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5℃
  • 맑음강릉 7.1℃
  • 맑음서울 1.7℃
  • 맑음대전 3.8℃
  • 맑음대구 6.3℃
  • 맑음울산 8.4℃
  • 맑음광주 6.2℃
  • 맑음부산 10.1℃
  • 맑음고창 4.9℃
  • 구름조금제주 9.5℃
  • 맑음강화 2.0℃
  • 맑음보은 3.3℃
  • 맑음금산 4.1℃
  • 맑음강진군 6.0℃
  • 맑음경주시 7.4℃
  • 맑음거제 8.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라디오스타’ 오대환, 체중 감량 위해 “온몸에 ‘된장’까지 발라봤다! 단식원 에피소드에 현장 초토화!

URL복사

 

‘라디오스타’에 이준호, 오대환, 최영준, 현봉식 스크린과 안방 극장을 주름잡는 명품배우들이 출격해 과몰입 토크와 입덕을 부르는 반전 매력을 뽐내며 안방을 사로잡았다. 그 결과 ‘라디오스타’는 최고 7.7%를 기록, 동시간대 가구와 2049 시청률 1위를 싹쓸이했다.

 

지난 3일 방송된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강영선 / 연출 강성아)는 이준호, 오대환, 최영준, 현봉식과 함께하는 ‘내일은 국민 배우’ 특집으로 꾸며졌다.

 

4일 시청률 조사 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라디오스타’는 시청률 6.0%(수도권 기준)로 동시간대 가구 시청률 1위를 기록했다. 또 광고 관계자들의 주요 지표이자 채널 경쟁력을 가늠하는 핵심 지표인 2049 시청률은 3.1%(수도권 기준)로 역시 동시간대 1위를 차지하며 저력을 뽐냈다.

 

최고의 1분은 ‘현봉식이 들려주는 웃픈 노안 에피소드’장면으로 7.7%를 기록했다.

 

이준호는 오는 12일 첫 방송되는 ‘옷소매 붉은 끝동’의 파격 시청률 공약을 최초 공개했다. 이준호는 “’옷소매’가 시청률 15%가 되면 곤룡포를 풀 착장하고 ‘라스’에 재 출연, 오대환과 ‘우리집’ 무대를 꾸미겠다”고 발언, 여심 스틸 공약으로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또한 이준호는 드라마 촬영 중 ‘애드리브 빌런’ 오대환의 즉석 연기에 웃음보가 터져 NG를 내게 된다며 사극 속 왕의 체통을 지키느라 더 센 애드리브를 치지 못해 살짝 분했다고 밝혀 뜻밖의 ‘왕수저’ 고충을 토로하기도.

 

이준호는 군백기 때 터진 2PM ‘우리집’ 영상 역주행에 대한 소감도 공개했다. “저도 너무 신기했다”라고 얼떨떨한 소감을 전하는 한편, “’기생충’은 봉준호, ‘우리집’은 이준호”, “너네 집으로 가려 했는데 왜 논산에 있니?”라는 배꼽 저격 댓글을 소환하며 웃음을 자아냈다.

 

베테랑 배우 오대환은 차진 입담과 메소드 연기까지 소환한 토크력으로 웃음사냥꾼 활약을 펼쳤다. 연기 변신을 위해 단식원에서 무려 8일 만에 7kg을 감량, 연기 열정을 불태웠다는 그는 배에 집 된장을 바르고 사우나에서 땀을 빼다가 배가 고파 몸에 바른 된장까지 찍어 먹었다는 상상초월 에피소드로 스튜디오를 초토화시켰다.

 

오대환은 배우 조인성 앞에서 기세 등등했던 사연 역시 소환했다. 영화 ‘안시성’ 지방 촬영 당시 조인성, 남주혁, 박병은 사이에서 식당 아주머니가 예능 ‘시골경찰’에서 활약한 오대환 만을 알아보고 박수 치며 그를 격하게 반겨줬다고. “여기선 형이 나 이겼네”라는 조인성의 쿨한 반응을 회상, 시골에선 누구보다 대스타인 인지도를 자랑했다.

 

배우 최영준은 ‘슬기로운 의사생활’ ‘빈센조’ 등에 무려 4작품까지 동시에 출연한 적이 있다는 떠오르는 다작왕이다. 귀여운 매력, TMI와 과몰입을 오가는 입담으로 MC김구라와 뜻밖의 케미를 뽐내며 반전의 ‘예능캐’로 등극했다.

