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7.6℃
  • 맑음강릉 -1.7℃
  • 맑음서울 -4.6℃
  • 연무대전 -4.1℃
  • 구름조금대구 1.1℃
  • 흐림울산 3.9℃
  • 구름많음광주 1.2℃
  • 흐림부산 4.7℃
  • 맑음고창 -2.8℃
  • 흐림제주 7.5℃
  • 맑음강화 -2.4℃
  • 맑음보은 -5.9℃
  • 맑음금산 -5.6℃
  • 구름많음강진군 0.9℃
  • 구름많음경주시 0.6℃
  • 흐림거제 5.2℃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라디오스타’ 배윤정X모니카, 춤신춤왕 댄서들의 美친 존재감 자랑!

URL복사


춤신춤왕 안무가 배윤정과 신흥 대세 댄서 모니카가 ‘라디오스타’에서 과몰입 토크와 미친 존재감으로 쉴 틈 없는 웃음을 선사했다. 특히 모니카는 음색여신 김윤아의 노래 선율에 맞춰 혼신의 춤을 춘 역대급 컬래버 무대까지 탄생시키며 잊지못할 여운을 전했다.

 

지난 10일 방송된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강영선 / 연출 강성아)는 김윤아, 윤혜진, 배윤정, 모니카와 함께하는 ‘잘 봐, 언니들 무대다!’ 특집으로 꾸며졌다.

 

11일 시청률 조사 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라디오스타’는 시청률 5.3%(수도권 기준)로 동시간대 가구 시청률 1위를 기록했다. 또 광고 관계자들의 주요 지표이자 채널 경쟁력을 가늠하는 핵심 지표인 2049 시청률은 2.5%(수도권 기준)로 역시 동시간대 1위를 차지하며 수요일 밤을 지켜온 장수 예능의 굳건함을 뽐냈다.

 

최고의 1분은 ‘모니카의 자우림 김윤아 찐 팬 고백 장면’으로 7%를 기록했다.

 

이날 자우림 김윤아는 포도 농가를 돕자는 취지와 함께 홈쇼핑에서 신곡 공개를 하게 됐다는 사연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완판을 못하면 신곡 타이틀을 부를 수 없는 절박한 상황에 “여러분, 포도가 팔려야 제가 노래를 할 수 있습니다. 포도 좀 사주세요”라고 호소하며 ‘성냥 팔이 소녀’처럼 뜻밖의 ‘거봉 팔이 소녀’가 된 모습을 재연,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김윤아는 치과의사 남편 김형규가 자우림 매니저 일도 함께 해주고 있다고 깜짝 고백하는 한편, 잇몸이 안 좋을 때는 남편이 도구로 잇몸을 시원하게 긁어 주기도 한다며 치과의사 남편을 둔 소확행을 자랑했다.

 

윤혜진은 국립발레단 수석 무용수에서 예능 꿈나무를 노리는 아트테이너로 변신, 무대장인의 반전 에피소드를 방출하며 입담을 뽐냈다. 윤혜진은 발레 ‘지젤’ 공연 때 리프트가 고장 났고, 어떻게든 공연을 이어 가기 위해 악착같이 팔 힘으로 무대까지 올라갔던 당시 모습을 리얼하고 오싹하게 재연, 공포영화 ‘링’을 방불케 해 폭소를 유발했다.

 

윤혜진은 연예계 로열 패밀리 집안이지만 배우 꿈을 접게 된 사연도 공개했다. 배우 유동근을 외삼촌으로 둔 윤혜진은 “초등학생 때 외숙모 전인화를 처음 봤는데 후광이 나면서 너무 아름다웠다. ‘배우는 저런 사람이 되는 거야. 꿈 깨!’라는 엄마 말에 꿈을 싹 접었다”며 비주얼 끝판왕의 실물을 영접한 사연을 들려줘 친근한 동네 언니美를 드러냈다.

 

배윤정은 호랑이 안무가에서 아들 바보로 거듭난 근황을 공개했다. 원인 모를 알레르기로 임신 후유증이 거셌지만 “아이를 보면 미칠 것 같다”며 마흔 둘 늦깎이 엄마의 애틋한 마음을 드러내 훈훈함을 자아냈다.

 

또한 배윤정은 자신의 이름을 검색하면 ‘스트릿 우먼 파이터’에서 신흥 센캐로 등극한 모니카와 같이 뜬다며 “센 캐릭터이다 보니 분명히 아는 사이일 거라고 생각한다”고 털어놨다. “저보다 더 무섭다고 생각했다”라는 신흥 센캐 모니카의 도발에 배윤정은 “아니다. 나는 모니카를 보고 깜짝 놀랐다. 무서워서”라고 선을 긋는 모습으로 폭소를 자아냈다.

