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6.7℃
  • 구름조금강릉 23.2℃
  • 흐림서울 17.8℃
  • 맑음대전 18.0℃
  • 맑음대구 16.8℃
  • 맑음울산 16.6℃
  • 구름조금광주 17.0℃
  • 구름많음부산 17.0℃
  • 구름조금고창 16.6℃
  • 구름조금제주 16.9℃
  • 흐림강화 14.1℃
  • 맑음보은 13.1℃
  • 맑음금산 13.2℃
  • 구름많음강진군 17.7℃
  • 맑음경주시 14.2℃
  • 구름많음거제 16.9℃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2 ‘꽃 피면 달 생각하고’ 이혜리, 밀주단 수괴 현상범→강미나 납치 소동까지! 스펙터클!

URL복사

 

‘꽃 피면 달 생각하고’ 유승호가 자신이 죽은 줄 알고 울먹이는 이혜리 앞에 짠하고 등장해 “잡았다!”라며 심쿵 미소를 지었다. 돌고 돌아 만난 ‘밀감 커플(밀주꾼+감찰)’의 애틋한 재회 장면이 시청자들을 미소 짓게 했다.

 

지난 24일 KBS 2TV 월화드라마 ‘꽃 피면 달 생각하고’(연출 황인혁 / 극본 김아록 / 제작 (유)꽃피면달생각하고문화산업전문회사 (주)몬스터유니온 (주)피플스토리컴퍼니) 11회가 방송됐다.

 

이날 방송에서는 죽은 줄 알았던 감찰 남영(유승호 분)이 그의 장례식을 숨어 지켜보며 조용히 눈물 흘리던 강로서(이혜리 분) 앞에 짠하고 등장해 미소 짓는 모습이 그려졌다. 돌고 돌아 재회한 남영과 로서는 한참을 서로 애틋하게 바라봤다. 남영의 죽음을 둘러싼 반전의 반전을 거듭하는 스토리가 펼쳐지며 시청자들의 손에 땀을 쥐게 했다. 또한 두 사람의 과거 인연까지 그려지면서 앞으로의 이야기를 더욱더 흥미롭게 했다.

 

한양에는 남영이 심헌(문유강 분)의 기습 공격을 받고 죽었다는 소문이 퍼졌다. 실제로 남영의 호패를 가진 시신이 발견돼 소문은 기정사실화 됐다. 로서는 뒤늦게 이 소식을 듣고 충격과 슬픔에 휩싸였다. 로서는 “기다리고 있을 거야. 만나러 와 달라고 했단 말이야”라며 폭풍 오열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밀주 조직 수괴로 낙인찍혀 현상범이 된 로서는 남영의 생사를 직접 확인하겠다며 위험을 무릅쓰고 도성으로 향했다. 이때 로서는 성안으로 들어가기 위해 세자빈 간택을 피해 가출한 병판댁 아씨 한애진(강미나 분)을 납치하는 자작극을 벌였다. 심헌에게 로서를 산 채로 데리고 오라고 지시한 이시흠(최원영 분)의 귀에도 이 소식이 들어갔다.

 

모두가 죽은 줄 알았던 남영은 기생 운심(박아인 분)의 도움으로 구사일생했다. 남영은 자신이 죽었다는 소식을 접한 로서가 밀주단의 수괴로 몰린 것도 모자라 납치극을 벌인 걸 알곤 “무모하기로는 조선 제일”이라며 한숨을 쉬었다. 금란청, 심헌보다 먼저 로서를 잡을 계획을 세웠다.

 

