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5.7℃
  • 흐림강릉 30.2℃
  • 서울 27.3℃
  • 흐림대전 28.3℃
  • 흐림대구 30.9℃
  • 흐림울산 30.0℃
  • 구름많음광주 29.0℃
  • 구름많음부산 30.0℃
  • 흐림고창 29.2℃
  • 구름조금제주 33.3℃
  • 흐림강화 27.4℃
  • 흐림보은 27.1℃
  • 흐림금산 27.9℃
  • 구름많음강진군 30.4℃
  • 흐림경주시 30.5℃
  • 구름많음거제 29.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JTBC '인사이더' 이유영, ‘20년의 원수’ 허성태와의 만남! ‘긴장감 팽팽’


‘인사이더’ 골드맨카지노에 전쟁의 그림자가 드리운다.


JTBC 수목드라마 ‘인사이더’(연출 민연홍, 극본 문만세, 제작 에이스팩토리∙SLL) 측은 27일, 아비규환에 빠진 골드맨카지노의 모습을 포착했다. 빌런들의 거침없는 진격에 흔들리는 김요한(강하늘 분)과 오수연(이유영 분)이 어떻게 이 혼돈을 빠져나갈 것인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지난 방송에서는 정의와 복수, 모두를 거머쥐기 위한 김요한과 오수연의 움직임이 그려졌다. 적을 교란시키기 위해 서로를 적으로 둔 척 연극을 펼친 두 사람. 순조롭게 진행되는 듯하던 이들의 작전은 두 사람이 아직 한 편임을 뚫어 본 도원봉(문성근 분)의 방해로 어그러졌다.  양준(허동원 분), 양화(정만식 분)에게까지 이 소식이 퍼져나갔음을 안 오수연은 더한 위기를 막기 위해 그의 목숨을 직접 빼앗으며 충격을 안겼다. 여기에 마카오에서 온 삼합회의 대리인 람(판빙빙 분)이 골드맨카지노를 걸고 김요한의 목숨을 노리기 시작하면서 판은 더욱 거세게 흔들리기 시작했다.  

 

몰아치는 폭풍 속에서 마지막 게임에 들어선 김요한이 어떤 행보를 보일지 궁금증이 쏠리는 가운데, 혼란 가득한 골드맨카지노의 모습은 위기감을 더욱 고조시킨다. 공개된 사진 속 김요한의 날 선 모습에서 현장의 긴박함이 고스란히 전해진다. 앞서 마카오 대리인인 람이 ‘김요한을 죽이는 자가 카지노의 차기 지배인이 될 것’이라고 선언한바. 카지노 곳곳에서 그의 숨통을 죄어오는 빌런들은 공포를 자극한다. 마치 전장에 투입된 군인처럼 방검복까지 갖춰입은 양준, 양화 형제에게서는 지금까지와는 차원이 다른 살기가 느껴진다. 그런가 하면 거구의 사내들에게 완전히 포위된 노승환(최대훈 분)과 어느 틈에 골드맨의 왕좌를 차지한 조해도(한재영 분)의 모습은 카지노를 휩쓴 절체절명의 사건에 궁금증을 높인다. 

 

한편, 마침내 꿈꿔온 순간을 맞이한 오수연의 모습도 포착됐다. 지난 20년을 벼려온 원수 윤병욱(허성태 분)과 만난 오수연. 하지만 자신의 목숨을 노리는 ‘복수자’와의 대면임에도 윤병욱의 얼굴에서는 일말의 두려움조차 읽을 수 없다. 이에 오수연은 더욱 요동치는 눈빛으로 그를 응시한다. 이들의 긴장감 어린 만남에서 어떤 이야기가 오고 간 것인지 호기심을 더한다. 

