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19.2℃
  • 흐림강릉 20.2℃
  • 맑음서울 21.5℃
  • 흐림대전 21.4℃
  • 흐림대구 19.7℃
  • 울산 18.3℃
  • 구름많음광주 19.8℃
  • 부산 18.6℃
  • 구름조금고창 19.4℃
  • 박무제주 21.5℃
  • 맑음강화 20.9℃
  • 구름조금보은 19.2℃
  • 구름조금금산 20.6℃
  • 구름조금강진군 21.5℃
  • 구름조금경주시 18.8℃
  • 구름많음거제 18.8℃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공주민속극박물관, ‘2019 기획전시 백제기악’ 열어 세계적인 문화 컨텐츠 꿈꾼다!

URL복사

공주민속극박물관은 공주시(시장 김정섭) 문화이벤트 시설 지원사업의 하나로 공주민속극박물관 ‘2019 기획전시 백제기악’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를 통해 자신의 분야에서 묵묵히 노력하였던 원로 예술인들의 작업을 재조망해 보고 신진 예술인들의 백제기악의 예술적 재창조 현황을 둘러보는 계기를 마련코자 한다. 

 

 

백제기악은 6세기 무렵 백제의 국교였던 불교의 색체가 담긴 궁중예악(宮中禮樂)으로서 그간 학계·예술계의 끊임없는 노력에 의하여 1500여년의 시간을 뛰어넘어 다시 부활하고 있다. 특히 공주·부여 지역의 백제문화제가 축제의 메인 테마를 이루고 있어 학술·예술적 영역을 벗어나 문화산업과 관광산업의 영역까지 널리 퍼져 나가고 있다. 

 

단순히 옛것을 모방하는 성향에서 벗어나 옛을 바탕으로 새것을 창조해 내는 법고창신(法古創新)의 정신으로 백제기악이 4차산업 융합예술분야까지 아우르면서 세계적인 문화컨텐츠로 자리 잡아 나가는 수원지가 되고자 이 전시회를 기획하게 되었다. 

 

2001년 국내에서 처음으로 나무로 복원되었던 고 심이석(2002년 작고) 선생의 ‘기악탈’은 이제 행방이 묘연해져 8점 만이 남았지만 사진작가 박옥수 선생의 사진으로라도 그 발자취를 만날 수 있다. 

 

우리나라 목각(木刻)예술의 대가 오해균 선생은 2003년 공주극단 ‘젊은무대’의 ‘천도헌향가(연출 오태근)’를 통해 처음으로 공연을 위한 백제기악탈을 제작했었는데 다행히도 아직도 그때의 종이탈 뿐만 아니라 관광상품화를 위한 미니 기악탈과 미완성 목각탈 까지 소장하고 있어 이번 전시회에 전시할 수 있게 되었다. 

 

유석근 명장은 심이석 선생의 백제기악 탈 복각과정을 오랫동안 연구한 결과를 바탕으로 총 13종 24점의 백제 기악탈을 현대에 걸맞게 재해석 복각해 냈다. 현재 이 탈들은 무령왕릉의 홍보관에 상설전시 되어 있는 바 공주를 찾는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백제의 역사문화 계승을 알리는 중요한 이정표 역할을 하고 있다. 다만 아쉬운 점은 유명장의 작품들이 상설 전시되고 있기에 이번 전시회에 함께 하지 못하고 김혜식 작가의 사진으로만 전시되었다. 

 

백제기악보존회의 민경래 회장과 이한수 작가는 그간 부여의 백제문화제와 서동축제에서 사용되었던 탈들을 공연 의상과 함께 사진·도록으로 전시하게 된다. 전통예술가 강노심 선생의 종이탈은 우리나라 무신도의 형상들을 ‘백제기악탈’화 한 것으로 복원의 단계를 벗어나 창작의 영역으로 선보였던 작품들이다. 

 

이 밖에도 백제기악을 재창조하여 무용창작극 ‘백제 미마지 탈이온다’ 상설공연을 열고 있는 최선무용단 박혜정 지도위원, ‘전통무예’와 ‘백제 기악탈’을 융합하여 ‘1인 무예극’을 시도하는 한국곤방무예협회 김용민 회장, 백제기악의 모습을 수채화에 담아가고 있는 화가 김영주, 전통공예를 바탕으로 백제의상의 대중화를 시도하는 자연예술가 도영미 등이 이번 전시회에 함께 하게 되었다. 

 

◇ 공주민속극박물관 2019 기획전시 백제기악 개요 

기    간: 2019. 7. 20. ~ 9. 1 
개막식: 2019. 7. 20. (토) 오후 2시 
장   소: 공주민속극박물관 기획전실 
후   원: 공주시, 사단법인 한국박물관협회 
관람료: 성인 3000원, 어린이 2000원 
문   의: 공주민속극박물관(www.mimaji.net)


연예&스타

더보기
tvN ‘너는 나의 봄’ 윤박, 제대로 여심 저격 나선 순정남 채준역 자태 공개
“월요병을 싹 털어줄 이 남자를 기다렸다!” tvN 새 월화드라마 ‘너는 나의 봄’ 윤박이 서현진을 향한 ‘직진 러브 순정남’ 채준으로 변신한 첫 자태가 공개됐다. 오는 2021년 7월 5일(월) 밤 9시 첫 방송될 tvN 새 월화드라마 ‘너는 나의 봄’(극본 이미나/ 연출 정지현/ 제작 화앤담픽쳐스)은 저마다의 일곱 살을 가슴에 품은 채 ‘어른’이라는 이름으로 살아가는 이들이 살인사건이 일어난 건물에 모여 살게 되면서 시작되는 이야기를 담는다. ‘너는 나의 봄이다’ ‘첫눈처럼 너에게 가겠다’ 작사가이자 tvN ‘풍선껌’에서 감수성 짙은 대사로 인정받은 이미나 작가와 ‘더 킹-영원의 군주’,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에서 감각적인 연출력으로 안방극장을 매료시킨 정지현 감독의 만남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무엇보다 윤박은 ‘너는 나의 봄’에서 어느 날 갑자기 강다정(서현진) 앞에 나타나 마치 ‘강다정 사용설명서’를 읽은 듯 다정의 마음을 힘차게 두드리는 투자사 대표 채준 역을 맡았다. 다양한 영화와 드라마, 예능에 이르기까지 한계 없이 도전하는 광폭 행보를 보여 왔던 윤박이 채준 역으로 연기 변신에 나서면서 기대감을 고조시키고 있다. 이와 관련 윤박이 눈빛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