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3.7℃
  • 맑음강릉 3.0℃
  • 맑음서울 -2.6℃
  • 맑음대전 -1.0℃
  • 맑음대구 2.0℃
  • 맑음울산 4.3℃
  • 맑음광주 2.1℃
  • 맑음부산 5.7℃
  • 맑음고창 -0.7℃
  • 구름조금제주 7.4℃
  • 맑음강화 -5.5℃
  • 맑음보은 -1.8℃
  • 맑음금산 -1.9℃
  • 맑음강진군 1.4℃
  • 맑음경주시 -0.9℃
  • 맑음거제 3.1℃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에브리원 '끝내주는 연애' 온주완, ‘6개월째 뜨밤無’ 예비부부 고민에 “좀 심했다” 공감

URL복사


‘끝내주는 연애’ 프로골퍼 커플이 ‘뜨밤’ 고민을 해결하며 사랑에 홀인원했다.

 

11월 2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끝내주는 연애’에서는 사상 첫 19금 편성과 함께 그간 ‘끝내주는 연애’에서 볼 수 없었던 역대급 수위 고민을 가진 커플이 안방을 후끈 달아오르게 했다.

 

이날 사연을 보낸 주인공은 결혼을 한 달 앞두고 있는 프로골퍼 커플이었다. 모자람 없어 보이는 이 커플의 문제점은 다름 아닌 “남자친구와 뜨밤(뜨거운 밤)이 적어졌다”는 여자친구의 고민이었다. 무려 6개월 동안 ‘뜨밤’ 없는 생활을 이어오고 있었다고.

 

역대급 수위에 MC들 또한 화끈한 온도로 상담에 임했다. 먼저 초아는 “오히려 이런 고민을 여자들이 하는 경우가 많다”라며 결혼한 친구들을 통한 경험담을 전했다. 붐과 온주완은 ‘남자의 뜨밤은 사랑의 온도가 비례할까?’라는 주제에 맞춰 토론했다. 온주완은 “오래 만날수록 편안함과 안정감을 느낄 수 있기에 비례하진 않겠지만, 6개월 동안 안 한 건 심하다”라고 전했다.

 

스킨십을 원하는 여자친구, 이를 피하는 남자친구 사이 팽팽한 공방전은 계속됐다. 여자친구는 끊임없이 남자친구와 스킨십을 원했고, 남자친구는 일에 지쳐있었던 상황이었다. “여자친구와 뜨밤을 피하고자 피곤한 척 한 적 있다”라는 남자친구의 깜짝 고백에 MC들은 “솔직하다”라며 박장대소했다.

 

여자친구의 서운함은 쌓여가고 있었다. “노력을 안 하는 것처럼 느껴진다”라며 서운함을 토로한 여자친구에게 남자친구는 서로에 대한 시간을 온전히 쏟기보단, 결혼 준비가 우선이라고 밝히기도. “나도 표현하는 것에 지쳤다. 자존심 상한다”라는 날 선 여자친구의 말에 5MC들은 덩달아 긴장했다.

 

이어 등장한 커플에 MC들은 ‘핫한’ 조언을 건넸다. 붐은 피곤한 남자친구를 위해 흑마늘을 추천했다. 이은지는 “자연 속 펜션 같은 곳에서 둘만의 시간을 즐기며 옛 감정을 되살려라”라는 해결책을 제시했다.

 

“연애는 끝내겠다. 대신 결혼하겠다”라는 대답이 이 커플이 맞이한 해피엔딩이었다. 이와 함께 프러포즈보다 더 강력한 남자친구의 선물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바로 ‘뜨밤 시그널’을 보낼 수 있는 종을 준비한 것. 커플은 불꽃 튀는 종소리 퍼포먼스로 퇴장하며 훈훈한 결말을 맞이했다.

