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2℃
  • 맑음강릉 5.6℃
  • 연무서울 2.9℃
  • 맑음대전 4.1℃
  • 맑음대구 6.3℃
  • 맑음울산 6.7℃
  • 황사광주 5.5℃
  • 맑음부산 7.4℃
  • 맑음고창 4.8℃
  • 구름조금제주 9.4℃
  • 구름조금강화 2.3℃
  • 맑음보은 2.7℃
  • 맑음금산 4.1℃
  • 맑음강진군 6.4℃
  • 맑음경주시 5.9℃
  • 맑음거제 7.4℃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N '조선 정신과 의사 유세풍2' 김민재♥김향기, 애틋X설렘 풀충전! 2차 티저 공개

 

‘조선 정신과 의사 유세풍2’ 김민재, 김향기가 로맨스 텐션을 풀장착하고 온다.

 

2023년 tvN 수목 블록의 포문을 여는 ‘조선 정신과 의사 유세풍2’(연출 박원국, 극본 박슬기·이봄·오소호,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미디어캔·일취월장) 측은 6일, 모두가 기다린 ‘풍우커플’ 유세풍(김민재 분)과 서은우(김향기 분)의 모습이 담긴 2차 티저를 공개해 설렘을 자아낸다. 시즌 2에서는 또 어떤 활약으로 시청자들에게 ‘힐링’ 극약처방을 내릴지, 유세풍은 못다 한 고백을 서은우에게 전할 수 있을지 기대가 쏠린다.

 

지난 9월 시즌 1의 막을 내린 ‘조선 정신과 의사 유세풍’은 매회 유쾌하고 따뜻한 행복 처방전을 선물했다. 상처받은 이들의 아픔을 어루만지고 서로의 결핍도 채워가며 ‘살아갈 이유’를 되찾아준 계수의원 심의(心醫)들. 마음의 병을 앓는 이들에게 공감하고 더 나아가 원인까지 뿌리 뽑는 이들의 활약은 감동을 안겼다.

 

시즌 1의 파격 엔딩이 새로운 시작과 변화를 예고한 만큼, ‘조선 정신과 의사 유세풍2’에 대한 기대와 관심도 뜨겁다. 이에 걸맞게 앞서 공개된 1차 티저 영상은 한양으로 무대를 옮긴 계수의원 식구들의 활약을 예고해 큰 화제를 불러 모았다.

 

그런 가운데 ‘풍우커플’ 유세풍, 서은우의 로맨스를 기대케 하는 2차 티저 영상이 공개돼 설렘을 더욱 자극한다. ‘쌍방구원’ 관계를 넘어 서로의 결핍을 채워가는 든든한 파트너로, 그리고 자신들도 모르는 사이 ‘연모’의 감정을 싹틔운 유세풍과 서은우의 로맨스는 시청자들이 ‘시즌2’를 손꼽아 기다리는 이유이기도. 서로를 바라보는 깊은 눈빛과 설레는 미소, 닿지 못한 애틋한 손길에 묻어나는 그리움은 보는 이들마저 가슴 두근거리게 한다. 여기에 “제 마음 여기에 두겠습니다. 엄청 보고 싶습니다”라는 유세풍의 내래이션은 설렘을 증폭시킨다. 서로의 마음을 전하지 못해 애틋함을 더했던 ‘풍우커플’. 두 사람의 한층 깊어진 로맨스가 어떻게 그려질지 벌써부터 기다려진다.

 

한편, tvN 새 수목드라마 ‘조선 정신과 의사 유세풍2’은 2023년 1월 11일(수) 밤 10시 30분 첫 방송된다.





라이프

더보기
2023년 올해 농식품 수출 100억 달러 목표! 식량자급률, 2027년 55.5% 달성
정부가 올해 농식품 수출액 100억 달러 달성을 목표로 촘촘한 지원체계를 마련하고 한국형 스마트팜의 신시장 진출도 추진한다. 또 수입에 의존하고 있는 주요 곡물의 국내 생산,비축 확대를 위해 전략작물직불제를 신규 도입하는 등 정책적 지원을 대폭 확대하기로 했다. 농식품부는 '멈추지 않는 농업 혁신, 미래로 도약하는 K-농업!'을 비전으로 ▲식량안보 ▲미래성장산업화 ▲농가경영안전망 ▲새로운 농촌공간 조성 및 동물복지 강화 등 4대 정책목표 달성에 주력한다는 계획이다. 우선 농식품부는 지속적으로 하락 중인 식량자급률을 올해 상승세로 전환시키고 2027년까지는 55.5%를 달성하겠다는 목표를 설정했다. 이를 위해 논에 밥쌀 대신 가루쌀,밀,콩을 재배할 경우 50만~430만원/ha을 지원하는 '전략작물직불제'를 1121억원 규모로 신규 도입한다. 쌀 재배면적을 줄이고 밀을 대체할 수 있는 가루쌀 생산을 본격 확대하기 위해 전문생산단지 39개소를 신규 지정해 재배면적을 2000ha로 늘릴 계획이다. 동시에 기업의 가루쌀 신제품 개발 전 과정을 지원해 중장기적으로 새로운 소비기반을 구축한다는 방침이다. 농식품부는 2027년까지 밀가루 수요의 10%를 가루쌀로 대체할 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