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5.1℃
  • 구름조금강릉 14.4℃
  • 구름많음서울 16.9℃
  • 맑음대전 17.8℃
  • 흐림대구 15.6℃
  • 흐림울산 14.9℃
  • 흐림광주 16.5℃
  • 흐림부산 15.9℃
  • 구름많음고창 17.1℃
  • 맑음제주 19.3℃
  • 구름많음강화 16.3℃
  • 맑음보은 14.5℃
  • 흐림금산 15.0℃
  • 구름많음강진군 17.9℃
  • 구름많음경주시 14.7℃
  • 구름많음거제 17.5℃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 ‘신상출시 편스토랑’ 이찬원 레시피, 나왔다 하면 화제 폭발! ‘이번엔 밥도둑 반찬’

URL복사

 

‘편스토랑’ 이찬원이 의문의 토끼씨를 위해 밥도둑 반찬 3종을 선물했다.

 

5월 27일 방송된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6월의 메뉴’ 출시를 위한 편셰프들의 새로운 대결이 시작됐다. 믿고 먹는 어남선생 류수영, 레시피 여왕 박솔미, 국민아들 이찬원에 이어 배우 류진이 두 아들 찬형X찬호 형제와 함께 NEW 편셰프 출사표를 던졌다. 편셰프들의 강력한 레시피와 함께 일상 속 반전 매력이 폭발하며 큰 웃음이 빵빵 터졌다.

 

먼저 NEW 편셰프 류진의 둘째 아들 찬호의 활약이 인상적이었다. 13세 셰프 꿈나무인 찬호는 주말 아침 아빠보다 먼저 일어나 동네 마트로 장을 보러 갔다. 익숙한 듯 꼼꼼하게 물건을 고르는 찬호를 보며 MC 붐은 “이찬원의 라이벌이 생겼다”라고 감탄했다. 이후 집으로 돌아온 찬호는 고사리 같은 손으로 요리, 상큼한 살사소스를 곁들인 소시지 등갈비를 만드는 기특함을 보여줬다.

 

찬호가 귀여움과 기특함으로 시청자를 사로잡은 가운데 이찬원은 많은 누나 팬들의 마음을 애타게 하는 의혹에 휩싸여 눈길을 끌었다. 이날 이찬원은 자신의 집이 아닌, 아담한 원룸에 모습을 드러냈다. 비밀번호를 누르고 자연스럽게 들어와 토끼 슬리퍼까지 신은 이찬원은 “이 집에 내 흔적이 많다”라며 아련한 눈빛을 쐈다. 이후 직접 만들어 온 밥도둑 반찬 3종을 냉장고에 채웠다.

 

이곳이 누구의 집인지 궁금해 ‘편스토랑’ 스튜디오는 발칵 뒤집었다. 스페셜MC 박하나는 “여자 친구 집인가? 누구인가?”라며 묻기도. 이찬원은 빙그레 웃으며 일명 ‘토끼씨’ 정체에 대해 함구했다.

 

이날 이찬원은 부추 등 각종 채소를 다듬어 양념한 부추짜박이를 만들었다. 여기에 반숙으로 삶은 달걀을 넣어 달걀부추짜박이를 완성했다. 이찬원은 흰 쌀 밥에 달걀부추짜박이를 넣고 쓱쓱 비벼 폭풍 흡입했다. 또 자취생들의 필수템으로 꼽히는 통조림 햄으로 만든 햄볶음장, 깻잎과 치즈를 넣고 만든 깻잎치즈떡갈비의 레시피를 소개했다.

 

이후 이찬원은 반찬 3종을 들고 토끼씨의 원룸으로 향했다. 단, 자신의 차가 아닌 렌터카를 활용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평소 차를 좋아하지만 크게 필요성을 느끼지 않고, 어린 나이에 차를 사면 겉멋 들 것 같아서 필요할 때만 렌터카를 이용한다는 이찬원의 이야기에 ‘편스토랑’ 식구들은 “꽉 찬 청년”, “완벽하다”라고 칭찬을 쏟아냈다.

 

이외에도 이날 ‘편스토랑’에서는 류수영의 다양한 브런치 레시피를 소개했다. 단호박 수프라고 생각할 만큼 달달한 당근 수프, 추억의 맛을 완벽 재현한 길거리 토스트와 살짝 변형을 통해 요리의 맛을 낸 바비큐마요 토스트까지. 믿고 먹는 어남선생 류수영의 레전드 레시피 탄생이 기대된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이찬원의 반찬을 선물 받은 ‘토끼씨’의 정체가 공개되지 않았다. 과연 ‘토끼씨’는 누구일까. 국민 아들 이찬원과 귀요미 셰프 꿈나무 찬호의 훈훈하고 기특할 다음 이야기가 궁금하다.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매주 금요일 저녁 8시 30분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2 '너에게 가는 속도 493km' 김무준X서지혜, 혼합복식 데뷔전 임박! 경기 전 심각한 분위기 포착
‘너에게 가는 속도 493km’ 김무준, 서지혜가 혼합복식 데뷔전을 치른다. 오는 6월 8일 방송되는 KBS 2TV 수목드라마 '너에게 가는 속도 493km'(연출 조웅/극본 허성혜/제작 블리츠웨이스튜디오/이하 '너가속') 15회에서는 혼합복식 파트너가 된 육정환(김무준 분)과 이유민(서지혜 분)이 대회에 참가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일과 연애,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기 위한 두 청춘의 행보가 어떤 결과를 낳을지 궁금해진다. 이런 가운데 6월 7일 ‘너가속’ 측이 육정환-이유민의 투샷을 공개했다. 이는 혼합복식으로 첫 대회에 참여하게 된 두 사람의 경기 전 모습을 포착한 것으로, 사진 속 이들의 분위기가 심상치 않아 보여 이목을 집중시킨다. 공개된 사진에는 이유민의 머리를 짚어보는 육정환이 담겨 있다. 이어진 사진 속 이유민은 미간을 찌푸리고 수심에 찬 눈빛으로 육정환을 바라본다. 컨디션이 많이 안 좋아 보이는 이유민의 모습이 보는 이들의 걱정까지 자아낸다. 마지막 사진에서는 이유민의 얼굴을 붙들고, 그와 눈을 마주치는 육정환을 볼 수 있다. 육정환의 다정한 눈빛이 이 상황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과연 육정환은 혼합복식 파트너로서, 그리고 또 남자친구로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