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5.8℃
  • 맑음강릉 20.2℃
  • 맑음서울 16.3℃
  • 맑음대전 16.3℃
  • 맑음대구 19.7℃
  • 맑음울산 18.5℃
  • 연무광주 18.3℃
  • 맑음부산 19.2℃
  • 맑음고창 15.6℃
  • 맑음제주 18.6℃
  • 맑음강화 14.6℃
  • 맑음보은 16.5℃
  • 맑음금산 16.0℃
  • 맑음강진군 19.6℃
  • 맑음경주시 19.4℃
  • 맑음거제 15.8℃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JTBC 신규 예능 ‘손 없는 날’, 13년만의 야외 예능 '신동엽'X'유퀴즈 PD' 꿈의 조합!

 

JTBC가 신규 예능프로그램 ‘손 없는 날’의 편성을 11월로 확정 짓고 본격적인 출항을 알렸다.

 

오는 11월 첫 방송예정인 JTBC 신규 예능 프로그램 ‘손 없는 날’(연출 김민석 박근형/작가 노진영)은 낯선 곳으로의 새로운 출발을 꿈꾸는 보통 사람들의 특별한 이사 스토리를 담는 프로그램으로 집의 확장, 실패로 인한 축소, 결혼 후 분가, 인생 첫 독립, 가족의 증가, 가족의 축소 등 삶의 오르막과 내리막의 정점에서 선택하게 되는 ‘이사’에 얽힌 시민의 현재 진행형 이야기를 펼칠 예정이다.

 

시민들의 보통 이야기를 유재석-조세호와 함께 진솔한 감성으로 담아낸 예능 ‘유 퀴즈 온 더 블럭’의 성공신화를 이룬 김민석-박근형 PD가 이번에는 신동엽을 13년만에 스튜디오에서 야외로 이끌고, 삶의 정점에 선 보통 사람들의 이사 스토리를 풀어낸다.

 

이는 김민석-박근형 PD가 JTBC로 이적 후 만드는 첫 작품으로, '1박2일 시즌4'의 부활을 성공시킨 노진영 작가와 의기투합해 세 사람의 장점인 삶을 들여다보는 진솔한 공감 힐링 예능이 탄생될 전망이다.

 

특히, 2010년 '야행성' 이후 무려 13년 만에 스튜디오가 아닌 야외에서 시민들을 만나는 신동엽의 모습이 기대를 모은다. 신동엽은 ‘일요일 일요일 밤에-러브하우스’를 성공으로 이끈 바 시민들의 스토리를 공감으로 풀어내는데 큰 강점을 갖고 있는 진행자이기에 특유의 편안하고 활력 넘치는 진행이 보통 사람들의 깊이 있는 이야기를 부담 없이 풀어내는데 적역이라는 평이다.

‘손 없는 날’을 연출하는 김민석 피디는 “오랫동안 함께 일하고 싶었던 신동엽과 함께 할 수 있어서 영광”이라며 “누구나 한번쯤은 이사를 가기에 세상 모든 분들의 이야기를 이 프로그램에 담을 수 있을 거라 기대한다. 가족 안에서의 나, 오롯한 개인으로서의 나, 그 사이에서 고뇌하는 나까지, 타인의 삶을 관통하는 현재 진행형 스토리를 전해드리고 싶다“라며 ‘손 없는 날’을 기획하게 된 배경을 밝혔다.

 

