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0.9℃
  • 흐림강릉 2.8℃
  • 흐림서울 0.1℃
  • 흐림대전 1.0℃
  • 흐림대구 4.3℃
  • 흐림울산 6.0℃
  • 흐림광주 4.5℃
  • 흐림부산 6.5℃
  • 흐림고창 0.7℃
  • 제주 6.7℃
  • 흐림강화 -2.5℃
  • 흐림보은 1.6℃
  • 흐림금산 1.3℃
  • 흐림강진군 3.0℃
  • 흐림경주시 3.9℃
  • 흐림거제 6.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구해줘! 홈즈' 정승환X권진아, 북한산과 북악산이 보이는 더블 숲세권에 감탄사 연발!

URL복사

 

오늘(21일) 방송되는 MBC ‘구해줘! 홈즈’(연출:이민희 /이하 ‘홈즈’)에서는 가수 서인영과 장동민 그리고 가수 정승환과 권진아, 김숙이 각각 매물 찾기에 나선다.

 

이날 방송에서는 10년 만에 재결합하는 가족을 위해 러브하우스를 찾는 남매가 의뢰인으로 등장한다. 의뢰인 남매는 10여 년 전 직장 때문에 서울로 상경했다고 한다. 그동안 홀로 지낸 오신 어머니가 최근 건강이 안 좋아지면서 서울로 모시기로 결심. 지역은 의뢰인이 근무하고 있는 수유역에서 대중교통으로 1시간 이내의 서울 북부지역으로, 인근에 산과 공원이 있는 자연 친화적 환경을 바랐다. 또, 방3 화1 이상을 바랐으며, 식물 키우기가 취미인 어머니를 위해 채광 좋은 집을 바랐다. 예산은 매매가 8~9억 원대까지 가능하다고 밝혔다.

 

복팀에서는 가수 서인영과 장동민이 출격한다. 두 사람은 성북구 돈암동의 아파트를 소개한다. 장동민은 이번 매물을 올 리모델링의 진수라고 말해 기대를 모은다. 널찍한 거실은 세련되고 고급진 인테리어로 눈길을 끌었으며, 모던한 주방은 공간 활용의 모범을 보여준다. 특히, 핑크빛 타일과 골드 포인트를 준 욕실은 코디들의 마음을 설레게 한다.

 

서인영은 곳곳에 숨어있는 신상 인테리어 소품과 전자 제품에 마음이 뺏긴다. 특히, 초대형 프로젝터 등장에는 “처음 본다. 갖고 싶다”를 연발해 궁금증을 유발한다.

 

이에 덕팀에서는 가수 정승환과 권진아 그리고 김숙 팀장이 출격한다. 정승환은 방문이 열릴 때마다 ‘두둥~’이라고 리액션 해 김숙의 호기심을 자극한다. 이에 김숙이 “‘두둥~’은 도대체 어디서 나오는 거냐”라고 묻자, 정승환은 “요즘 MZ세대들은 러브하우스 음악 대신 OTT 플랫폼의 시작음인 ‘두둥~’으로 리액션을 한다.”고 말해 시선을 모은다.

 

이어 세 사람은 종로구 평창동의 아파트를 소개한다. 북한산 둘레길이 도보 10분 거리에 위치한 곳으로 2020년 올 리모델링을 마친 매물이라고 한다. 북한산과 북악산을 동시에 감상할 수 있는 더블 숲세권 매물로 천혜의 절경을 감상한 덕팀의 코디들은 입틀막과 박수를 치는 등 찐 리액션을 보였다고 한다.

 

이번 주 파도파도 <홈서핑> 코너에서는 은평구 응암동의 미드 센추리 모던 아파트를 파본다. 화이트 타일과 비비드한 색감 그리고 빈티지 조명으로 꾸민 인테리어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과감한 구조 변경과 심플한 인테리어는 미드 센추리 모던의 끝판왕이라고 불릴 정도라고 해 기대를 모은다.

 

효녀, 효자 남매가 원하는 러브하우스 찾기는 21일 밤 10시 40분 MBC ‘구해줘! 홈즈’에서 공개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티빙 오리지널 '백종원의 사계' 대방어, 굴! “제일 맛있는 제철은 겨울이에요!”
백종원이 그리는 사계절 식도락 여행의 마지막 퍼즐, '백종원의 사계' 겨울 편이 온다. 티빙 오리지널 '백종원의 사계-이 계절 뭐 먹지?'(연출 한경훈, 이하 '백종원의 사계')는 자타공인 국내 최고의 요리 연구가 백종원이 전국을 돌아다니며 제철 식재료와 요리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내는 로드 다큐멘터리. 봄, 여름, 가을에 이은 대서사시의 완결판, 겨울 편을 알리며 팬들의 반가움을 북돋고 있다. 이런 가운데 겨울 편을 맛보기로 확인할 수 있는 티저 영상이 공개, 보는 이들의 구미를 제대로 당기고 있다. 영상 안에는 온 세상이 흰 눈으로 뒤덮인 겨울의 절경 속 대방어, 굴 등 비로소 이 계절에 맛의 진가를 내는 식재료들이 신명나게 펼쳐진다. 다양한 식재료들의 싱싱함이 보는 이들의 군침마저 자극하는 것. 특히 한 입 먹을수록 탄성도 격해지는 백종원의 시식 장면은 흥미로운 자극을 유발한다. “으아~”, “어유~”, “이야~”라며 백종원의 감탄을 연발하게 만드는 이번 제철음식의 주인공들은 어떤 것들일지 벌써부터 궁금해지는 상황. 여기에 “기억하세요, 제일 맛있는 제철은 겨울이에요, 겨울!”이라며 쐐기를 박는 그의 메시지까지 더해 기대감도 고조 중이다. 뿐만 아니라 깊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삼성전자 “가치 있는 고객 경험으로 사업품격 높이자” 2022년 신년사 발표
삼성전자 한종희 대표이사 부회장과 경계현 대표이사 사장이 지난 3일 임직원을 대상으로 '2022년 신년사'를 전했다.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이날 공동명의의 신년사에서 '지난해 팬데믹 장기화로 많은 어려움이 있었다'며 '잠시도 마음을 놓을 수 없는 상황에서 우리는 기술 개발에 힘을 쏟고 투자를 늘려 경쟁력을 회복하면서 좋은 성과를 거뒀다'고 먼저 임직원에게 감사를 표했다. 이어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우리가 하는 사업의 경쟁은 치열해지고 있다'고 진단한 뒤 '선두 사업은 끊임없는 추격을 받고 있고, 도약해야 하는 사업은 멈칫거리고 있다. 2022년 우리는 다시 한번 바꿔야 한다'고 밝혔다. 특히 '과거의 비즈니스 모델과 전략, 경직된 프로세스와 시대의 흐름에 맞지 않는 문화는 과감하게 버려야 한다'며 '개인의 창의성이 존중 받고 누구나 가치를 높이는 일에 집중할 수 있는 민첩한 문화로 바꿔 가자'고 강조했다.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새해 화두로 고객 우선, 수용의 문화, ESG 선도 등을 제시했다.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고객을 지향하는 기술의 혁신은 지금의 삼성전자를 있게 한 근간이며, 세계 최고의 기술력은 우리가 포기할 수 없는 부분'이라며 '이제는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