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1.9℃
  • 구름조금강릉 -2.8℃
  • 구름많음서울 -7.5℃
  • 흐림대전 -4.9℃
  • 흐림대구 -5.1℃
  • 흐림울산 -0.1℃
  • 흐림광주 -0.4℃
  • 흐림부산 3.5℃
  • 흐림고창 -2.4℃
  • 제주 4.6℃
  • 흐림강화 -9.7℃
  • 흐림보은 -8.3℃
  • 흐림금산 -6.1℃
  • 흐림강진군 0.7℃
  • 흐림경주시 -5.8℃
  • 흐림거제 1.7℃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2 ‘꽃 피면 달 생각하고’ 숨멎 멜로 밀착 3종 세트! 위험한 인연이 시작된다!

URL복사

 

‘꽃 피면 달 생각하고’ 열혈 감찰 유승호와 밀주꾼 이혜리의 '숨멎 멜로 밀착 3종 세트'를 담은 3차 티저 영상이 공개됐다. 한 공간에 있는 것만으로도 위험천만한 인연이 된 두 남녀의 ‘아술아술’한 러브스토리가 예고돼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연모’ 후속으로 오는 12월 20일 처음 방송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꽃 피면 달 생각하고’(연출 황인혁 / 극본 김주희 / 제작 (유)꽃피면달생각하고문화산업전문회사 (주)몬스터유니온 (주)피플스토리컴퍼니) 측은 29일 남영(유승호 분)과 강로서(이혜리 분)의 밀착 멜로 장면을 담은 3차 티저를 공개했다.

 

‘꽃 피면 달 생각하고’는 역사상 가장 강력한 금주령의 시대, 밀주꾼을 단속하는 원칙주의 감찰과 술을 빚어 인생을 바꿔보려는 밀주꾼 여인의 ‘아술아술’ 추격 로맨스다. 특히 온라인 방송 영화 플랫폼 웨이브(wavve)가 투자에 참여해 큰 기대를 모으며 하반기 기대작으로 손꼽히고 있다.

 

공개된 3차 티저는 밀주 단속 감찰 남영과 밀주꾼 로서의 아슬아슬한 밀착 입 가림으로 시작된다. 다른 사람의 시선을 피해 구석진 곳에 단둘이 있게 된 두 사람. 로서는 두 손으로 남영의 입을 가리고, 남영은 그런 로서의 움직임에 놀라 동공이 확장된 모습이다.

 

이때 “낭자, 대체 정체가 뭐요. 누구길래 이렇게 낯이 익지?”라는 남영의 나지막한 목소리가 이어진다. 놀란 눈으로 로서에게 시선을 고정한 남영과 그런 남영에게 애원하듯 눈빛으로 말하는 로서의 밀착이 ‘심쿵’을 유발한다.

 

이어 “알려고 하지 마시오. 도령의 앞날만 망칠 뿐이오”라는 로서의 근심 가득한 내레이션과 함께 벚꽃이 만개한 나무 아래 마주 선 감찰 남영과 밀주꾼 로서의 투 샷이 펼쳐지며 아련함을 극대화한다. 또한 ‘위험한 인연을 만났다’라는 글귀와 함께 남영과 로서의 쫓고 쫓기는 상황이 그려져 긴장감을 끌어올린다.

 

무엇보다 눈물을 흘리며 남영에게서 돌아서는 로서와 멀어지는 로서를 잡지 못하고 눈에 그렁그렁 눈물이 맺힌 남영의 모습이 밀주 단속반 감찰과 밀주꾼 여인의 ‘아술아술한 로맨스’의 가슴 저릿한 스토리를 예고해 기대감을 한층 고조시킨다.

 

또한 “왜 이렇게 날 밀어내려 하는 거요”라며 애원하듯 말하는 남영의 목소리가 흐르며 두 손을 꽉 잡은 남영과 로서, 어딘가로 달아나는 두 사람의 그림 같은 장면이 이어진다. 남영과 로서가 나란히 서서 뺨을 쓰다듬는 장면은 설렘과 아련하고 슬픈 분위기를 동시에 자아낸다.  