 

그동안 다양한 온도로 연애 조언을 했던 연애 해결사 5인방. 이날만큼은 ‘예비부부의 스킨십’ 고민을 두고 그 어느 때보다 후끈하고, 화끈한 상담을 펼쳤다. 초아의 현실 위로부터 붐의 음식 솔루션까지. 19금 사연과 함께한 MC들의 뜨거운 해결책들에 안방 시청자도 후끈 달아올랐던 시간이었다. 한편 MBC에브리원 ‘끝내주는 연애’ 5회는 11월 9일 화요일 저녁 8시 30분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 사유리, 젠과 함께하는 '이웃집 찰스' 첫 출근! 바쁜 준비 풍경 (feat. 출근 도우미 젠)
'슈퍼맨이 돌아왔다' 젠이 사유리의 직장에 방문한다. 2022년 1월 2일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413회는 ‘기억해 줄 수 있나 혹쉬~’라는 부제로 시청자를 찾아온다. 그중 사유리는 처음으로 젠과 함께 출근한다. 일하랴, 육아하랴 바쁜 워킹맘 사유리의 일상이 많은 시청자들의 공감을 자아낼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 KBS 1TV ‘이웃집 찰스’ 녹화를 앞둔 사유리는 갑자기 베이비시터 이모님께 일이 생겨 젠을 돌볼 사람을 급하게 찾아야 했다. 그러나 아침 시간 급하게 사람을 찾는 것은 쉽지 않았다. 이에 사유리는 젠과 함께 일단 출근을 하기로 결정했다. 안 그래도 바쁜 출근길에 젠을 위한 물건까지 챙겨야 하는 사유리는 정신없이 준비를 했다고. 이때 젠은 그런 엄마의 마음을 아는 건지 훌륭한 출근 도우미로서 활약했다는 후문이다. 이제 제법 혼자 걸을 수도 있는 젠이 사유리의 출근 준비를 어떻게 도왔을지 궁금해진다. 우여곡절 끝에 도착한 ‘이웃집 찰스’ 스튜디오는 젠이 사유리의 뱃속에서 9개월이나 함께했던 곳. 실제로는 처음 스튜디오를 방문한 젠을 보며 최원정 아나운서와 홍석천도 신기해했다고. 이어 젠은 특별 게스트로 오프닝 녹


영화&공연

더보기
메가박스, 베를린 필하모닉 송년음악회와 빈 필하모닉 신년음악회 실황 중계
영화관 메가박스 큐레이션 브랜드 ‘클래식 소사이어티’가 2021년 한 해를 마무리하는 ‘베를린 필하모닉 갈라 프롬 베를린’과 새해를 맞이하는 ‘2022년 빈 필하모닉 신년음악회’를 중계 상영한다고 13일 밝혔다. 먼저, <베를린 필하모닉 갈라 프롬 베를린>은 2019년 8월부터 베를린 필하모닉을 이끌고 있는 상임 지휘자 ‘키릴 페트렌코’가 ‘21세기 현의 여제’로 불리는 천재 바이올리니스트 ‘재닌 얀센’과 함께 송년음악회의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현지 시간으로 12월 31일에 진행되는 베를린 필하모닉 갈라 프롬 베를린은 한국에서 메가박스를 통해 1월 2일 오후 7시에 딜레이 중계된다. 세계 3대 관현악단 베를린 필하모닉의 새해맞이 행사인 갈라 프롬 베를린의 이번 프로그램은 비엔나 풍의 선곡으로 흥겹고도 우아한 작품들이 관객들을 기다린다. 특히, 주목받는 천재 바이올리니스트 ‘재닌 얀센’이 막스부르흐의 바이올린 협주곡을 연주하여 관객들로 하여금 함스부르크 제국 시절 궁정음악의 정수를 느끼게 할 예정이다. 이어서, 빈 무지크페라인 황금홀에서 열리는 <2022년 빈 필하모닉 신년음악회>는 2009년과 2014년 신년음악회의 지휘자였던 ‘다니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