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1.9℃
  • 구름조금강릉 -2.8℃
  • 구름많음서울 -7.5℃
  • 흐림대전 -4.9℃
  • 흐림대구 -5.1℃
  • 흐림울산 -0.1℃
  • 흐림광주 -0.4℃
  • 흐림부산 3.5℃
  • 흐림고창 -2.4℃
  • 제주 4.6℃
  • 흐림강화 -9.7℃
  • 흐림보은 -8.3℃
  • 흐림금산 -6.1℃
  • 흐림강진군 0.7℃
  • 흐림경주시 -5.8℃
  • 흐림거제 1.7℃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양지은 子 의진, 카메라 삼촌들 치아 건강 걱정 '역시 치과의사 DNA'

URL복사

 

10월 31일 방송된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405회는 '10월의 어느 멋진 날에'라는 부제로 시청자를 찾아왔다. 그중 돌아온 2대 슈퍼맘 양지은의 달달함 한도 초과 일상이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앞서 트롯퀸 양지은은 '슈돌'을 통해 남편과 아이들을 최초로 공개하며 시청자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불러왔다. 특히 지금의 양지은을 있게 한 일등 공신, 치과의사 남편이 큰 화제가 됐다. 양지은의 꿈을 지원하기 위해 휴직까지 하고 육아에만 전념한 남편의 살림 실력과 자상함이 많은 이들의 주목을 받은 것이다.

 

이날 방송에서 역시 치과의사 남편의 활약이 주목받았다. 일어나자마자 양지은의 영양제를 챙겨두고, 묵묵히 설거지를 하는 그의 모닝 루틴은 시청자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이를 본 양지은도 "설거지하는 모습이 멋있는데?"라고 말하며 다가가 꽁냥꽁냥 애정을 과시했다.

 

이어 밥을 먹을 때는 딸 의연이가 혀를 깨무는 작은 해프닝이 있었다. 이때 치과의사 남편은 의연이의 입안을 '호오~' 불어주는 스윗한 처방으로 아이를 달랬다. 치아에 해롭지 않은 치과의사 아빠의 달달함이 시청자들의 안방까지 훈훈함으로 가득 채웠다.

 

또한 밥을 먹은 뒤 의진, 의연 남매의 양치를 직접 해주며, 치아 건강을 책임졌다. 양치를 마친 의진이가 카메라 삼촌들의 양치 여부를 체크하는 모습은 부전자전 '치과의사 DNA'임을 느끼게 하며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쇼핑을 하러 가서는 남편의 살림 실력이 빛을 발했다. 주방용품을 고를 때 장, 단점을 꼼꼼하게 살피는가 하면, 물건을 고른 뒤에는 최저가와 비교하는 그의 모습에 소유진이 "이 남자 완벽해"라고 외칠 정도였다.

 

이런 가운데 쇼핑 중인 마트 매장 안에서 양지은의 노래 '사는 맛'이 흘러나와 모두의 귀를 쫑긋 세우게 했다. 알고 보니 이는 남편의 깜짝 이벤트로, 양지은 몰래 신청곡을 넣어둔 것이었다. 양지은은 그런 남편에게 쌍따봉을 치켜세우며 감동을 표현했다.

 

이처럼 살림 실력부터 육아, 이벤트까지 모든 것이 완벽한 양지은의 남편에 시청자들은 "이 정도면 완벽한 남편 아닌가?", "이런 남편이랑 결혼하고 싶다", "보고만 있어도 기분 좋아지는 가족이다" 등의 호평을 보내고 있다.

 

한편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매주 일요일 밤 9시 15분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JTBC '싱어게인2' 마녀들의 ‘주문’ 시청자 홀렸다! 대항전 최초 올어게인
‘싱어게인2’가 역대급 무대로 ‘넘사벽 클래스’를 다시 한 번 입증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편견을 깨부순 ‘반전의 보컬 트레이너’ 31호와 이선희로부터 노래할 줄 아는 ‘쎈언니’라는 극찬을 들은 34호가 오디션 새 역사를 쓰는 레전드 무대를 탄생시켰다. 음악에 대한 진심으로 똘똘 뭉친 31호와 34호는 ‘위치스’를 결성, 동방신기의 ‘주문’을 색다르게 해석해 짙은 여운을 남겼다. “서로의 음악을 응원한다”라면서 여자 뮤지션으로서 동질감이 깊었던 두 사람의 완벽한 호흡은 마력의 무대로 이어졌다. “세계적인 무대가 나왔다”라는 윤도현, “두 분이 음악에 대한 가치관과 진심이 닿았기 때문에 감동적”이라는 이선희 등 심사위원들의 극찬이 쏟아졌다. 이해리는 “시즌 1, 2 통틀어 역대급”라고 감탄했다. 위치스는 팀대항전 최초 올어게인을 받으며 31호와 34호 모두 합격했다. 음악을 향한 진정성이 돋보인 뭉클한 소감도 감동을 더했다. 34호는 “음악 친구가 생겨서 좋고 감사하다”라고 했으며, 31호는 “언니 덕분에 자유롭게 음악한다. 모든 게 다 고맙고 사랑한다”라고 고마워했다. 두 여자 뮤지션의 음악에 대한 진정성과 서로를 향한 진심 어린 응원이 감동을 불러일으켰다.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삼성전자 “가치 있는 고객 경험으로 사업품격 높이자” 2022년 신년사 발표
삼성전자 한종희 대표이사 부회장과 경계현 대표이사 사장이 지난 3일 임직원을 대상으로 '2022년 신년사'를 전했다.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이날 공동명의의 신년사에서 '지난해 팬데믹 장기화로 많은 어려움이 있었다'며 '잠시도 마음을 놓을 수 없는 상황에서 우리는 기술 개발에 힘을 쏟고 투자를 늘려 경쟁력을 회복하면서 좋은 성과를 거뒀다'고 먼저 임직원에게 감사를 표했다. 이어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우리가 하는 사업의 경쟁은 치열해지고 있다'고 진단한 뒤 '선두 사업은 끊임없는 추격을 받고 있고, 도약해야 하는 사업은 멈칫거리고 있다. 2022년 우리는 다시 한번 바꿔야 한다'고 밝혔다. 특히 '과거의 비즈니스 모델과 전략, 경직된 프로세스와 시대의 흐름에 맞지 않는 문화는 과감하게 버려야 한다'며 '개인의 창의성이 존중 받고 누구나 가치를 높이는 일에 집중할 수 있는 민첩한 문화로 바꿔 가자'고 강조했다.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새해 화두로 고객 우선, 수용의 문화, ESG 선도 등을 제시했다.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고객을 지향하는 기술의 혁신은 지금의 삼성전자를 있게 한 근간이며, 세계 최고의 기술력은 우리가 포기할 수 없는 부분'이라며 '이제는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