 

영상 말미에는 정신을 잃은 남영과 그를 간호하는 로서가 손을 살포시 포갠 채 잠이 든 모습이 담기며 ‘멜로 맛집’을 예고해 남영과 로서의 러브스토리를 더욱 기다려지게 한다.

 

‘꽃 피면 달 생각하고’ 측은 “남영과 로서는 만나선 안 될 위험한 관계에서 서로를 사랑하는 눈빛으로 바라보는 관계로 발전, 시청자들에게 금지된 멜로의 맛을 선사할 것이다. 감찰과 밀주꾼의 아술아술 로맨스를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당부했다.

 

한편, 유승호, 이혜리, 변우석, 강미나가 함께하는 ‘꽃 피면 달 생각하고’는 ‘연모’ 후속으로 오는 12월 20일 월요일 KBS 2TV를 통해 처음 방영된다. 온라인 방송 영화 플랫폼 웨이브(wavve)가 투자에 참여하고, 온라인에서는 첫 방송과 동시에 웨이브에서 VOD(다시보기)를 통해 독점 공개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JTBC '싱어게인2' 마녀들의 ‘주문’ 시청자 홀렸다! 대항전 최초 올어게인
‘싱어게인2’가 역대급 무대로 ‘넘사벽 클래스’를 다시 한 번 입증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편견을 깨부순 ‘반전의 보컬 트레이너’ 31호와 이선희로부터 노래할 줄 아는 ‘쎈언니’라는 극찬을 들은 34호가 오디션 새 역사를 쓰는 레전드 무대를 탄생시켰다. 음악에 대한 진심으로 똘똘 뭉친 31호와 34호는 ‘위치스’를 결성, 동방신기의 ‘주문’을 색다르게 해석해 짙은 여운을 남겼다. “서로의 음악을 응원한다”라면서 여자 뮤지션으로서 동질감이 깊었던 두 사람의 완벽한 호흡은 마력의 무대로 이어졌다. “세계적인 무대가 나왔다”라는 윤도현, “두 분이 음악에 대한 가치관과 진심이 닿았기 때문에 감동적”이라는 이선희 등 심사위원들의 극찬이 쏟아졌다. 이해리는 “시즌 1, 2 통틀어 역대급”라고 감탄했다. 위치스는 팀대항전 최초 올어게인을 받으며 31호와 34호 모두 합격했다. 음악을 향한 진정성이 돋보인 뭉클한 소감도 감동을 더했다. 34호는 “음악 친구가 생겨서 좋고 감사하다”라고 했으며, 31호는 “언니 덕분에 자유롭게 음악한다. 모든 게 다 고맙고 사랑한다”라고 고마워했다. 두 여자 뮤지션의 음악에 대한 진정성과 서로를 향한 진심 어린 응원이 감동을 불러일으켰다.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삼성전자 “가치 있는 고객 경험으로 사업품격 높이자” 2022년 신년사 발표
삼성전자 한종희 대표이사 부회장과 경계현 대표이사 사장이 지난 3일 임직원을 대상으로 '2022년 신년사'를 전했다.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이날 공동명의의 신년사에서 '지난해 팬데믹 장기화로 많은 어려움이 있었다'며 '잠시도 마음을 놓을 수 없는 상황에서 우리는 기술 개발에 힘을 쏟고 투자를 늘려 경쟁력을 회복하면서 좋은 성과를 거뒀다'고 먼저 임직원에게 감사를 표했다. 이어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우리가 하는 사업의 경쟁은 치열해지고 있다'고 진단한 뒤 '선두 사업은 끊임없는 추격을 받고 있고, 도약해야 하는 사업은 멈칫거리고 있다. 2022년 우리는 다시 한번 바꿔야 한다'고 밝혔다. 특히 '과거의 비즈니스 모델과 전략, 경직된 프로세스와 시대의 흐름에 맞지 않는 문화는 과감하게 버려야 한다'며 '개인의 창의성이 존중 받고 누구나 가치를 높이는 일에 집중할 수 있는 민첩한 문화로 바꿔 가자'고 강조했다.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새해 화두로 고객 우선, 수용의 문화, ESG 선도 등을 제시했다.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고객을 지향하는 기술의 혁신은 지금의 삼성전자를 있게 한 근간이며, 세계 최고의 기술력은 우리가 포기할 수 없는 부분'이라며 '이제는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