 

오늘(27일) 방송되는 ‘인사이더’ 15회에서는 김요한을 노리는 적들의 움직임이 극한으로 치닫는다 ‘인사이더’ 제작진은 “15회에서는 자신의 모든 것을 내건 플레이어들의 사투가 펼쳐진다. 각자의 소중한 것을 뺏고 빼앗기는 치열한 전쟁이 마지막까지 눈을 뗄 수 없는 전개를 선사할 것”이라고 전했다.  

 

JTBC 수목드라마 ‘인사이더’ 15회는 오늘(27일) 밤 10시 30분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MBC '구해줘! 홈즈' 그리X이국주, 11월 결혼을 앞두고 있는 예비부부의 신혼집 찾는다!
오늘(7일) 방송되는 MBC ‘구해줘! 홈즈’(연출:이민희,전재욱 /이하‘홈즈’)에서는 가수 그리(김동현)와 양세형 그리고 개그우먼 이국주와 붐이 각각 매물 찾기에 나선다. 이날 방송에서는 신혼집을 구하는 예비부부가 의뢰인으로 등장한다. ‘홈즈’의 찐 애청자라고 밝힌 의뢰인은 올해 11월 결혼을 앞두고 있으며, 첫 신혼집을 ‘홈즈’를 통해 구하기로 결심했다고 한다. 지역은 처형 부부가 살고 있는 성수동 인근 또는 아내의 직장이 있는 봉은사역에서 차량 20~30분 이내의 서울 지역을 희망한다. 신혼집의 형태는 무관하나, 방 2개와 화장실 1개 이상을 바라며, 연식이 있다면 리모델링과 기본 옵션이 많이 있길 바란다. 또, 인근에 산책로가 있길 희망하며, 예산은 전세가 6~7억 원대에서 최대 8억 원대 초반까지 가능하다고 밝혔다. 먼저, 복팀에서는 가수 그리와 양세형이 성동구 하왕십리로 출격, 아파트 매물을 소개한다. 양세형은 이곳을 서울 교통의 중심이라고 말하며, 지하철 4중 환승역인 왕십리역이 도보 10분 거리에 있다고 소개한다. 현관문에 들어선 양세형은 ‘나 홀로 콩트’에 돌입한다. 1인 다역을 자처하며 그칠 줄 모르는 양세형의 상황극에 스튜디오의 코디들


영화&공연

더보기
[뉴스 영화픽] 이번 전쟁은 의(義)와 불의(不義)로 나뉜다, '한산:용의 출현'
영화 <한산:용의 출현>은 명량해전 5년 전, 진군 중인 왜군을 상대로 조선을 지키기 위해 필사의 전략과 패기로 뭉친 이순신 장군과 조선 수군의 ‘한산해전’을 그린 전쟁 액션 대작이다. 1592년 4월, 조선은 임진왜란 발발 후 단 15일만에 왜군에게 한양을 빼앗기며 절체절명의 위기에 놓인다. 조선을 단숨에 점령한 왜군은 명나라로 향하는 야망을 꿈꾸며 대규모 병역을 부산포로 집결시킨다. 이순신 장군을 만난 왜군들은 거북선에 대한 두려움으로 다음 전투를 겁내하자, 왜군의 장수는 두려움만큼 전쟁을 패하게 하는 건 없다며 자신의 부하들을 죽여버린다. 왜군의 배와 사투를 벌이는 모습과 함께 이순신 장군이 등장한다. 거북선의 위엄을 보이면서 왜구의 배에 돌진하며 배가 반파되는 모습이 보여진다. 하지만 거북선의 머리가 박힌 후 쉽게 빠져나오지 못하는 모습을 보이자 한 장수가 배 위로 올라와 상황을 파악하려는 순간 왜구의 총에 맞아 주저앉고 만다. 이를 바라보던 이순신 장군은 총을 겨누는 왜구에게 화살을 날린다. 자신의 화살로 인해 장수는 구했으나 이순신 장군은 왜구의 총에 맞고 쓰러지고 만다. 잡혀 온 왜구들은 고문을 당하면서도 이순신 장군과 장수들 앞에서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