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22.5℃
  • 구름많음강릉 22.8℃
  • 흐림서울 23.7℃
  • 구름많음대전 25.7℃
  • 박무대구 23.7℃
  • 구름많음울산 22.2℃
  • 맑음광주 25.3℃
  • 구름많음부산 25.1℃
  • 구름조금고창 24.2℃
  • 구름많음제주 25.4℃
  • 구름많음강화 22.6℃
  • 구름조금보은 22.8℃
  • 구름많음금산 23.2℃
  • 구름조금강진군 25.3℃
  • 맑음경주시 22.9℃
  • 구름조금거제 23.4℃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CJ그룹 CVC 설립한다… ‘CJ인베스트먼트’ 출범

 

 

CJ그룹 지주사인 CJ주식회사는 씨앤아이레저산업으로부터 타임와이즈인베트스먼트 지분 100%를 221억원에 인수, 기업주도형 벤처캐피털(CVC)을 설립한다고 밝혔다. CJ는 그룹의 정식 계열사이자 CVC로서 정체성을 확립하고, 스타트업 생태계 확장에 기여하는 전문 투자회사로 도약하겠다는 의지를 담아 사명도 'CJ인베스트먼트'로 변경할 계획이다.

CJ는 CJ인베스트먼트를 통해 향후 5년간 4천억원을 신규 출자, 스타트업 투자 확대를 통해 컬처(Culture), 플랫폼(Platform), 웰니스(Wellness), 서스테이너빌러티(Sustainability) 등 4대 미래성장엔진 중심 신성장동력 발굴에 나선다는 계획을 밝혔다.

CJ는 지난해 11월 중기비전을 통해 미래 혁신성장 전략을 밝힌 후 유망 스타트업 지분투자와 협업을 적극 확대 중이다. 최근에는 글로벌 팬덤비즈니스 전문 스타트업 '비마이프렌즈'에 사업협력을 포함한 전략적 투자를 진행하고 바이오 헬스케어 펀드에 주도적으로 출자하는 등 신사업 및 시너지 발굴에 나서고 있다.

잠재력을 갖춘 초기 스타트업을 발굴해 선제적으로 투자하고 성장을 지원하는 액셀러레이팅 기능도 확대한다. 현재 유망 벤처,스타트업을 발굴해 사업역량 강화를 돕고 공동사업화를 추진하는 '오벤터스(O!VentUs)'와 같은 오픈 이노베이션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이를 CJ인베스트먼트의 우수 스타트업 발굴 기능과 결합시켜 한층 강화할 계획이다.

CJ 관계자는 '산업 트렌드에 기민하게 대응하고 보다 효과적으로 신규 사업모델과 혁신기술을 발굴하기 위해 그룹 CVC를 공식 출범시키게 됐다'면서 'CJ인베스트먼트는 잠재력있는 스타트업을 초기에 발굴,육성해 투자 선순환 구조를 구축해 탑티어(Top-tier) 벤처캐피털로 도약하는 동시에 그룹 사업모델 혁신을 이끄는 핵심적인 역할을 담당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타임와이즈인베스트먼트는 지난 2000년 '드림디스커버리'라는 이름으로 설립됐으며 2003년 CJ창업투자, 2014년 타임와이즈인베스트먼트로 사명을 바꾸며 식품,바이오,IT,문화콘텐츠 등 다양한 분야의 유망 스타트업 투자를 확대해 왔다. 지난 2011년 일반지주회사가 금융자회사를 보유할 수 없도록 한 공정거래법에 따라 씨앤아이레저산업에 매각됐다가, 지난해 말 공정거래법 개정에 따라 CVC 보유가 허용되며 CJ그룹 정식 계열사로 재출범하게 됐다.


연예&스타

더보기
ENA ‘얼어죽을 연애따위’ 최시원, 스펙갑 의사 → 동네 반백수 숨겨진 사연은?!
“외모, 스펙, 아우라 다 갖춘 연애 생태계 파괴자! 하지만...” ‘얼어죽을 연애따위’ 최시원이 스펙갑 동네 반백수, 박재훈 역으로 분한 첫 촬영 모습을 공개했다. 오는 10월 5일(수) 밤 9시 첫 방송 되는 ENA 새 수목드라마 ‘얼어죽을 연애따위’(극본 김솔지/ 연출 최규식/ 기획 KT스튜디오지니/ 제작 스토리티비)는 20년 절친 ‘여름’과 ‘재훈’이 뜻하지 않게 연애 리얼리티쇼 PD와 출연자로 만나, 뜻밖의 연애 감정을 느끼게 되는 ‘현실 생존 로맨스’다. 때론 박장대소하게, 때론 대성통곡하게 하는 단짠단짠 스토리로, 올 가을 안방극장에 유쾌한 재미를 선사할 또 하나의 ‘명품 로코’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최시원이 극중 맡은 박재훈 역은 대한민국 최고 의대 출신 신경외과 써전이었지만, 현재는 주3일 성형외과 페이닥터로 근무하며 동네 만화방과 피씨방을 전전하는 ‘스펙갑 반백수’다. 박재훈은 일 뿐만 아니라, 연애 역시 적당히 놀고 필요한 만큼만 관계를 맺는, 이 시대의 ‘쿨한 썸’을 예찬한다. 이처럼 세상만사 심드렁한 박재훈이 20년 절친 구여름(이다희)과의 의리를 지키기 위해, 구여름이 연출하는 리얼리티쇼 ‘사랑의 왕국’에 출연하며 일생일대 ‘선택의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지자체 소규모 수의계약 한도 2배로 늘린다
앞으로 지방자치단체가 발주하는 계약의 소액수의계약 한도가 2배 상향되고 신기술 제품에 대한 수의계약 대상 범위도 확대된다. 행정안전부는 지역중소업체의 수주 기회를 확대하고 지방계약 업무의 공정성과 적정성을 높이기 위해 마련한 '지방계약법 시행령' 일부개정령안이 지난 13일 국무회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지자체 소액수의계약 요건 등이 완화됨에 따라 지역 소규모 업체들이 지역 경제 활력에 기여하게 되면서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먼저 자치단체가 소규모 수의계약을 할 수 있는 한도가 2배 상향된다. 앞서 정부는 지난 2020년 7월부터 코로나19로 인한 지역업체의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소액수의계약 한도를 2배 상향하는 특례를 올해 말까지 한시적으로 운영 중이다. 하지만 신속한 계약집행을 통한 경제활력 제고 및 영세기업 참여 확대를 위해서는 특례를 제도화할 필요가 있어 지방계약법 시행령에 소액수의계약 한도를 상향 규정하기로 했다. 또 현재 신기술 제품의 조달시장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산업기술혁신촉진법 등 4개 법령에 따른 신기술로 제조된 제품에 대해서 수의계약을 허용하고 있으나, 그 외 운영 중인 7개 법령의 신기술 제품에 대해서도 수의계약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