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3.9℃
  • 흐림강릉 7.0℃
  • 구름많음서울 5.3℃
  • 구름조금대전 5.0℃
  • 맑음대구 6.3℃
  • 구름조금울산 10.0℃
  • 흐림광주 7.9℃
  • 흐림부산 12.1℃
  • 흐림고창 8.3℃
  • 흐림제주 12.8℃
  • 구름조금강화 4.6℃
  • 흐림보은 1.7℃
  • 구름많음금산 3.8℃
  • 흐림강진군 8.1℃
  • 구름조금경주시 8.1℃
  • 흐림거제 9.7℃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고래커플’ 제주도 눈물의 이별 그 후, 혼밥 타임부터 아련 눈빛까지 강태오, 박은빈 마음 돌릴 수 있을까?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박은빈, 강태오가 이별 후유증을 겪는다.

 

ENA채널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연출 유인식, 극본 문지원, 제작 에이스토리·KT스튜디오지니·낭만크루) 측은 16일, 제주도 출장에서 돌아온 우영우(박은빈 분)와 이준호(강태오 분)의 달라진 일상을 공개했다. 서로의 빈자리를 애써 모른 척하지만 허전한 마음을 감출 수 없는 두 사람. ‘고래커플’ 로맨스의 결말이 궁금해진다.

 

지난 방송에서 우영우와 ‘한바다즈’는 제주도로 단체 출장을 떠났다. 황지사의 문화재 관람료 징수에 대한 부당 이익금 반환 청구 소송을 맡게 된 것. 그리고 그들은 저마다의 각성과 변화를 맞았다. 특히 우영우는 이준호 누나와의 만남에서 가슴 아픈 현실을 마주했다. 자신은 사랑하는 사람을 결코 행복하게 해줄 수 없다는 생각에, 우영우가 선택한 것은 이별이었다. “죄송합니다”라는 말만 남기고 돌아서는 우영우와 홀로 남겨져 눈물을 흘리는 이준호의 모습은 시청자들의 가슴을 먹먹하게 했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에는 우영우, 이준호의 이별 후 일상이 담겨있다. 고래 이야기를 나누던 점심시간을 이젠 각자 보내는 두 사람. 자신의 방에서 ‘혼밥’ 중인 우영우는 다른 직원들에게 둘러싸여 식사 중인 이준호의 모습과 대비되며 안타까움을 더한다. 블라인드 틈으로 이준호를 훔쳐보는 우영우의 쓸쓸한 눈빛도 포착됐다. 가슴 아픈 말로 이별을 통보했지만 한번 피어난 마음은 쉽게 지지 않는다. 하지만 이유도 모른 채 이별을 받아들여야 하는 이준호의 마음도 혼란스럽기는 마찬가지. 우영우의 시선을 느낀 듯 고개를 돌린 그의 눈빛이 애틋하다. 다시 마주 선 우영우와 이준호, 과연 이준호는 우영우의 마음을 돌릴 수 있을지 이목이 집중된다.

 

오는 17일(수) 방송되는 15회에서 한바다는 ‘스피어피싱’ 피해로 인해 4천만 건의 개인정보를 유출, 과징금 3천억 원을 부과받은 대형 온라인 쇼핑몰의 의뢰를 받는다. 자리를 비운 정명석(강기영 분)을 대신해 장승준(최대훈 분)이 신입 변호사들과 사건을 맡는다.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제작진은 “우영우, 이준호가 이별 후폭풍을 맞는다. 두 사람이 이대로 아픈 현실을 받아들이고 이별할지, 조금 더 용기 내어 진심을 전할지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또한 “정명석 없이 역대급 사건을 마주하게 된 신입 변호사들의 활약과 성장도 주목해 달라”라며 기대감을 더했다.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15회는 오는 17일(수) 밤 9시 ENA채널에서 방송되며, seezn(시즌)과 넷플릭스를 통해서도 공개된다. 한편, 이날(17일)부터 ENA 채널 번호가 다음과 같이 변경된다.

 

olleh tv(KT) 1번, 스카이라이프(skylife) 1번, Btv(SKB) 40번, LG헬로비전 45번, U+ TV(LG) 72번, 딜라이브 58번, CMB 71번, B tv 알뜰 57번, HCN 997번.


연예&스타

더보기
JTBC '대행사' 광고업계 TOP 이보영, VC기획 신입 사원 공고 포스터 공개! “지기 싫은 사람 대환영”
JTBC ‘대행사’ 광고업계 탑(TOP) 이보영이 VC기획 채용 공고를 알렸다. 그녀와 함께 커리어 탑을 찍고 싶은 사람은 오는 1월 7일(토) 첫 방송까지 무한 지원이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함께 공개된 공고 포스터를 참조하면 된다. JTBC 새 토일드라마 ‘대행사’(연출 이창민 / 극본 송수한 / 제공 SLL / 제작 하우픽쳐스, 드라마하우스 스튜디오)의 광고대행사 VC기획이 신입 사원을 모집한다. 지원 자격은 "나약해지기 싫은, 초라해지기 싫은, 평범해지기 싫은 그리고 지기 싫은 사람"이다. 치열한 경쟁 속에 24시간 중 단 1분도 허투루 쓰지 않는 광고인들이 갖춰야 할 덕목이다. 이번 공고에서 주목해야 할 사실은 바로 VC그룹 카피라이터로 입사해 최초로 여성 임원의 자리에 오른 입지전적인 인물 고아인과 함께 일할 수 있다는 점. 그녀는 경쟁 PT는 절대 놓치지 않는 불패 신화로 유명한 업계 1위의 실력자다. 고아인과 함께 커리어를 쌓고 업계의 진정한 '꾼'이 되고 싶은 사람들에겐 더할 나위 없이 좋은 기회다. 공고 포스터 이미지만으로도 느껴지는 고아인의 자신감 넘치는 눈빛과 호전적 아우라는 예비 광고인들의 입사지원 욕구를 자극한다. 다만 24시간 중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고객 동의 없이 방문·전화로 투자상품 권유 못한다
앞으로 소비자에게 방문,전화 등을 통해 투자성 상품을 권유할때는 방문 전 소비자의 동의를 확보한 경우만 예외적으로 허용된다. 사전 동의를 받았다고 하더라도 일반 금융 소비자에 대한 고위험 상품 권유는 금지된다. 금융위원회는 이같은 내용을 담은 금융소비자보호법 시행령 개정안 및 업권별 방문판매 모범규준이 8일부터 시행된다고 밝혔다. 이번 개정안은 개정 방문판매법 시행으로 금융상품 계약을 체결하기 위한 거래가 규제 대상에서 제외됨에 따라 금융소비자의 피해 발생 우려가 커진 점을 고려해 마련했다. 개정안에 따르면 소비자의 평온한 생활을 침해하는 과도한 방문판매를 방지하고 소비자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불초청권유 금지 범위를 확대했다. 금융소비자의 구체적,적극적인 요청이 없는 경우 방문 전 소비자의 동의를 확보한 경우에만 방문판매가 가능하도록 했다. 이 경우에도 일반금융소비자에 대해서는 고위험 상품 등을 권유할 수 없도록 금융소비자보호법 시행령 및 감독규정을 개정했다. 지금까지 금융소비자보호법은 원칙적으로 소비자 요청이 없는 경우 방문판매를 통한 투자성상품 권유를 금지하고 있으나(일명 불초청권유 금지) 시행령에서 넓은 예외를 인정함에 따라 장외파생상품을 제외한 모든 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