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2.6℃
  • 맑음강릉 16.8℃
  • 맑음서울 13.2℃
  • 맑음대전 13.9℃
  • 맑음대구 15.0℃
  • 맑음울산 14.7℃
  • 맑음광주 13.8℃
  • 맑음부산 16.9℃
  • 맑음고창 12.6℃
  • 구름많음제주 14.7℃
  • 맑음강화 10.8℃
  • 맑음보은 12.5℃
  • 맑음금산 12.9℃
  • 맑음강진군 15.0℃
  • 맑음경주시 15.3℃
  • 맑음거제 11.9℃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오은영 리포트 – 결혼지옥' 국제 결혼 업체를 통해 만난 우즈베키스탄 아내, 한국 남편이 오은영 박사를 찾은 이유는?

 

오늘(3일) 방영하는 MBC <오은영 리포트 - 결혼지옥>에는 최초로 국제결혼 부부가 출연한다. 
 
국제결혼업체를 통해 만난 지 이틀 만에 부부가 된 한국인 남편과 우즈베키스탄인 아내. 찢어지게 가난했던 현실에서 벗어나고자 절실한 심정으로 국제결혼을 선택한 아내와 달리, 남편은 단순히 빨리 결혼하고 싶어 아내를 선택했다고 밝혔다. 그럼에도 행복한 가정을 꾸리겠다는 욕심은 사치였을까? 결국 아내는 남편의 무시와 폭언에 시달리고 있다며 오은영 박사에게 도움을 요청했다.

 

현재 무직 상태인 남편은 실컷 자다 일어나서는 아내가 만든 아침밥이 맛이 없다, 이따위로 음식을 만들었냐는 타박으로 하루를 시작했다. 심지어 자기 신세가 이렇게 된 건 모두 아내 탓이라고 비아냥거리기까지... 이어 아이들과 좀 놀아달라는 아내의 요청에 욕설을 쏟아내며 심지어 손가락 욕까지 남발해, 지켜보던 오박사와 MC들을 경악하게 했다.

 

오은영 박사는 남편의 폭언에 친구 간의 장난스러운 욕과 무시, 분노가 섞인 진짜 욕이 섞여 있다고 분석했다. 이어 국제결혼 업체를 통해 만난 부부의 특성상 불평등한 권력 구조가 되기 쉽다며, 남편에게 “아내를 정말 사랑하시나요?”라고 대놓고 물었는데. 과연 남편은 오은영 박사의 질문에 뭐라고 답했을까?
 
아내의 고민은 남편의 무시와 폭언만이 아니었다. 다니던 회사가 부도난 후 몇 년째 일을 쉬고 있는 남편은 집안일도 육아도 내팽개치고 게임 중독에 빠져 있었다. 아내의 직장 때문에 강원도 원주에 사는 부부는 어린 두 남매를 부산의 시댁에 맡겨두고 주말에만 만나는 상황. 아내는 그 주말 이틀조차 아이들에게 무관심한 남편을 이해할 수 없다며 답답해했다. 심지어 남편은 아이들을 보러 갈 때도 컴퓨터 본체를 부산까지 챙겨갈 정도로 게임에 집착하는 모습을 보였다. 게다가 게임 도중 말을 걸거나 부탁을 하면 지나치게 화를 내고 욕설을 쏟아내기까지 하는 남편. 하지만 모두의 예상과 달리, 오은영 박사는 남편이 게임 중독은 아니라고 선을 그으며, 대신 이 남자가 힘든 상황에서 보이는 공통적인 특징이 있다고 진단했다. 이 지점을 잘 이해해야 남편의 문제를 근본적으로 해결할 수 있을 것이라 조언하는데...
 
오은영 박사가 최초로, 아내에게는 전혀 문제가 없고 남편에게만 솔루션을 주겠다고 밝힌 부부 힐링 리포트는 10월 3일 월요일 밤 10시 30분 MBC <오은영 리포트 – 결혼 지옥>에서 만나볼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친환경차 도시철도 채권매입 면제 2년 연장…250만원 절약
올해 말 종료 예정이었던 친환경차 채권매입 면제 규정이 2024년 말까지 2년 더 연장된다. 이에 따라 2024년까지 전기,수소차와 하이브리드차를 구입하는 소비자는 최대 250만원을 절약할 수 있을 전망이다. 국토교통부는 국토교통 규제개혁위원회 심의 ,의결을 거쳐 친환경차 채권매입 면제 연장 등 규제개선 건의 과제를 추진한다고 지난 2일 밝혔다. 차량 구입 시, 소비자는 도시철도 채권을 의무적으로 매입해야 하는데 친환경차의 경우 보급 확대를 위해 도시철도 채권 매입금액을 감면해왔다. 도시철도 채권은 하이브리드차 200만원, 전기,수소차의 경우 250만원이다. 정부는 친환경차 보급 활성화, 개별소비세 감면기간 연장 등을 고려해 채권 매입 면제 종료 시기를 올해 말에서 2024년 말로 연장하기로 했다. 사업용 화물자동차로 등록할 수 있는 자동차의 차령은 3년에서 5년으로 늘린다. 올해 4월부터 노후 화물차 관리제도가 시행된 점을 고려한 조치다. 또 중형자동차 제작 시 '차량 중량에 대한 허용오차의 범위'를 대형자동차와 동일하게 차량 중량의 ±3%로 적용할 수 있도록 한다. 지금은 차량 중량과 관계없이 ±100kg으로 규정하고 있다. 수소전기차의 고압 차단밸브 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