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6.0℃
  • 맑음강릉 16.2℃
  • 맑음서울 9.7℃
  • 연무대전 7.6℃
  • 흐림대구 11.1℃
  • 흐림울산 13.1℃
  • 구름많음광주 11.9℃
  • 흐림부산 14.3℃
  • 흐림고창 7.7℃
  • 흐림제주 14.8℃
  • 구름조금강화 7.7℃
  • 맑음보은 4.0℃
  • 구름많음금산 4.6℃
  • 흐림강진군 10.0℃
  • 흐림경주시 8.1℃
  • 흐림거제 13.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채널S ‘신과 함께2’ 양희은 “데뷔 초 선배 가수들이 나에게 ‘저런 애랑 같이 무대 설 수 없다’고 대노

URL복사

 

채널S ‘신과 함께 시즌2’ 가수 양희은이 데뷔 초 선배 가수들의 눈총을 받았던 사연을 밝힌다.

 

오는 28일 방송되는 채널S의 예능 프로그램 ‘신과 함께 시즌2’(채널S & SM C&C STUDIO 공동제작/ 프로듀서 김수현, 연출 진선미)에서는 25회 게스트로 출연한 52년 차 가수 양희은이 지난날의 음악 인생을 회고하며 이에 관한 이야기를 전하는 모습이 공개된다.

 

‘신과 함께 시즌2’는 4MC 신동엽, 성시경, 박선영, 이용진이 ‘푸드 마스터’로 변신해 당신의 특별한 날을 더욱 특별하게 만들어 줄 메뉴를 추천하고 함께 이야기와 맛을 나누는 맞춤형 푸드 추천 토크쇼다.

 

양희은은 무대에서 최초로 청바지를 입은 여가수이자 ‘청바지’를 상징하는 대표적인 스타다. 그는 최근 진행된 ‘신과 함께 시즌2’ 녹화에서 청바지에 얽힌 뒷이야기를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양희은은 “청바지를 입고 무대에 오르니까 선배 가수들이 ‘저런 애랑 같이 무대를 할 수 없다. 신성한 무대에서 얻다 대고 작업복을 입고 무대에 올라오느냐’고 대노했다”며 청바지 차림으로 인해 선배들에게 꾸지람을 들었던 일화를 전했다.

 

그는 “우리 때는 청바지를 구하기가 어려웠다. 아주 비쌌다”며 “당시 미니스커트가 유행이었지만 입을 수 있는 건 청바지밖에 없었다”고 말해 궁금증을 유발했다. 그러면서 양희은은 당시 청바지가 구하기 힘든 고가의 의류임에도 불구하고 고집할 수밖에 없었던 이유를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 밖에도 가수 생활 52년간 수많은 명곡을 남긴 양희은은 자신의 곡 중 가장 좋아하는 곡이 사람들이 좋아하는 곡과 다르다고 전했다. 모두가 인정한 그의 대표곡인 ‘아침 이슬’, ‘상록수’를 제치고 양희은이 꼽은 최애곡은 과연 무엇일지 오는 28일 저녁 8시 채널S의 ‘신과 함께 시즌2’에서 확인할 수 있다.

 

'채널S'는 SK B tv에서는 1번, KT Olleh TV에서는 70번, LG U+TV에서는 62번, 이밖에 B tv 케이블 0번, LG헬로비전 133번, 딜라이브 74번, HCN 210번에서 시청할 수 있다. 또한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웨이브(wavve) 등 다양한 플랫폼에서 ‘신과 함께 시즌2'의 방송 VOD를 감상할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tvN '우리들의 블루스' 이병헌-신민아 본격 등장, 배현성-노윤서 신예들의 활약 ‘기대감 UP’
‘우리들의 블루스’ 이병헌, 신민아의 아련한 케미부터 신예 배현성, 노윤서의 풋풋한 케미까지, 모두 만나본다. tvN 토일드라마 ‘우리들의 블루스’(극본 노희경/연출 김규태 김양희 이정묵/기획 스튜디오드래곤/제작 지티스트)에는 옴니버스 형식 안에 다양한 배우들이 등장한다. 그리고 그들 사이 다채로운 이야기가 펼쳐지며 안방극장을 사로잡고 있다. 제작진은 매회 달라지는 에피소드 주인공들의 포스터를 공개하며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이번 주 ‘우리들의 블루스’에서는 그동안 짧게 등장해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키웠던 인물들의 이야기가 풀린다. 4월 23일 방송되는 5회에서는 앙숙 아버지들 사이 비밀 연애를 하던 고등학생 커플 정현(배현성 분), 방영주(노윤서 분)가, 4월 24일 방송되는 6회에서는 제주에서 재회하는 이동석(이병헌 분), 민선아(신민아 분)가 주인공인 에피소드가 펼쳐진다. 먼저 ‘영주와 현’ 에피소드는 떠오르는 신예 배현성, 노윤서가 주인공을 맡아 신선한 바람을 예고한다. 공개된 포스터에는 만나기만 하면 으르렁대는 아버지들 정인권(박지환 분), 방호식(최영준 분)과, 그 사이에서 사랑을 키우는 ‘제주판 로미오와 줄리엣’ 정현, 방영주의 다정한 모습이 담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