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1.2℃
  • 구름조금강릉 4.6℃
  • 구름많음서울 2.3℃
  • 맑음대전 4.0℃
  • 맑음대구 5.0℃
  • 맑음울산 9.1℃
  • 맑음광주 5.9℃
  • 맑음부산 9.2℃
  • 맑음고창 3.9℃
  • 구름많음제주 8.9℃
  • 구름많음강화 1.3℃
  • 맑음보은 2.0℃
  • 맑음금산 3.1℃
  • 맑음강진군 6.3℃
  • 맑음경주시 6.3℃
  • 맑음거제 4.4℃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컴백 D-3’ ‘자체제작돌’ 몬스타엑스, 신보 ‘노 리밋’ 앨범 프리뷰 공개 ‘글로벌 관심 HOT’

URL복사

 

그룹 몬스타엑스(MONSTA X)의 새 미니앨범 ‘No Limit(노 리밋)’의 음원 일부가 베일을 벗었다. 

 

몬스타엑스는 16일 0시 공식 SNS 채널을 통해 미니앨범 ‘No Limit’의 앨범 프리뷰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은 사막을 휘감는 경쾌한 휘파람 소리로 시작된다. 이후 강렬한 반전을 맞이한 음악이 흘러나오며 ‘No Limit’의 트랙리스트가 나열돼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다. 

 

특히 주헌이 프로듀싱한 타이틀곡 ‘Rush Hour(러쉬 아워)’를 시작으로 몬베베(공식 팬클럽명)를 향한 속도제한 없는 사랑을 담아낸 ‘Autobahn(아우토반)’, 그루비한 느낌의 ‘Ride with U(라이드 위드 유)’, ‘Got me in chains(갓 미 인 체인스)’가 이어지며 짧은 소절임에도 강한 임팩트를 남기고 있다.

 

 

또한 아이엠의 자작곡 ‘Just love(저스트 러브)’에선 랩 라인이 주고받는 느낌 있는 보컬을 통해 신선한 매력을 선사했고, 형원의 ‘Mercy(머시)’에서 돋보이는 기현의 보컬 역시 귓가를 사로잡았다. 

 

마지막으로 따뜻한 느낌을 자아내는 주헌의 겨울 드라이브송 ‘I got love(아이 갓 러브)’까지 ‘No Limit’에는 몬스타엑스표 다채로운 장르가 담겼음을 짐작케 만들며 컴백에 대한 기대감을 배가 시키는데 성공했다. 

 

‘No Limit’은 몬스타엑스의 시그니처인 ‘역동성’을 또 한 번 선보일 앨범으로, 한계를 넘어 K팝 신 독보적인 존재감을 보여줄 확신의 결과물이다. 앞서 수많은 앨범으로 국내외 유의미한 성과를 거둬온 몬스타엑스가 이번에는 어떤 새로운 기록을 써내려갈지 글로벌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컴백 준비에 막바지를 달리고 있는 몬스타엑스의 ‘No Limit’은 오는 19일 한국 시간 오후 2시, 미국 동부 시간 0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TV조선 ‘골프왕2’ 멤버들의 2022년 새해 운세가 공개된다!…막내 민호 연애운은?
‘골프왕2’에 다시 보고 싶었던 역대 출연자와 골프 기대주로 이뤄진 ‘명배우 4인방’ 최정윤-명세빈-류진-오대환이 출격해 화끈한 새해 첫 방송의 포문을 연다. TV CHOSUN ‘골프왕2’은 ‘환상의 사령탑 콤비’ 김국진-김미현과 허재-장민호-양세형-민호가 매회 초특급 게스트들과 짜릿한 골프 대결을 펼치며 신선한 재미를 안기는 신개념 스포츠 예능 프로그램이다. 이와 관련 3일(오늘) 방송되는 ‘골프왕2’ 12회에서는 대한민국 최초 PGA투어 우승자 최경주의 제자 최정윤, ‘내숭 골프’의 신기원을 연 명세빈, 아들에게는 타이거우즈 급의 골퍼인 류진, 출연 당시 골프 룰조차 잘 몰랐던 골린이 오대환이 총출동해 새해맞이 역대급 대결을 선사한다. 무엇보다 ‘골프왕’에 첫 출연한 최정윤은 입을 다물지 못하게 만드는 사연들을 공개해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최정윤이 초등학교 6학년 때부터 골프를 시작해서 구력이 무려 32년 차라고 전하자, 허재는 “어마어마한데”라며 은근히 신경을 곤두세웠고, 김미현 감독은 “이 정도면 나랑 비슷한데?”라며 놀라워했다. 특히 최정윤은 중학교 시절 골프 프로를 준비했던 적이 있었다며 당시 골프 스승이 대한민국 최초 PGA 투어 우승자이자 코리