‘손 없는 날’은 이사를 앞둔 시청자들의 다양한 사연도 모집 중이다. 다양한 상황에서 이사를 결심하고 이사를 앞두고 있다면 자신의 사연과 함께 신청 가능하다. 이미 수많은 사연들이 채워지고 있는 가운데 제작진은 지속적으로 사연을 모집해 시민들의 이사에 얽힌 생생한 이야기를 찾아간다는 계획이다. 자세한 내용은 JTBC ‘손 없는 날’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당신의 가슴 속 감성을 서서히 휘몰아 치게 만들 이삿짐을 싸는 이웃의 공감 힐링 스토리 JTBC ‘손 없는 날’은 11월 첫 방송 예정이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 '커튼콜' 하지원X고두심X성동일, ‘동상이몽’의 순간 포착
KBS 2TV 월화드라마 ‘커튼콜’ 자금순 가문 식구들의 살얼음판 분위기가 공개돼 눈길을 사로잡는다. 오늘 1일(화) 밤 9시 50분 방송되는 KBS 2TV 월화드라마 ‘커튼콜’(연출 윤상호/극본 조성걸/제작 빅토리콘텐츠) 2회에서는 자금순(고두심 분)이 오열하기 직전의 모습이 공개돼 다이내믹한 전개가 예상된다. 앞서 호텔 낙원 설립자인 자금순은 자신의 남은 생이 3개월뿐이라는 시한부 인생을 선고 받았다. 그의 오른팔이자 호텔 낙원 전 지배인인 정상철(성동일 분)은 북한군 역할을 완벽하게 소화하는 무명의 연극배우 유재헌(강하늘 분)에게 크고 아름다운 무대에서 연극을 해보자고 제안했다. 과연 정상철이 유재헌에게 제안한 내용이 무엇인지 시청자의 호기심을 자극하며 1부 엔딩의 화려한 막을 내렸다. 오늘 1일(화) 공개된 스틸에서는 곧 울음을 터뜨릴 것 같은 자금순의 모습이 포착돼 심상치 않은 분위기가 느껴진다. 자금순 못지않게 긴장한 정상철과 이와 달리 다소 상기된 박세연(하지원 분)의 표정이 대비를 이루고 있어 시선이 모아진다. 왜 세 사람은 서로 약간씩 미묘한 온도차 표정을 짓고 있는지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아내며 앞으로 일어날 일에 흥미를 더해주고 있다. 자


영화&공연

더보기
영화 '탄생' 김대건의 든든한 조력자 2탄! 최무성, 백지원, 신정근, 김광규, 박지훈
한국 최초의 사제 성 김대건 신부의 삶과 죽음을 다룬 최초의 극영화 영화 ‘탄생’이 명품 배우들의 출연으로 기대를 더하는 가운데, 눈부신 라인업 2탄으로 최무성, 백지원, 신정근, 김광규, 박지훈 배우의 역할이 공개되었다. 한국 최초의 신부가 탄생하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한 아버지 김세준과 어머니 고우르술라 역은 ‘응답하라 1988’의 택이 아버지이자 영화 ‘악마를 보았다’의 살인마 등 다양한 연기를 선보인 최무성 배우와 최근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한바다 대표로 대중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긴 백지원 배우가 맡았다. 1845년 마포를 떠난 김대건과 11명의 신자들은 풍랑과 맞선 채 서해를 횡단하여 중국 강남으로 갔고 페레올 주교를 만나 조선인 최초의 사제 서품을 받아 국내에 첫 발을 내딛는다. 길이 10미터도 채 되지 않는 널판지를 이어 만든 어선 라파엘호에 올라 상해를 오가며 김대건을 도와 선박을 운영하는 도사공 임치화 역으로 배우 신정근이 나와 극에 활기를 더한다. 라파엘호의 선주이자 해동호에 오르면서 김대건의 항해를 돕지만 백령도에서 체포되는 임성룡 역은 ‘오징어 게임’ 250번 참가자로 눈도장을 찍고 영화 ‘젠틀맨’, 드라마 ‘재벌집 막내아들’, ‘아무

라이프

더보기
현대차그룹, ‘2022 현대자동차그룹 협력사 온라인 채용박람회’ 개최
현대자동차그룹은 코로나19 여파로 위축된 자동차산업 고용에 활기를 불어넣고, 협력사들과 새로운 동반성장 모델을 구축하기 위해 '2022 현대자동차그룹 협력사 온라인 채용박람회'를 개최한다. 2012년부터 이어온 현대자동차그룹 협력사 채용박람회는 대기업이 지원하는 국내 최초 협력사 채용박람회로, 채용 상담 등을 통해 실제 채용까지 연결되도록 현대자동차그룹이 행사 기획부터 운영까지 재정적인 지원 등을 전담하는 국내 대표 동반성장 프로그램이다. 올해로 11회째를 맞은 협력사 채용박람회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지난해와 동일한 온라인 방식으로 11월 1일(화)부터 11월 11일(금)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행사에는 △현대자동차 △기아 △현대모비스 △현대위아 △현대트랜시스 △현대로템 △현대오토에버 △현대엔지니어링 등 8개 그룹사 관련 총 440여 개의 협력사가 참여하고 산업통상자원부, 고용노동부, 중소벤처기업부, 동반성장위원회 등이 후원한다. 참여를 희망하는 구직자는 협력사 채용박람회 공식 홈페이지를 방문해 회원가입을 하고 홈페이지에서 협력사별 채용 공고를 확인한 뒤, 관심 있는 기업에 지원서를 작성해 온라인으로 제출하면 된다. 지원 서류 합격자에게는 별도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