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13.3℃
  • 흐림강릉 13.6℃
  • 구름많음서울 15.0℃
  • 흐림대전 16.1℃
  • 흐림대구 15.7℃
  • 흐림울산 15.5℃
  • 흐림광주 16.2℃
  • 흐림부산 17.0℃
  • 흐림고창 15.1℃
  • 구름조금제주 18.4℃
  • 구름많음강화 12.8℃
  • 흐림보은 15.9℃
  • 흐림금산 15.8℃
  • 흐림강진군 16.4℃
  • 흐림경주시 14.4℃
  • 흐림거제 18.7℃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TV조선 '퍼펙트라이프' 90년대 주름잡던 원조 청춘스타 변우민 출격!!

 

오늘(4일) 밤 8시 방송되는 TV CHOSUN <퍼펙트라이프>에서는 90년대를 주름잡던 원조 청춘스타이자, 이제는 꽃중년 배우가 된 변우민이 우정 여행을 떠난다.

 

변우민은 “가족들로부터 해방되어 남자들끼리 여행을 떠나보고 싶었다”라며 드라마 <밥이 되어라>에 함께 출연한 배우 남경읍과 강화도로 우정 여행을 떠난다. 2010년에 결혼해 2013년에 딸을 얻은 변우민은 “결혼 전과 후의 삶이 180도 달라졌다”면서 “18개월 동안 아이가 삶의 중심인 전업주부로 산 적 있다”는 고백을 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후 두 사람은 캠핑장에서 각종 먹방을 보여주며 절친 케미를 뽐냈다. 남경읍이 “평소에 요리를 많이 하냐”고 묻자 변우민은 “혼자 살 때는 많이 했다. 하지만 이제는 아내가 해주는 밥이 맛있다”라며 “몇 년간 (요리를) 안 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어 “아내가 매일 아침상을 차려주냐”는 MC 현영의 질문에 그는 “거의 매일 해준다. 7첩 반상은 기본이고 밥에 들어가는 콩도 전날 미리 불려 놓는다”라고 답해 감탄을 일으켰다.

 

한편 스튜디오에서는 변우민이 딸의 전화를 받으며 육아 대디로서의 면모도 보여준다. 그는 “(코로나 시국이라) 하교 후 아이 몸 상태가 걱정 된다”면서 딸과 전화 연결을 해 애정을 드러냈다. 또 그는 “58세 늦둥이 아빠로서 초등학교 3학년 딸이 가끔 손녀로도 느껴진다”면서 “아이의 미래에 대한 책임감이 더 크다”며 여느 아빠들과는 조금 다른 늦깎이 딸바보 아빠의 속내를 털어놔 시선을 끌었다.

 

늦깎이 육아 대디 변우민의 우정 여행기부터 딸 사랑은 오늘(4일) 밤 8시 방송되는 TV CHOSUN <퍼펙트라이프>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tvN STORY ‘운탄고도 마을호텔’ 이장우, 황태 떡국으로 피날레 장식! 폭풍 흡입 유발러 등극!
배우 이장우가 tvN STORY ‘운탄고도 마을호텔’ 마지막회에서도 만능 이실장의 존재감을 드러냈다. 특히 주방을 꽉 채웠던 그의 존재감에 엄홍길과 정보석은 칭찬을 아끼지 않으며 훈훈함을 자아냈다. 지난 3일 방송된 tvN STORY ‘운탄고도 마을호텔’에서는 어느덧 마지막 영업일을 맞이한 운탄고도 마을호텔의 모습이 담겼다. 특히 이장우는 마지막까지 남다른 요리 실력으로 손님들에게 행복한 아침식사 시간을 선물했다. 이장우가 준비한 운탄고도 마을호텔의 마지막 조식 메뉴는 ‘황태 떡국’. 그는 고소함과 깊은 맛이 어우러진 황태 떡국을 손님들에게 대접했고, 이에 손님들은 떡국을 폭풍 흡입하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이장우는 영업 첫날 석식 메뉴였던 수육을 시작으로 마지막 조식 메뉴인 황태 떡국까지 총 27가지 요리 컬렉션으로 손님들에게 맛있는 음식과 함께 하는 힐링 타임을 선사했다. 영업을 마친 엄홍길, 정보석, 이장우는 모운동 마을주민들과 만나 이야기를 나눈 후 운탄고도 1330을 걷기 시작했다. 노부부 같은 티격태격 케미를 자랑하는 엄홍길, 정보석을 익숙하다는 듯 바라보며 미소짓는 이장우의 모습을 웃음을 안겼다. 이장우는 다음 시즌에서는 통나무 산장 호텔을 운영해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코로나 피해’ 자영업자·중기에 3년 만기연장·1년 상환유예
코로나19로 피해를 본 자영업자와 중소기업에 대한 대출 만기가 최대 3년 연장되고 최대 1년간의 상환이 유예된다. 고금리와 고물가, 고환율 등 3고(高) 여파로 대내외 여건이 나빠진데다, 차주와 금융권 모두가 충격없이 연착륙할 수 있도록 지원할 필요가 있다는데 따른 것이다. 정부와 금융권은 이달 말 종료 예정인 코로나19로 피해를 본 자영업자와 중소기업에 대한 만기 연장과 상환 유예를 이어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그동안 코로나19 피해가 장기화되면서 만기연장,상환유예 제도는 6개월 단위로 4차례 연장됐다. 이를 통해 전 금융권은 6월 말까지 362조4000억원의 대출에 만기연장,상환유예 조치를 지원했고, 현재 57만명의 대출자가 141조원을 이용하고 있다. 5번째 이뤄진 이번 조치는 자영업자와 중소기업들이 충분한 여유를 가지고 정상영업 회복에 전념해 상환능력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는데 방점이 찍혀있다. 이에따라 그동안 이뤄진 일괄 만기연장은 금융권 자율협약으로 전환된다. 다만 금융권은 만기연장 차주들이 만기연장 여부나 내입,급격한 가산금리 인상 등에 대한 불안감이 없이 정상영업 회복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만기연장 조치를 최대 3년간 지원한다. 이에 따라 오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