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7℃
  • 맑음강릉 0.6℃
  • 맑음서울 -0.8℃
  • 맑음대전 -0.3℃
  • 맑음대구 0.8℃
  • 맑음울산 0.8℃
  • 광주 -0.8℃
  • 맑음부산 1.5℃
  • 구름많음고창 -0.3℃
  • 구름많음제주 3.3℃
  • 맑음강화 -1.5℃
  • 구름조금보은 -1.6℃
  • 맑음금산 -2.2℃
  • 구름조금강진군 1.5℃
  • 맑음경주시 0.8℃
  • 구름많음거제 0.4℃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티빙 '만찢남' 이말년, 주호민, 기안84, 주우재! 그림 컷 그대로 재현, 누군가가 그린 만화 속 세계로 소환되다!

 

티빙이 대한민국 대표 웹툰작가 이말년, 주호민, 기안84와 예능 대세 주우재가 함께하는 무인도 생존 버라이어툰 티빙 오리지널 <만찢남>을 공개한다.

 

<만찢남>은 이말년, 주호민, 기안84가 무인도를 배경으로 한 웹툰을 기반으로 무인도에서 살아남는 생존기를 담은 새로운 형식의 예능이다. 만화 속 주인공이 되어 무인도에 고립된 세 작가가 나름의 생존 전략으로 고군분투하는 리얼한 이야기는 블록버스터급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한편, 침펄기(이말년, 주호민, 기안84)와 무인도 생활을 함께 할 멤버로 이들의 찐팬 주우재가 합류한다. 별안간 무인도에 소환된 주우재와 세 작가의 조합으로 완성된 ‘침펄기주’가 발산할 예측 불허 좌충우돌 케미스트리는 <만찢남>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높이고 있다.

 

특히 네 남자와 이들을 무인도에 가둔 제작진 사이의 치졸하고도 유치한 신경전과 현실세계로의 탈출을 위해 일으키는 대반란 에피소드들도 관전포인트로 꼽힌다.

 

이말년, 주호민, 기안84, 그리고 주우재의 무인도 생존 버라이어툰 티빙 오리지널 <만찢남>은 2023년 1월 첫 공개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 ‘불후의 명곡’ 고음 종결자 특집 앞둔 “음향 감독님, 스피커 찢어지지 않을까 걱정”
이찬원이 고음 종결자 특집을 준비하며 KBS ‘불후의 명곡’ 제작진들의 걱정이 깊었다고 전해 눈길을 끈다. 오늘(28일) 방송되는 KBS 2TV ‘불후의 명곡’ 591회는 ‘천상계 고음종결자’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번 특집에는 내로라하는 고음 종결자인 진주, 바다, 신영숙, 빅마마 박민혜, 윤성, 이보람 등 총 6인의 고음 디바가 출전한다. 본격적 경연에 앞서 MC 이찬원은 “다양한 분야 감독님과 제작진이 긴장을 많이 하고 있다”고 운을 뗀 후 “무대 감독님은 여러분의 고음 때문에 무대가 위 아래로 꺼질까 걱정하고 있고, 특히나 음향 감독님은 스피커가 찢어지지 않을까 걱정하고 계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낸다. 또, “누구보다 가장 긴장 속에 계신 분이 작가님인데 진짜로 싸울까 봐. 신경전이 너무 대단해서 정말로 싸울까 봐 긴장하고 있다”고 전해 불꽃 튀는 현장 분위기를 전한다고. 특히, 뮤지컬 무대에서 선후배로 호흡을 맞춘 바 있는 신영숙과 바다는 토크 대기실에서 만나자마자 반가운 인사로 모두의 시선을 끌었지만, 녹화가 시작되자마자 양보 없는 팽팽한 승부를 예고해 눈길을 끈다. 바다는 신영숙에 대해 “너무 존경하고 좋아하는 언니다”라면서도 “언니를 위해서 후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입주·분양권 보유 ‘1주택자’, 3년 내 기존주택 팔면 양도세 면제
입주권이나 분양권을 가진 1주택자가 새집 완공 후 3년 이내에 기존 주택을 팔면 양도소득세 비과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또, 한국토지주택공사(LH) 등 공공주택사업자의 종합부동산세율도 최고 5.0%에서 2.7%로 인하하는 방안이 추진된다. 정부는 26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주재로 '비상경제장관회의'를 열고 이같은 내용의 부동산 세제 보완 방안을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1세대 1주택자가 주택 1채를 보유한 상태에서 분양권이나 입주권을 추가로 사들인 경우 양도세 비과세를 받기 위한 특례 처분 기한이 기존 2년에서 3년으로 늘어난다. 또 1세대 1주택자가 재건축,재개발 기간 동안 거주할 목적으로 대체주택을 취득한 경우에도 신규주택 완공일로부터 3년 내에 처분하면 비과세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처분기한을 1년 연장한다. 이번에 마련한 양도세 비과세 혜택은 입주권,분양권이 있는 주택으로 입주하는 경우에만 적용된다. 실거주하지 않거나 입주권이나 분양권을 처분하는 경우는 원칙적으로 제외된다. 기재부 관계자는 '입주하지 않는 경우에는 입주권 또는 분양권 취득일로부터 3년 이내에 종전주택을 처분하면 비과세 혜택을 받을 수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