남영은 자신의 가짜 장례식 날, 로서를 붙잡으려는 심헌을 따돌리는 교란 작전을 펼쳤다. 장례식을 바라보며 숨죽여 울고 있는 로서를 발견하고 정체를 드러낸 남영이 미소를 지으면서 “잡았다”라고 속삭이는 장면이 엔딩을 장식하며 ‘심쿵’을 유발했다. 애진은 그토록 찾던 이취중 도령이 세자 이표(변우석 분)라는 사실을 알고 설렘을 감추지 못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남영에게 호랑이 인형을 건넨 사람이 로서의 아버지 강호현(이성욱 분)이라는 사실도 공개됐다. 또 강호현에게 치명상을 입힌 사람이 심헌이며, 강호현과 심헌의 뒷배 이시흠이 막역했던 사이라는 게 밝혀졌다. 특히 이시흠은 로서를 걱정하는 이표에게 “제 친우의 여식”이라며 찾아주겠다 약조하곤, 심헌에게 로서를 잡아 오라고 지시해 과연 속셈이 무엇이며, 강호현의 죽음에 이시흠이 연관이 있는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꽃 피면 달 생각하고’ 시청자들은 “역시 ‘꽃달’은 엔딩 맛집 막판에 진짜 쫄렸다”, “청춘들의 이야기가 깊어질수록 너무 재밌다”, “’꽃달’ 한 회가 지나는게 아까운 드라마”라며 호평했다.

 

한편, '꽃 피면 달 생각하고'는 온라인 방송 영화 플랫폼 웨이브(wavve)가 투자에 참여한 기대작으로, 12회는 오늘 25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티빙 '돼지의 왕' 복수의 단서 발견한 채정안, 사건 해결의 실마리 잡았다!
김동욱, 김성규를 통제불능 상태로 만든 과거의 퍼즐이 서서히 완성되고 있다.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돼지의 왕>(연출 김대진, 김상우, 극본 탁재영, 제작 히든시퀀스, 스튜디오드래곤, 제공 티빙(TVING), 원작 동명 애니메이션) 7, 8화에서는 풀리지 않았던 미스터리의 실마리가 드러나면서 모두를 혼란 속에 빠뜨린 충격적인 진실이 밝혀졌다. 특히 정종석은 황경민으로부터 촉발된 트라우마와 과거의 기억에 고통스러워하다 결국 김철(최현진 분)의 환영에 시달리며 수사하기 버거운 상태까지 이르러 안타까움을 초래했다. 반면 합동 수사 중인 강진아(채정안 분)는 정종석이 과거를 숨기고 있다고 생각하고 따로 수사를 시작했다. 이 과정에서 김철에게 발생한 충격적인 사건이 밝혀지며 소름돋는 반전을 선사했다. 여기에 연쇄살인사건을 풀어갈 결정적인 단서까지 등장, 두 남자의 운명은 어디로 향하게 될지 궁금증을 더욱 자극했다. 강진아가 황경민, 정종석, 김철의 과거를 조사하는 동안 정종석은 황경민의 세 번째 타깃으로 당시 3학년의 실세였던 김종빈(조완기 분)을 지목했다. 그러나 정종석의 예상과는 달리 김종빈은 지난 날의 과오를 뉘우치고 죗값을 받으려는 모습을 보여 황경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이브자리, 침구·홈데코 분야 유망 스타트업 지원 나선다
이브자리가 오픈이노베이션 프로그램 'Eve-On'을 개최하고, 침구,홈데코 분야 유망 스타트업 지원에 나선다고 밝혔다. 'Eve-On'은 우수한 아이디어와 사업 모델을 보유한 예비,초기 창업기업 및 개인 프리랜서를 모집, 이브자리와의 협업으로 제품 및 서비스 론칭과 비즈니스 확장 기회를 제공하는 프로그램이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 2회째를 맞았다. 모집 대상은 △베딩,홈데코 제품 △기능성 침구, 슬립테크 제품, 수면 관련 시스템(하드웨어,소프트웨어) △수면 산업 비즈니스 모델 등 분야에 아이디어를 가진 스타트업과 개인 프리랜서다. 최종 선발 팀에는 사업화 지원, 기술 지원, 판로 개척 지원, 전략적 투자 등 혜택이 주어진다. 개인 프리랜서가 최종 선정된 경우에는 내부 면접을 통해 이브자리에 입사할 기회가 추가적으로 부여된다. 이브자리는 선발 업체와 함께 제품 및 기술에 대한 공동 연구 개발을 수행하며, 산하 수면환경연구소와 디자인연구소와의 기술 협력 기회를 제공한다. 이브자리 제조 공장 및 전국 물류 네트워크를 통해 개발 제품의 생산 및 유통도 지원한다. 또 전국 400여 개 이브자리 점포와 공식 온라인몰과 연계해 판로 확대를 돕는다. 이브자리는 투자 심의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