 

‘스트릿 우먼 파이터’의 댄스 크루 프라우드먼의 리더 모니카는 춤신춤왕의 매력으로 출연자들과 4MC들을 완벽하게 홀렸다. 모니카는 립제이를 패러디한 ‘드립제이’ 안영미와 신들린 댄스 배틀을 펼쳤고, 에너지 넘치는 매력으로 안영미의 가슴 춤 퍼포먼스까지 완벽하게 자신의 색깔로 소화하며 미친 존재감을 뽐내며 무대를 찢었다.

 

이날 자우림 김윤아와 모니카의 역대급 컬래버가 마지막을 장식했다. 모니카는 “김윤아 노래에 맞춰 춤을 연습했다”고 찐 팬심을 고백하기도. 이어 모니카는 마성의 음색여신 김윤아의 ‘봄날은 간다’ 노래의 가사에 맞춰 소름 끼치게 아름다운 춤으로 표현해냈다. 서로에게 뮤즈가 된 두 사람의 역대급 컬래버가 절로 숨을 죽이게 만드는 명불허전 무대를 탄생시키며 감동과 소름을 자아냈다.

 

김윤아는 “노래를 하면서 이렇게까지 감동을 받은 것은 평생 처음”이라고 고백했고 힘들 때마다 자우림 노래를 듣던 과거를 떠올린 모니카 역시 “위로 받는 느낌이었다”며 꿈 같은 무대에 울컥, 배윤정까지 눈물 짓게 만들며 웃음과 감동을 모두 잡은 레전드 회차를 탄생시켰다.

 

방송 말미 예고편에서는 장혁, 유오성, 김복준, 이정, 윤형빈이 출연하는 ‘잡거나 잡히거나’ 특집이 예고돼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4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티빙 오리지널 '백종원의 사계' 대방어, 굴! “제일 맛있는 제철은 겨울이에요!”
백종원이 그리는 사계절 식도락 여행의 마지막 퍼즐, '백종원의 사계' 겨울 편이 온다. 티빙 오리지널 '백종원의 사계-이 계절 뭐 먹지?'(연출 한경훈, 이하 '백종원의 사계')는 자타공인 국내 최고의 요리 연구가 백종원이 전국을 돌아다니며 제철 식재료와 요리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내는 로드 다큐멘터리. 봄, 여름, 가을에 이은 대서사시의 완결판, 겨울 편을 알리며 팬들의 반가움을 북돋고 있다. 이런 가운데 겨울 편을 맛보기로 확인할 수 있는 티저 영상이 공개, 보는 이들의 구미를 제대로 당기고 있다. 영상 안에는 온 세상이 흰 눈으로 뒤덮인 겨울의 절경 속 대방어, 굴 등 비로소 이 계절에 맛의 진가를 내는 식재료들이 신명나게 펼쳐진다. 다양한 식재료들의 싱싱함이 보는 이들의 군침마저 자극하는 것. 특히 한 입 먹을수록 탄성도 격해지는 백종원의 시식 장면은 흥미로운 자극을 유발한다. “으아~”, “어유~”, “이야~”라며 백종원의 감탄을 연발하게 만드는 이번 제철음식의 주인공들은 어떤 것들일지 벌써부터 궁금해지는 상황. 여기에 “기억하세요, 제일 맛있는 제철은 겨울이에요, 겨울!”이라며 쐐기를 박는 그의 메시지까지 더해 기대감도 고조 중이다. 뿐만 아니라 깊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삼성전자 “가치 있는 고객 경험으로 사업품격 높이자” 2022년 신년사 발표
삼성전자 한종희 대표이사 부회장과 경계현 대표이사 사장이 지난 3일 임직원을 대상으로 '2022년 신년사'를 전했다.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이날 공동명의의 신년사에서 '지난해 팬데믹 장기화로 많은 어려움이 있었다'며 '잠시도 마음을 놓을 수 없는 상황에서 우리는 기술 개발에 힘을 쏟고 투자를 늘려 경쟁력을 회복하면서 좋은 성과를 거뒀다'고 먼저 임직원에게 감사를 표했다. 이어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우리가 하는 사업의 경쟁은 치열해지고 있다'고 진단한 뒤 '선두 사업은 끊임없는 추격을 받고 있고, 도약해야 하는 사업은 멈칫거리고 있다. 2022년 우리는 다시 한번 바꿔야 한다'고 밝혔다. 특히 '과거의 비즈니스 모델과 전략, 경직된 프로세스와 시대의 흐름에 맞지 않는 문화는 과감하게 버려야 한다'며 '개인의 창의성이 존중 받고 누구나 가치를 높이는 일에 집중할 수 있는 민첩한 문화로 바꿔 가자'고 강조했다.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새해 화두로 고객 우선, 수용의 문화, ESG 선도 등을 제시했다.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고객을 지향하는 기술의 혁신은 지금의 삼성전자를 있게 한 근간이며, 세계 최고의 기술력은 우리가 포기할 수 없는 부분'이라며 '이제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