지역 상생 및 취약계층 지원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