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5.5℃
  • 구름많음강릉 19.1℃
  • 구름많음서울 15.6℃
  • 구름많음대전 12.6℃
  • 구름많음대구 13.2℃
  • 구름조금울산 17.9℃
  • 구름많음광주 14.4℃
  • 구름많음부산 17.7℃
  • 구름많음고창 16.9℃
  • 구름조금제주 21.0℃
  • 구름많음강화 14.1℃
  • 구름조금보은 10.2℃
  • 구름많음금산 11.2℃
  • 구름많음강진군 16.3℃
  • 구름조금경주시 15.8℃
  • 구름많음거제 16.2℃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2 ‘홍김동전’ “우영우 끝나고 나가는거라서 세게 나가야 해” 차태현-트와이스 정연, 지효 특별 게스트!

 

KBS ‘홍김동전’에 차태현, 트와이스 정연, 지효와 함께 김종민, 에이티즈, 김덕재 KBS부사장, 개콘산증인이 출격해 운명디렉터 특집을 꾸민다.

 

KBS 2TV 신 예능 '홍김동전'(연출 박인석 이명섭)은 동전으로 운명이 체인지 되는 피땀눈물의 구개념버라이어티. 홍진경, 김숙, 조세호, 주우재, 우영이 출연하는 가운데 ‘1박2일 시즌3’, ‘언니들의 슬램덩크1,2’, ‘구라철’의 박인석 PD와 ‘배틀트립’의 최은영 작가가 의기투합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내일(25일) 방송되는 ‘홍김동전’ 은 ‘운명디렉터 특집’으로 차태현과 트와이스 정연과 지효가 운명디렉터로 출격하는 가운데 김종민, 에이티즈, 김덕재 KBS부사장, 개콘 산증인 등이 릴레이로 출격해 힘을 보탠다고 전해져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다.

 

이중 차태현은 트와이스 정연과 지효를 만나자마자 “우리 회차는 ‘우영우’ 끝나자마자 나가는거라서 무조건 세게 나가야 해”라고 단속해 뼈 속 깊은 제작진 마인드로 ‘금세기 최고의 예능감을 탑재한 현존 최고 배우’라는 찬사를 몸소 증명했다. 특히 차태현은 ‘신의 학잡이’ 면모로 자유자재의 동전던지기를 선보여 모두를 놀라게 한다. 손등이 빨갛게 되도록 연습의 연습을 거듭한 끝에 동전 던지기 경지에 이른 것. 이에 대해 차태현은 “난 연습을 해서 ‘학’만 90프로 만들 수 있다”며 멤버들의 재교육을 통해 강한 ‘홍김동전’으로 거듭나게 하리라 다짐했다는 전언. 그의 말이 허언이 아니라는 것이 녹화 내내 증명됐는데 차태현은 제작진의 기대를 뛰어넘는 능수능란한 운명디렉터로 맹활약했다는 후문이다.

 

더불어 트와이스 정연과 지효는 ‘홍김동전’ 열혈 팬임을 인증했는데 등장과 함께 “‘홍김동전’을 한회도 빠지지 않고 다 시청했다”며 본방 시청자임을 인증했다. 또한, 선배 아이돌 2PM 우영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는데 막상 트와이스 정연과 지효가 등장하자 우영이 화들짝 놀란 채 줄행랑을 쳤다고 전해져 이들에게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인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이외에도 김종민, 아이돌 에이티즈, 김덕재 KBS부사장, 개콘 산증인 등이 릴레이로 출연해 운명디렉터에 힘을 보탰는데 뜻하지 않게 등장해 배꼽 빠지는 웃음을 선사하는 신스틸러 활약에 기대를 더욱 치솟게 한다.

 

이에 대해 ‘홍김동전’ 제작진은 “고민없이 출연을 결정해주신 차태현과 트와이스. 그리고 김종민과 에이티즈, 김덕재 KBS부사장, 개콘 산증인 등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이분들은 멤버들의 운명을 바꾸기도 하고, 운명을 이기기 위해 도움을 주시기도 할 예정이다. 모든 분들이 제작진이 생각했던 것 이상의 웃음을 선사하며 맹활약하셨다. 그 어느때보다 풍성하고 다채로운 재미로 시청자분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KBS 2TV '홍김동전'은 매주 목요일 저녁 8시 30분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SBS ‘소방서 옆 경찰서’ “사람 죽이고 뻔뻔하게 경찰 해도 되냐?”진호개, 살인 저질렀나?
SBS 금토 드라마 ‘소방서 옆 경찰서’가 김래원과 관련한 ‘떡밥 열전’으로 궁금증을 최고조로 끌어올리고 있다. 지난 12일(토) 첫 방송된 SBS 금토 드라마 ‘소방서 옆 경찰서’(극본 민지은/연출 신경수/제작 메가몬스터)는 범인 잡는 ‘경찰’과 화재 잡는 ‘소방’의 ‘공동대응’ 현장일지를 담은 드라마이다. 매회 달라지는 사건과 싸우는 경찰과 소방의 치열한 공조를 생동감 넘치게 그리며 ‘시간 순삭’의 매직을 발휘, ‘꿀잼 드라마’라는 호평을 받고 있다. 무엇보다 드라마의 중심이자 사건을 몰고 다니는 진호개(김래원)가 그간의 수사물 주인공들과는 사뭇 다른 독특한 매력을 지녀 시청자들의 마음을 저격하고 있는 상황. 범죄의 냄새를 쫓는 무서운 후각과 범인을 압박하는 강력한 입질을 자랑한 진호개는 ‘강력범죄를 쫓는’ 유일무이한 형사 캐릭터로 강렬한 인상을 남기고 있다. 이와 관련 3회 만에 진호개와 관련한 미스터리한 점들이 속속 발견되면서, 호기심을 부추기고 있는 터. 흩뿌려진 떡밥들을 통해 ‘진호개 의혹 키워드’를 3가지로 정리해봤다. [√ 진호개 의혹 키워드 1. “살인”] - “사람 죽이고 뻔뻔하게 경찰?!” 충격적 대사의 진실은? 지난 3회에서 진호개는 봉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