 

특히 최영준은 연기가 아닌 가수로 먼저 데뷔한 반전 이력 역시 공개했다. 2002년 데뷔한 ‘7Dayz(세븐데이즈)’의 리더로 이정, 하동균과 한 무대에 선 실력파 가수로 먼저 데뷔, 이후 연기자로 전향했다는 것. 2PM 이준호는 최영준이 가수 직속 선배란 사실에 화들짝 놀라 바로 일어나 각 잡힌 인사를 해 웃음을 자아냈다. 최영준은 직속 후배 앞에서 히트곡 ‘내가 그댈’ 노래 한 소절을 감미로운 보이스로 부르며 선배미를 뽐냈다.

 

현봉식은 역대급 노안 에피소드와 귀요미 매력으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D.P.’에서 헌병대장 역을 맡아 열연한 그는 1984년생이라고 밝히며 “나보다 계급이 낮은 구교환, 김성균, 손석구가 실제로는 형들”, 영화 ‘1987’ 촬영 때는 “설경구 선배가 ’내가 86학번인데?’라며 깜짝 놀라더라”고 ‘족보 파괴(?)’ 비주얼 에피소드를 소환했다.

 

반전의 개명사 역시 공개했다. 현봉식은 원래 이름이 ‘현보람’이라며 귀염 뽀짝한 본명을 밝혔고 ‘봉식’은 아버지와 삼촌의 이름을 따서 지은 예명이라며 그 이름 덕분에 더 열심히 살게 된다고 각별한 마음을 드러내 진한 감동을 전했다.

 

방송 말미 예고편에서는 김윤아, 윤혜진, 배윤정, 모니카가 함께하는 ‘잘 봐, 언니들 무대다!’ 특집이 예고돼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4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TV조선 '탐사보도 세븐' 신년기획 - 대통령의 조건 _오늘(6일) 밤 8시 방송
두 달 여 앞으로 다가온 20대 대통령 선거. 우리는 과연 어떤 대통령을 원하고 있을까. 대통령에게 요구되는 조건은 시대마다 달랐다. 민주화, 경제 성장, 국민 통합 등 당대의 요구를 정확히 읽고 이에 응답한 후보가 국민의 부름을 받았다. 이번 대선의 시대정신은 무엇일까. 또 후보들은 이 시대정신에 얼마나 부응하고 있을까. 오늘(6일) 밤 8시 방송되는 TV CHOSUN <탐사보도 세븐>에서는 빅데이터 분석과 역대 대통령들의 사례를 통해, 대통령이 되기 위한 조건이 무엇인지 제시한다. ■ 코앞에 다가온 20대 대선, 국민이 원하는 대통령은? 취재진이 20대 대선 후보들과 관련해 어떤 키워드들이 온라인 상에서 언급되고 있는지 빅데이터를 통해 분석한 결과, 유력 후보들의 정책이나 능력 대신 사생활이나 구설에 대한 키워드가 주목받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또한 이재명 후보와 윤석열 후보에 대한 온라인 상 부정 감성이 비슷한 추이를 보이며 움직이는 현상도 발견됐다. ■ SNS 빅데이터로 본 ‘시대정신’ 취재진은 또한 빅데이터 전문 업체와 함께 인스타그램, 트위터 등 소셜네트워크와 인터넷 커뮤니티 등에 게시된 대선 관련 연관어를 분석했다. 이를 통해 국민들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삼성전자 “가치 있는 고객 경험으로 사업품격 높이자” 2022년 신년사 발표
삼성전자 한종희 대표이사 부회장과 경계현 대표이사 사장이 지난 3일 임직원을 대상으로 '2022년 신년사'를 전했다.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이날 공동명의의 신년사에서 '지난해 팬데믹 장기화로 많은 어려움이 있었다'며 '잠시도 마음을 놓을 수 없는 상황에서 우리는 기술 개발에 힘을 쏟고 투자를 늘려 경쟁력을 회복하면서 좋은 성과를 거뒀다'고 먼저 임직원에게 감사를 표했다. 이어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우리가 하는 사업의 경쟁은 치열해지고 있다'고 진단한 뒤 '선두 사업은 끊임없는 추격을 받고 있고, 도약해야 하는 사업은 멈칫거리고 있다. 2022년 우리는 다시 한번 바꿔야 한다'고 밝혔다. 특히 '과거의 비즈니스 모델과 전략, 경직된 프로세스와 시대의 흐름에 맞지 않는 문화는 과감하게 버려야 한다'며 '개인의 창의성이 존중 받고 누구나 가치를 높이는 일에 집중할 수 있는 민첩한 문화로 바꿔 가자'고 강조했다.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새해 화두로 고객 우선, 수용의 문화, ESG 선도 등을 제시했다.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고객을 지향하는 기술의 혁신은 지금의 삼성전자를 있게 한 근간이며, 세계 최고의 기술력은 우리가 포기할 수 없는 부분'이라며 '이제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