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13.0℃
  • 구름조금강릉 12.7℃
  • 구름조금서울 15.0℃
  • 구름조금대전 13.4℃
  • 구름조금대구 13.1℃
  • 흐림울산 13.5℃
  • 구름조금광주 16.8℃
  • 맑음부산 13.6℃
  • 맑음고창 12.8℃
  • 구름조금제주 17.2℃
  • 구름많음강화 11.3℃
  • 구름조금보은 14.0℃
  • 구름조금금산 10.5℃
  • 구름조금강진군 13.2℃
  • 맑음경주시 10.1℃
  • 맑음거제 14.6℃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LG헬로비전 ‘장윤정의 도장깨기’ 장윤정, 도경완 고음 위한 매운 손맛 시전! 박군, “구레나룻 당기기 써먹어야겠어요”

 

‘장윤정의 도장깨기’ 도경완이 김종서의 ‘대답없는 너’를 한 키 올려서 도전, 로커 출신 지원자와 고음 대결을 펼친다.

 

‘장윤정의 도장깨기-전 국민 가수 만들기’(이하 ‘도장깨기’)(연출 방우태/제작 LG헬로비전)는 LG헬로비전, TRA Media, 스포츠서울 엔터TV가 기획, 제작한 예능 프로그램으로 장윤정-도경완 부부가 전국의 숨은 노래 실력자를 찾아가 족집게 레슨을 선사하는 로컬 음악 버라이어티. 오는 29일(목) 방송되는 19회에서는 도장패밀리 장윤정-도경완과 수제자 박군, 일일마스터 최일호와 전북 고창에서 숨은 노래 고수들을 만나는 첫 번째 레슨이 그려진다.

 

이 가운데 도경완과 로커 출신 지원자의 고음 대결이 예고돼 관심이 쏠린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는 가수 진성의 절친인 지원자가 등장해 “고음은 진성보다 자신 있다”고 ‘고음부심’을 드러내며, 절정의 고음을 자랑하는 김종서의 ‘대답없는 너’를 한 키 올려서 소화해 이목을 끌었다. 이를 듣던 도경완은 조용히 목을 풀기 시작했고 “내가 이길 거야. 키 내리지 말고 똑같이 줘요”라며 자신감을 내비쳐 세기의 대결을 기대케 했다.

 

이어 도경완은 신개념 쥐어짜기 창법으로 한 키 올린 ‘대답없는 너’를 열창해 현장의 모든 이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특히 이때 장윤정은 도경완의 고음을 돕기 위해 ‘구레나룻 당기기’ 스킬을 시전해 웃음을 빵 터트렸다는 후문. 이에 도경완은 완벽한 고음으로 노래를 가창했고, 박군은 “구레나룻 당기기 써먹어야겠어요”라며 감탄을 마지 않았다는 전언이다. 이에 로커 출신 지원자 못지 않은 고음을 폭발시킨 도경완의 활약에 기대감이 증폭된다.

 

장윤정, 도경완 부부가 함께하는 도장부부 프로젝트 예능 ‘장윤정의 도장깨기-국민 가수 만들기’ 19회는 오는 29일(목) 저녁 7시 30분에 LG헬로비전 채널25번에서 방송되며 SmileTV Plus(스마일티브이플러스)와 스포츠서울 엔터TV에서도 시청할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MBC '구해줘! 홈즈' 이지혜X이지훈, 3대 가족이 따로 또 같이 살 집 찾기에 나선다!
오늘(30일) 방송되는 MBC ‘구해줘! 홈즈’(연출:이민희,전재욱 /이하 ‘홈즈’)에서는 가수 이지혜와 조희선 소장, 박영진 그리고 가수 겸 배우 이지훈과 양세찬이 각각 매물 찾기에 나선다. 이날 방송에서는 도보 15분 이내, 따로 또 같이 살 집을 찾는 3대 가족이 의뢰인으로 등장한다. 현재 맞벌이로 일하는 의뢰인 부부는 차량 15분 거리에 살고 계신 친정 부모님에게 두 아이들을 맡긴다고 한다. 의뢰인 부부는 아파트 층간 소음 걱정과 친정 부모님 집과의 거리를 좁히고자 이사를 결심했다고 말한다. 지역은 혜화역까지 차량 30~40분 이내의 남양주로 도보 15분 이내의 집 두 채 혹은 세대가 분리된 주택을 바랐다. 또 의뢰인 부부는 아이들이 편하게 지낼 수 있는 1층 세대를 희망했으며, 마음껏 뛰어 놀 수 있는 야외 공간을 필요로 했다. 예산은 각 집 전세가 8억 원 이하로, 집이 마음에 든다면 매매 의향도 있다고 밝혔다. 복팀에서는 가수 이지혜와 인테리어 디자이너 조희선 그리고 박영진이 출격한다. 세 사람이 소개한 매물은 남양주시 호평동에 위치한 대단지 아파트 매물로 의뢰인의 집과 친정 부모님의 집이 같은 단지 도보 10분 이내에 위치해 있다고 한다. 의뢰


영화&공연

더보기
[공연 픽] 아름다움과 상상력의 조화, '태양의 서커스'
2022년 대한민국을 뒤흔들 단 하나의 공연, 태양의 서커스 뉴 알레그리아! 드디어 한국에 상륙했다. 알레그리아는 스페인어로 기쁨, 환희, 희망을 뜻하며 태양의 서커스를 대표하는 상징적인 작품이다. 1994년 초연 당시에 감동을 재연해 지금의 우리에게 영감을 주며 영혼에 감동을 불어 넣어 주는 쇼이다. 특히, 알레그리아의 음악은 그래미 어워드에 노미네이트 되었으며 강렬한 몰입감으로 태양의 서커스사상 가장 성공적인 사운드 트랙으로 평가 받고 있다. 공연 시간이 시작되지도 않았는데 붉은 옷을 입을 매력적인 광대가 나와서 사람들의 시선을 사로 잡는다. 혼자 노는 듯 하지만 이내 관객들과 어우러져 놀며 사람들 속에 어우러 진다. 관객들을 주목시키지 않았는데 이미 관객들은 그의 매력에 빠져든다. 공연이 시작되면 우리가 영화나 드라마속에서 보았던 모습들이 실제로 내 눈 앞에서 펼쳐진다. 사람의 몸인데 이럴 수 있을까... 그들은 정말 안전하게 이 예술을 하고 있는 사람인건가? 라는 생각이 거듭된다. 주변에서도 탄성이 넘쳐난다. 눈 깜짝하는 시간 동안 1부가 끝난다. 2부에는 조금만 더 안전하면 좋겠다는 생각을 해본다. 하지만, 다시금 손바닥에 땀을 쥐게 되는 2부가 시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