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7.0℃
  • 맑음강릉 16.6℃
  • 구름조금서울 10.2℃
  • 연무대전 7.9℃
  • 흐림대구 11.4℃
  • 흐림울산 14.0℃
  • 흐림광주 11.7℃
  • 흐림부산 14.9℃
  • 흐림고창 9.8℃
  • 흐림제주 15.1℃
  • 구름많음강화 8.4℃
  • 구름많음보은 4.9℃
  • 흐림금산 5.7℃
  • 흐림강진군 10.3℃
  • 흐림경주시 8.7℃
  • 흐림거제 13.8℃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JTBC '딸도둑들' D-1, 이제껏 본 적 없는 새로운 가족 예능 탄생~!

URL복사

 

‘딸도둑들’이 상상을 초월하는 장서지간 브로맨스로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한다.


JTBC 신규 예능 ‘딸도둑들’이 드디어 내일(12일) 첫 방송된다. ‘딸도둑들’은 장인과 사위의 숨 막히는 관계를 그린 관찰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수십 년 전 남의 집 귀한 딸의 마음을 훔친 1대(代) 딸도둑 ‘장인’과 세월이 흘러 이제 그 딸의 마음을 훔친 2대(代) 딸도둑 ‘사위’의 세상 어색하고 특별한 브로맨스가 펼쳐진다. 어제의 남, 오늘의 적, 그리고 내일의 동지가 되어가는 두 사람을 통해 세대를 아우르는 공감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이에 새로운 가족 예능의 탄생을 알리는 ‘딸도둑들’의 관전 포인트를 짚어봤다.


# 장서지간의 신박한 브로맨스?! 남자가 장인과 단둘이 만날 때 생기는 일

‘딸도둑들’은 기존 가족 예능에서 보지 못했던 새로운 관계에 집중한다. 가깝고도 먼 가족, 장인과 사위 사이에 싹트는 브로맨스가 신선한 웃음과 재미를 불러온다. 특히 5개월 차 새신랑부터 17년 차 최고참까지, 처음으로 장인과 둘만의 시간을 보내는 사위들의 리얼한 반응을 포착한다. 2대(代)에 걸쳐 두 딸의 마음을 훔친 ‘딸도둑들’이 과연 어떤 이야기로 시청자들의 마음까지 훔칠지 기대가 쏠린다.


# 장동민X조현우X류진, K-사위들의 ‘3인 3색’ 장서 라이프

개그맨 장동민, 축구선수 조현우, 배우 류진이 K-사위 대표로 출격한다. 닮은 듯 다른 ‘3인 3색’ 장서 라이프는 같은 관계지만 전혀 다른 매력을 선보인다고. 먼저, 세상에 어려운 사람이란 없을 것 같았던 천하의 장동민도 장인 앞에서는 예외다. 초보 사위 장동민을 꼼짝 못 하게 한 상남자 포스 장인의 정체가 궁금해진다. 축구 국가대표 골키퍼 조현우의 필드 밖 일상도 공개된다. 무뚝뚝한 장인에게 장난과 애교도 서슴지 않는 요즘 사위 조현우의 달콤살벌한 매력도 만나볼 수 있다. 현실판 ‘개미와 베짱이’ 류진과 장인의 17년 세월을 실감케 하는 남다른 케미스트리도 기대를 더한다. 여섯 남자가 그려갈 세 가지 맛 브로맨스가 벌써부터 기다려진다.


# 3MC ‘천하장사 사위’ 강호동 X ‘결혼 20년 차’ 홍진경 X ‘보통 사위’ 이수근

3MC 강호동, 홍진경, 이수근도 빼놓을 수 없다. 이들의 결혼 생활은 평균 17여 년, 오랜 내공과 연륜으로 ‘딸도둑들’의 이야기를 시청자들과 함께 들여다보며 프로그램을 이끌어 나간다. 특유의 친근함과 공감력으로 무장한 강호동의 존재감, 베테랑 주부의 시선과 경험이 바탕 된 홍진경의 입담, 적재적소 웃음을 불어넣는 이수근의 재치가 막강한 시너지를 발휘할 전망. 난생처음 보는 사위들의 등장에 감탄과 경악을 오가는 폭풍 리액션을 펼치며, 때로는 사위들과 동화되고 때로는 딸들을 대변하는 ‘공감토커’ 활약을 기대케 한다.


한편, 딸도둑 2대(代)의 세상 어색하고 특별한 브로맨스 ‘딸도둑들’은 내일(12일) 밤 9시 첫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tvN '우리들의 블루스' 이병헌-신민아 본격 등장, 배현성-노윤서 신예들의 활약 ‘기대감 UP’
‘우리들의 블루스’ 이병헌, 신민아의 아련한 케미부터 신예 배현성, 노윤서의 풋풋한 케미까지, 모두 만나본다. tvN 토일드라마 ‘우리들의 블루스’(극본 노희경/연출 김규태 김양희 이정묵/기획 스튜디오드래곤/제작 지티스트)에는 옴니버스 형식 안에 다양한 배우들이 등장한다. 그리고 그들 사이 다채로운 이야기가 펼쳐지며 안방극장을 사로잡고 있다. 제작진은 매회 달라지는 에피소드 주인공들의 포스터를 공개하며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이번 주 ‘우리들의 블루스’에서는 그동안 짧게 등장해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키웠던 인물들의 이야기가 풀린다. 4월 23일 방송되는 5회에서는 앙숙 아버지들 사이 비밀 연애를 하던 고등학생 커플 정현(배현성 분), 방영주(노윤서 분)가, 4월 24일 방송되는 6회에서는 제주에서 재회하는 이동석(이병헌 분), 민선아(신민아 분)가 주인공인 에피소드가 펼쳐진다. 먼저 ‘영주와 현’ 에피소드는 떠오르는 신예 배현성, 노윤서가 주인공을 맡아 신선한 바람을 예고한다. 공개된 포스터에는 만나기만 하면 으르렁대는 아버지들 정인권(박지환 분), 방호식(최영준 분)과, 그 사이에서 사랑을 키우는 ‘제주판 로미오와 줄리엣’ 정현, 방영주의 다정한 모습이 담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