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3.7℃
  • 구름조금강릉 30.0℃
  • 구름많음서울 24.3℃
  • 구름조금대전 28.4℃
  • 맑음대구 31.7℃
  • 구름많음울산 28.1℃
  • 구름많음광주 28.2℃
  • 구름많음부산 24.0℃
  • 맑음고창 27.1℃
  • 구름조금제주 28.5℃
  • 구름조금강화 23.4℃
  • 구름조금보은 26.7℃
  • 구름조금금산 27.4℃
  • 구름조금강진군 26.7℃
  • 구름많음경주시 30.9℃
  • 구름많음거제 23.5℃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 ‘자본주의학교’ 제주도민 하연X동원 남매, 우도에서 펼치는 힙한 경제 생활

 

‘자본주의학교’ 능력치 만렙 하연-동원 남매가 이번엔 영어로 돈을 번다.

 

내일 17일 첫 방송되는 KBS 2TV ‘자본주의학교’는 경제 교육이 필수인 시대, 경제 주체들의 경제생활을 관찰하고 자본주의 생존법을 알려주며 이를 통해 발생한 수익금을 기부하는 과정까지 담는 신개념 경제 관찰 예능이다. 설 파일럿으로 처음 시청자와 만난 뒤 ‘꼭 필요한 예능’, ‘온 가족이 함께 볼 수 있는 예능’이라는 평을 들으며 정규로 돌아왔다.

 

특히 파일럿 방송에서는 故 신해철의 딸 하연, 아들 동원 남매의 폭풍 성장 근황이 공개되며 화제가 됐다. 아빠와 똑 닮은 외모부터 재능, 예술적 감수성까지 물려받은 아이들은 이모티콘 제작, 카페 운영 등 다양한 경제 활동을 펼쳐 높은 수익률을 기록했다. 이에 신남매에게 ‘능력치 만렙’이라는 수식어가 붙기도 했다.

 

이런 가운데 신남매가 이번에는 만렙 영어 실력을 활용해 경제 활동을 펼친다고 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하연이와 동원이는 100만 원이 들어오자마자 여행 계획을 세웠다. 파일럿 당시에는 똑부러진 태도로 투자 대비 고 수익을 창출하던 아이들이 대뜸 100만 원으로 여행을 가겠다고 하자 스튜디오 분위기도 술렁였다는 전언이다.

 

하지만 이 여행도 사실은 신남매의 경제 활동의 일부였다. 아이들이 우도에 놀러오는 외국인들을 위한 투어를 기획한 것이다. 지금까지 갈고 닦은 영어도 사용하고, 제주도민의 이점도 활용할 수 있는 신남매의 야심찬 한 방이었다.

 

본격적인 투어가 시작되고, 외국인 손님들을 만난 신남매는 유창한 영어로 우도를 소개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러나 이번 투어가 신남매의 첫 투어인 만큼 예상치 못한 난관들이 펼쳐졌다는 후문. 과연 자신만만하게 외국인 상대 투어를 연 신남매의 영어 실력은 어느 정도였을까. 신남매가 가이드 데뷔전에서 만난 예상치 못한 난관은 무엇이었을까. 이를 확인할 수 있는 ‘자본주의학교’ 본 방송이 기다려진다.

 

한편 하연, 동원이가 가이드로 나선 우도 여행을 함께할 수 있는 KBS 2TV ‘자본주의학교’는 오는 4월 17일 일요일 오후 9시 20분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채널A '금쪽같은 내새끼' 여름 방학 특별판! 오은영X이지현 128일간의 육아 성장 일기!
오늘(24일) 저녁 8시 채널A ‘요즘 육아 - 금쪽같은 내새끼’에서는 다가오는 여름 방학을 맞아 특별판이 방송된다. 이번 특별판에서는 역대 최장기간, 총 4부작에 걸친 오은영X이지현의 금쪽 가족 성장 프로젝트를 한 편에 모두 모아 공개한다. 첫 만남 당시 스스로를 ‘저는 ADHD입니다’라고 소개했던 금쪽이. 학교에 가기 싫어 떼를 쓰고, 자기 뜻대로 되지 않으면 화부터 내는 금쪽의 모습에 엄마 이지현은 지쳐만 가고, 엎친 데 덮친 격! 엄마의 관심이 온통 금쪽이에게 향하자 결국 금쪽 누나의 서러움도 터져버리고 만다. 금쪽 남매와 엄마의 갈등이 심해지자 오 박사는 “절대 이대로 키우시면 안 된다”며 사태의 심각성을 강조하는데... 화제가 되었던 금쪽이네 일상들과 매회 금쪽이를 성장시켰던 오은영의 특급 코칭을 한편에 몰아볼 수 있는 기회로, 특히 시청자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었던 오은영의 8년 만의 현장 코칭 장면도 다시 한번 만나볼 수 있다. 이 밖에도 방송 끝 무렵에는 금쪽이의 최신 근황도 깜짝 공개될 예정이라고 해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엄마 이지현의 128일간의 눈물겨운 육아 성장 일기, 오 박사의 솔루션을 통해 점차 안정을 찾아가는 금쪽이네 모습은 오늘


영화&공연

더보기
영화 '헌트' 감독 이정재, 30년 차 배우의 새로운 도전! 각본부터 감독, 연기, 제작까지!
1993년 데뷔 이후 30년간 드라마, 멜로, 액션 등 다양한 장르의 작품을 섭렵하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배우로 자리매김한 이정재가 첫 연출 데뷔작 <헌트>로 연출은 물론 각본, 연기, 제작까지 맡으며 멀티플레이어로서의 면모를 뽐냈다. <헌트>는 국내 개봉에 앞서 제75회 칸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에 공식 초청되어, 3천여 명의 관객들로 가득 찬 뤼미에르 대극장에서 7분간의 기립박수와 찬사를 받으며 2022년 최고의 기대작으로 뜨겁게 부상하고 있다. <헌트>는 조직 내 숨어든 스파이를 색출하기 위해 서로를 의심하는 안기부 요원 '박평호'와 '김정도'가 ‘대한민국 1호 암살 작전’이라는 거대한 사건과 직면하며 펼쳐지는 첩보 액션 드라마로 이정재가 무려 4년간 시나리오 작업에 매진하며 작품으로 완성도를 높이는 데 주력, 지극히 현실적인 모습들을 사실감 있게 그려내면서도 기존의 한국형 첩보 액션과 차별화되는 지점을 만들기 위해 애썼다. 화려한 액션을 겸비한 대중적인 장르물이면서도 인물들의 심리전을 긴장감 넘치고 섬세하게 다루고자 한 것. 시나리오에 오랜 공을 들인 이정재는 주변의 제안과 응원에 힘입어 직접 연출에도 나섰다. 특히 캐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