영화&공연

더보기
[뉴스 영화픽] 내전으로 인해 공포가 일상이 된 시리아의 아픔을 포착한, 전장의 피아니스트
영화 <전장의 피아니스트>는 실화에서 영감을 받은 이야기로, 아직도 현재 진행형인 시리아 내전의 비극을 더욱 생생하게 전달하는 작품이다. 제73회 칸영화제에 공식 초청되면서 전 세계의 주목을 받았으며 제93회 아카데미시상식 국제장편영화상과 음악상 부문에서 레바논 공식 후보로 선정되어 그 작품성을 입증했다. 여기에 <잉글리쉬 페이션트>로 제69회 아카데미시상식과 제54회 골든글로브시상식 음악상을 동시에 거머쥔 거장 가브리엘 야레가 음악을 맡아 영화의 품격을 한층 더 높였다. 해외 평단에서는 “가장 어두운 곳에 희망의 빛을 비추는 영화”(Variety), “황폐한 전쟁터에서 휴머니즘을 발견하다”(The Wrap), “호소력 짙은 스토리텔링, 내전으로 인해 공포가 일상이 된 시리아의 아픔을 포착하다”(Screen Daily), “갈등의 한복판에서 조용한 저항과 미래에 대한 희망을 이야기하다”(Eye for film) 등 극찬을 쏟아낸 바 있어 예비 관객들의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영화는 총성과 함께 시작된다. 곧이어 총에 맞은이가 건물 안으로 들어오고 그를 치료하기 위해 많은 사람들이 모여들고 의사인 듯 한 사람이 주인공인 카림(타렉야쿱)에게

라이프

더보기
SK 최태원 회장 “도전정신으로 미래를 앞서가는 새로운 시간의 프론티어가 되자”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지난 31일 전체 구성원들에게 이메일로 보낸 2022년 신년 인사에서 코로나 팬데믹과 기후 위기 등이 중첩된 경영환경에 대처하기 위해 도전정신으로 충만한 '프런티어(개척자)'가 되자고 밝혔다. 최태원 회장은 신년 인사에서 먼저 어려운 코로나19 여건 속에서도 한 해 SK의 파이낸셜 스토리, 거버넌스 스토리, 글로벌 스토리를 만들어 준 구성원들의 노고에 감사를 표했다. 최 회장은 이어 SK의 주요 사업이 글로벌 패권 경쟁의 한복판에 서 있는 현실을 언급한 뒤 '지정학적 갈등이 경제적 발전을 이렇게 위협한 적은 없었던 것 같다'며 '과거 경험에 안주하지 말고 전략적 유연성에 기반해 창조적으로 대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최 회장은 한층 엄중한 기후 위기의 파고를 넘기 위해 SK가 2030년까지 탄소 2억 톤을 감축한다는 담대한 목표를 세웠음을 상기하면서 'SK는 비즈니스 모델(BM) 혁신을 통해 미래 저탄소 친환경사업을 선도할 것을 확신한다'고 밝혔다. 또 '1년간 대한상의 회장을 맡아 보니 기업이 여전히 국민 눈높이에 닿지 못하고 있음을 깨달았다'며 사회의 지지를 얻기 위해 꾸준히 노력하자고 제안했다. 이와 함께 최 회장은 '가장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