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9.2℃
  • 흐림강릉 35.2℃
  • 흐림서울 30.6℃
  • 흐림대전 32.3℃
  • 구름조금대구 34.9℃
  • 맑음울산 33.6℃
  • 구름많음광주 32.1℃
  • 구름많음부산 30.2℃
  • 구름많음고창 31.1℃
  • 구름많음제주 34.2℃
  • 흐림강화 28.6℃
  • 구름많음보은 31.3℃
  • 구름많음금산 31.7℃
  • 흐림강진군 32.7℃
  • 구름많음경주시 34.7℃
  • 구름많음거제 28.8℃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티빙 '마녀사냥 2022' 신동엽X김이나X코드 쿤스트X비비, 성역 없는 ‘19금 매운맛’ 토크 예고


19금으로 돌아온 티빙 오리지널 <마녀사냥 2022>가 성역 없는 매운맛 토크를 펼친다.

 

오는 8월 공개되는 티빙 오리지널 <마녀사냥 2022>는 날 것 그대로 현실 연애의 모든 것을 다루는 ‘노필터’ 오리지널 연애 토크쇼다. 전국에 그린라이트 열풍을 일으켰던 <마녀사냥>이 7년 만에 국내 대표 OTT이자 연애 리얼리티 맛집 티빙 오리지널로 더 강력하게 컴백한다. 이보다 더 솔직할 수 없는 ‘19금 노필터’ 토크로 재미와 공감을 사냥할 준비를 마쳤다.

 

레전드의 귀환으로 <마녀사냥 2022>에 대한 관심이 뜨거운 가운데, 오늘(5일) 첫 녹화 현장 사진이 공개됐다. 사진 속 전세대를 아우를 업그레이드 MC 군단 신동엽, 김이나, 코드 쿤스트, 비비는 화기애애한 분위기다. MC 4인방은 첫 녹화임에도 친한 친구처럼 현실 연애 이야기를 거침 없이 나눴다고.

 

먼저 솔직함과 당찬 입담으로 MZ세대를 대변할 비비는 “내가 (연애 상담에) 너무 열정적이어서 막 가버릴(?) 수도 있다”라고 매운맛 토크를 예고했다. 이에 <마녀사냥> 터줏대감인 신동엽은 “방송이라 생각하지 말고 시원하게 한 번 놀아보자”라고 토크의 중심을 잡아주며 레전드 MC다운 면모를 보였다.

 

섬세한 감성과 거친 욕망 사이 완벽한 밸런스를 갖춘 맞춤형 상담가인 김이나는 “저와 신동엽 선배님의 조합을 기대하더라”면서 “새로운 ‘음란 개그’의 조합이 탄생하지 않을까”라고 말해 기대를 높였다. <마녀사냥 2022> MC 제안을 받았을 때 올 것이 왔다고 느꼈다는 김이나의 활약이 펼쳐진다.

 

예민한 안테나로 빠르고 정확하게 고민을 해결해줄 ‘연애 프로듀서’ 코드 쿤스트는 녹화를 마치며 “민감한 이야기를 이런 식으로 배려하면서 얘기할 수 있다는 것을 느끼게 됐다”라면서 환상의 호흡을 예고했다. 신동엽 역시 “정말 친한 사람들끼리 모여 수다 떨다 가는 느낌”이라면서 ‘공감 요정’ MC 4인방의 활약을 기대하게 했다.

 

<마녀사냥 2022>는 세대와 성별을 아우르는 연애 고수이자 토크 만렙 MC들을 중심으로 매회 핫한 게스트가 출연한다. 이들은 모두가 궁금해할 연애 키워드로 두고 깊이 있는 이야기를 나눈다. 또한 전국 곳곳에 설치된 ‘마녀부스’를 통해 거리의 시민들의 이야기도 담을 예정이다.

 

현실 연애의 모든 것을 다루며 공감과 재미를 사냥할 티빙 오리지널 <마녀사냥 2022>는 오는 8월 티빙에서 공개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MBC '구해줘! 홈즈' 그리X이국주, 11월 결혼을 앞두고 있는 예비부부의 신혼집 찾는다!
오늘(7일) 방송되는 MBC ‘구해줘! 홈즈’(연출:이민희,전재욱 /이하‘홈즈’)에서는 가수 그리(김동현)와 양세형 그리고 개그우먼 이국주와 붐이 각각 매물 찾기에 나선다. 이날 방송에서는 신혼집을 구하는 예비부부가 의뢰인으로 등장한다. ‘홈즈’의 찐 애청자라고 밝힌 의뢰인은 올해 11월 결혼을 앞두고 있으며, 첫 신혼집을 ‘홈즈’를 통해 구하기로 결심했다고 한다. 지역은 처형 부부가 살고 있는 성수동 인근 또는 아내의 직장이 있는 봉은사역에서 차량 20~30분 이내의 서울 지역을 희망한다. 신혼집의 형태는 무관하나, 방 2개와 화장실 1개 이상을 바라며, 연식이 있다면 리모델링과 기본 옵션이 많이 있길 바란다. 또, 인근에 산책로가 있길 희망하며, 예산은 전세가 6~7억 원대에서 최대 8억 원대 초반까지 가능하다고 밝혔다. 먼저, 복팀에서는 가수 그리와 양세형이 성동구 하왕십리로 출격, 아파트 매물을 소개한다. 양세형은 이곳을 서울 교통의 중심이라고 말하며, 지하철 4중 환승역인 왕십리역이 도보 10분 거리에 있다고 소개한다. 현관문에 들어선 양세형은 ‘나 홀로 콩트’에 돌입한다. 1인 다역을 자처하며 그칠 줄 모르는 양세형의 상황극에 스튜디오의 코디들


영화&공연

더보기
[뉴스 영화픽] 이번 전쟁은 의(義)와 불의(不義)로 나뉜다, '한산:용의 출현'
영화 <한산:용의 출현>은 명량해전 5년 전, 진군 중인 왜군을 상대로 조선을 지키기 위해 필사의 전략과 패기로 뭉친 이순신 장군과 조선 수군의 ‘한산해전’을 그린 전쟁 액션 대작이다. 1592년 4월, 조선은 임진왜란 발발 후 단 15일만에 왜군에게 한양을 빼앗기며 절체절명의 위기에 놓인다. 조선을 단숨에 점령한 왜군은 명나라로 향하는 야망을 꿈꾸며 대규모 병역을 부산포로 집결시킨다. 이순신 장군을 만난 왜군들은 거북선에 대한 두려움으로 다음 전투를 겁내하자, 왜군의 장수는 두려움만큼 전쟁을 패하게 하는 건 없다며 자신의 부하들을 죽여버린다. 왜군의 배와 사투를 벌이는 모습과 함께 이순신 장군이 등장한다. 거북선의 위엄을 보이면서 왜구의 배에 돌진하며 배가 반파되는 모습이 보여진다. 하지만 거북선의 머리가 박힌 후 쉽게 빠져나오지 못하는 모습을 보이자 한 장수가 배 위로 올라와 상황을 파악하려는 순간 왜구의 총에 맞아 주저앉고 만다. 이를 바라보던 이순신 장군은 총을 겨누는 왜구에게 화살을 날린다. 자신의 화살로 인해 장수는 구했으나 이순신 장군은 왜구의 총에 맞고 쓰러지고 만다. 잡혀 온 왜구들은 고문을 당하면서도 이순신 장군과 장수들 앞에서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