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8.8℃
  • 맑음강릉 ℃
  • 구름많음서울 20.4℃
  • 맑음대전 17.3℃
  • 흐림대구 22.4℃
  • 흐림울산 22.3℃
  • 흐림광주 21.7℃
  • 흐림부산 23.6℃
  • 흐림고창 20.0℃
  • 흐림제주 25.3℃
  • 구름조금강화 18.8℃
  • 구름많음보은 16.5℃
  • 구름많음금산 17.0℃
  • 흐림강진군 21.6℃
  • 흐림경주시 22.1℃
  • 구름많음거제 22.4℃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도포자락 휘날리며' 도포파이브, 10년 호흡 맞춰온 덴마크 현지 축구팀과 격돌

 

‘도포자락 휘날리며’의 김종국이 덴마크에서도 ‘찐 운동인’다운 열정을 과시한다.

 

14일(오늘) 저녁 6시 30분 방송되는 MBC 예능 프로그램 ‘도포자락 휘날리며’ 6회에서는 맏형 김종국이 지현우, 주우재, 노상현, 황대헌에게 야간 운동을 제안하는 모습이 펼쳐진다.

 

덴마크 코펜하겐에서 우리 문화를 알리는 ‘K-컬쳐숍’ 판매에 나선 도포파이브는 하루의 일정을 마무리하고 레스토랑에서 저녁 만찬을 즐기며 모처럼의 여유를 만끽한다. 멤버들은 음식이 나오자 앞다퉈 폭풍 먹방을 펼치는가 하면, 인근의 아코디언 버스킹 연주를 감상하며 힐링 타임을 이어간다.

 

그러나 힐링도 잠시, “다 같이 단합할 겸 간단하게 운동하자”는 김종국의 갑작스러운 제안에 멤버들은 영문도 모른 채 따라나섰고, 이내 드넓은 축구장에 도착해 모두를 당황케 했다고.

 

이어 도포파이브는 덴마크 현지 축구팀과 때아닌 야간 축구 대결을 펼치게 되고, 경기 전 멤버들은 김종국의 지휘 아래 몸풀기에 돌입한다.

 

김종국은 “운동하니까 하루 피로가 다 풀린다”라며 물 만난 물고기처럼 화색을 띤 채로 몸을 풀고, 축구부 주장 출신인 노상현의 예사롭지 않은 몸풀기를 보며 김종국이 흐뭇해했다는 후문. 하지만 주우재는 “저는 봉산탈춤 같은데요?”라며 노상현과 대비되는 ‘극과 극’ 몸풀기를 펼쳐 보여 웃음을 안긴다.

 

한편 상대 팀 선수는 제일 축구를 잘하는 손흥민 같은 멤버가 누구냐 묻자  주우재가 “아임 쏘니(I’m Sonny)”라며 나서는데, 이에 김종국은 “노노 히즈 쏘리!(No no He is sorry!)”를 외치며 맞받아쳐 상대 선수들을 폭소하게 만들었다고.

 

그뿐만 아니라 골키퍼를 맡은 주우재는 상대 팀 선수의 넘사벽 피지컬에 “그만하고 싶다. 못하겠다”며 경기장을 이탈하려고 하는가 하면, 이내 공을 잡고 구르는 과도한 리액션을 펼치는 등 현장을 초토화시킨다. 

 

맏형의 야간 운동에 따라나선 멤버들의 운명은 어땠을지, 본 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덴마크에서도 변치 않은 김종국의 운동 열정과, 갑자기 야간 운동에 나서게 된 멤버들의 고군분투는 14일(오늘) 저녁 6시 30분 방송되는 MBC 예능 프로그램 ‘도포자락 휘날리며’에서 만날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ENA '굿잡' 초시력 능력자 권유리, 재벌 회장 정일우 도둑으로 오해! ‘묘한 인연의 시작’
‘굿잡’ 정일우와 권유리의 묘한 인연이 시작됐다. 지난 8월 24일 ENA 수목드라마 ‘굿잡’(연출 강민구, 김성진 / 극본 김정애, 권희경 / 기획 KT스튜디오지니 / 제작 프로덕션에이치)이 첫 방송됐다. ‘굿잡’은 첫 방송부터 빵빵 터지는 웃음, 개성 만점 캐릭터들의 매력, 수사극의 쫄깃한 긴장감 등을 모두 담아내며 시청자를 사로잡았다. 이에 ‘굿잡’은 첫 방송부터 2.322%의 시청률을 기록, 좋은 스타트를 끊었다. 분당 최고 시청률은 2.84%까지 치솟았다. (닐슨코리아 제공, 전국 기준) 이날 방송에서는 재벌 탐정 은선우(정일우 분)가 20년 전 사라졌던 어머니의 목걸이 ‘여왕의 눈물’을 찾아 그날의 진실을 밝히려는 모습이 그려졌다. 그는 자신의 가장 친한 친구이자, 직속 변호사, 그리고 천재 해커인 양진모(음문석 분)와 함께 ‘여왕의 눈물’을 지금까지 누가 가지고 있었는지 수사를 시작했다. 먼저 그는 목걸이가 나온 불법 경매장에서 장부를 확보해, 유명한 도둑 강춘길(최기섭 분)이 이를 경매에 넘겼다는 것을 알아냈다. 이어 카지노에서 강춘길을 만나 그가 이 목걸이를 처음 훔친 장소가 여배우 오아라(신고은 분)의 집이라는 점까지 파악했다. 이 과정에서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본인부담 초과’ 의료비 돌려준다, 1인당 평균 136만원
개인별 본인부담상한액 확정으로 의료비 본인부담상한액을 초과해 의료비를 지출한 174만 9831명에게 2조 3860억 원이 환급된다. 개인별로는 평균 1인당 136만 원의 혜택을 받게 된다. 보건복지부와 국민건강보험공단은 '2021년도 개인별 본인부담상한액'이 확정돼 오는 24일부터 상한액 초과금 지급 절차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은 지급 대상자에게 24일부터 안내문을 순차적으로 발송한다. 지급대상자는 본인 명의의 계좌로 지급해 줄 것을 국민건강보험공단에 신청하면 된다. 본인부담상한제는 과도한 의료비로 인한 국민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한 제도다. 연간 본인부담금 총액이 개인별 상한금액을 초과하는 경우 초과 금액을 국민건강보험공단이 부담해 가입자,피부양자에게 돌려준다. 수혜자와 지급액은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올해도 개인별 본인부담상한액 확정을 통해 의료비 본인부담상한액을 초과해 의료비를 지출한 대상에게 초과 금액을 지급한다. 이에 앞서 정부는 본인부담상한액 최고액인 584만 원을 이미 초과해 소득 수준에 따른 개인별 상한액 확정 전에라도 초과금 지급이 필요한 23만 1563명에게 6418억 원을 미리 지급했다. 이번에 개인별 본인부담상한액 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