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4.3℃
  • 구름많음강릉 10.5℃
  • 구름조금서울 14.8℃
  • 맑음대전 14.4℃
  • 구름많음대구 10.9℃
  • 구름조금울산 9.7℃
  • 구름많음광주 14.2℃
  • 구름많음부산 10.7℃
  • 구름많음고창 10.4℃
  • 흐림제주 13.4℃
  • 맑음강화 14.7℃
  • 구름조금보은 14.1℃
  • 구름조금금산 13.9℃
  • 구름많음강진군 14.6℃
  • 구름많음경주시 9.9℃
  • 구름많음거제 11.5℃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 찐건나블리도 푹 빠진 이대훈의 육아 신세계! '아빠보다 삼촌?'

URL복사

 

'슈퍼맨이 돌아왔다' 찐건나블리가 이대훈에게 태권도를 배운다.

 

1월 30일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417회는 ‘육아는 재밌어~흥!’이라는 부제로 꾸며진다. 그중 찐건나블리는 태권도 세계 랭킹 1위 출신 이대훈의 집을 방문한다. 이대훈과 함께하는 기합 가득한 하루가 시청자들의 안방에도 큰 웃음을 선사할 전망이다.

 

이날 박주호는 찐건나블리와 함께 이대훈의 집을 찾았다. 이는 태권도에 푹 빠져 있는 나은이와 건후를 위한 것이었다고. 예비 초록 띠인 나은이와 흰 띠로 막 태권도에 입문한 건후는 태권도장에서 배운 대로 이대훈에게 깍듯하게 인사하며 제자로서 눈도장을 찍었다.

 

37개월 아들 예찬이를 키우고 있는 이대훈은 남다른 육아 실력으로 찐건나블리를 사로잡았다. 특히 이대훈 표 롤러코스터가 아이들에게 큰 인기를 끌었다는 후문. 이에 나은이와 건후가 모두 아빠 표 롤러코스터보다 더 좋아했다는 ‘대훈코스터’의 정체가 궁금해진다.

 

이어 찐건나블리 가족과 이대훈 부자는 근처 도장을 찾아 본격적으로 태권도를 배웠다. 이대훈은 아이들에게 정신 수양, 발차기 등을 엄격하게 가르쳤다. 이런 가운데 건후와 예찬이의 깜짝 태권도 대결도 성사됐다고. 태권도를 배운 적 없지만, 이대훈의 피를 물려받은 예찬이와 발로 차는 거라면 지지 않는 축구선수 아들 건후의 대결이 태권도장 안을 후끈 달아오르게 했다고 전해진다.

 

이 열기는 송판 격파까지 이어졌다. 격파를 할 때마다 “아빠 누구야?!”라고 서로 물으며 각오를 다지는 건후와 예찬이의 모습이 귀여워 모두의 웃음을 유발했다는 전언. 이에 더해 나은이와 건후는 각자 가지고 있는 송판 격파 기록에 도전한다고 해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한편 이대훈 부자와 찐건나블리의 열정 가득 태권도 수업 현장은 오늘(30일) 밤 9시 15분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417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MBC '내일' 김희선, ‘추락’ 강승윤 붙잡은 위기일발 난간 투샷! ‘아찔’
MBC ‘내일’ 김희선이 추락하는 강승윤을 간신히 붙잡은 위기일발 스틸이 공개돼 긴장감을 자아낸다. MBC 금토드라마 ‘내일’(연출 김태윤, 성치욱/극본 박란, 박자경, 김유진/제작 슈퍼문픽쳐스, 스튜디오N)은 '죽은 자’를 인도하던 저승사자들이, 이제 ‘죽고 싶은 사람들’을 살리는 저승 오피스 휴먼 판타지로, 인생 웹툰으로 손꼽히는 동명의 네이버웹툰을 원작으로 한다. 지난 방송에서 위기관리팀장 구련(김희선 분)은 교통사고로 아내를 잃고 극단적 선택을 시도한 싱어송라이터 강우진(강승윤 분)의 이야기가 등장했다. 련은 정신과 의사로 변신해 그와 마주했지만, 우진은 마음의 문을 굳게 닫은 채 자신이 아내를 죽였다며 절규를 토해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에 련이 우진을 살릴 수 있을지 궁금증이 모아진 상황. 이 가운데 ‘내일’ 측이 15일(금) 5회 방송을 앞두고 아찔한 위기 상황에 직면한 련과 우진의 모습이 담긴 스틸을 공개해 눈길을 끈다. 공개된 스틸 속 련은 안좋은 예감이 든 듯 촉을 곤두세운 데 이어, 한 손으로 우진의 손목을 잡고 계단 난간에 매달린 모습으로 손에 땀을 쥐게 한다. 하지만 우진은 자신을 살린 련의 손을 붙잡기는커녕, 삶을 향한 모든 의지와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