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3.0℃
  • 맑음강릉 6.3℃
  • 맑음서울 2.8℃
  • 맑음대전 5.8℃
  • 맑음대구 6.9℃
  • 맑음울산 8.9℃
  • 맑음광주 6.3℃
  • 맑음부산 10.8℃
  • 맑음고창 4.4℃
  • 구름조금제주 9.1℃
  • 맑음강화 2.6℃
  • 맑음보은 4.4℃
  • 맑음금산 4.7℃
  • 맑음강진군 7.2℃
  • 맑음경주시 8.1℃
  • 맑음거제 8.8℃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SBS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 메인 포스터 공개, 송혜교x장기용 마주한 두 사람 ‘숨멎’

URL복사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 송혜교와 장기용의 특별한 멜로가 시작된다.

 

2021년 하반기 최고 기대작 SBS 새 금토드라마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극본 제인/연출 이길복/크리에이터 글Line&강은경/제작 삼화네트웍스, UAA/이하 ‘지헤중’)가 11월 12일 첫 방송된다. ‘지헤중’은 ‘이별’이라 쓰고 ‘사랑’이라 읽는 달고 짜고 맵고 쓴 이별 액츄얼리이다. 최고의 제작진, 최고의 배우들이 만나 올 가을 안방극장을 짙은 멜로 감성으로 물들일 전망이다.

 

‘지헤중’은 멜로드라마다. 멜로드라마에 있어서 극 중 사랑에 빠지는 남녀 주인공의 역할은 매우 중요하다. 두 배우의 연기 호흡이 잘 맞을수록 시청자들이 극에 몰입할 수 있기 때문. 이런 의미에서 캐스팅 소식만으로도 역대급 케미를 기대하게 한 ‘지헤중’ 주인공 송혜교(하영은 역)와 장기용(윤재국 역)의 만남은 기대가 높아질 수밖에 없다.

 

이런 가운데 ‘지헤중’ 메인 포스터가 공개됐다. 메인 포스터 속 송혜교와 장기용은 서로의 심장소리까지 들릴 듯 가까운 거리에서 마주 보고 있다. 서로를 바라보는 애틋한 눈빛, 아슬아슬 맞닿은 코, 도발적이지 않아 더 설레는 스킨십 등을 통해 ‘지헤중’ 속 두 사람의 사랑이 얼마나 강렬하고 깊을지 짐작할 수 있다. 기대를 충족시키고 남을 만큼 완벽한 투샷이다.

 

여기에 “그래도 헤어지는 동안만 우리 사랑하자”라는 카피가 인상적이다. ‘지헤중’ 제목은 언뜻 이별은 연상하게 한다. 그러나 앞서 공개된 티저 포스터, 티저 예고편 등을 통해 ‘지헤중’ 속 이별은 사랑의 끝이 아니라 사랑의 한 과정임을 보여줬다. 그리고 이번 메인 포스터 카피를 통해 이 메시지가 한 번 더 명확하게 드러난 것.

 

‘지헤중’ 메인 포스터는 극 중 사랑에 빠지는 두 주인공 송혜교와 장기용의 반짝반짝 빛나는 비주얼의 어울림은 물론 강한 텐션을 유발하는 완벽 연기 호흡까지 보여줬다. 여기에 드라마 제목에 담긴 특별한 메시지와 극 중 사랑의 분위기까지 담아냈다. 찰나를 포착한 포스터만으로도 이토록 특별한 드라마 ‘지헤중’ 첫 방송이 궁금하고 또 기다려진다.

 

한편 SBS 새 금토드라마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는 ‘미스티’ 제인 작가, ‘낭만닥터 김사부2’ 이길복 감독이 의기투합하고 ‘미스티’와 ‘부부의 세계’를 크리에이터한 글Line&강은경이 참여했다. 2021년 하반기 최고 기대작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는 ‘원더우먼’ 후속으로 11월 12일 금요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TV조선 '탐사보도 세븐' 신년기획 - 대통령의 조건 _오늘(6일) 밤 8시 방송
두 달 여 앞으로 다가온 20대 대통령 선거. 우리는 과연 어떤 대통령을 원하고 있을까. 대통령에게 요구되는 조건은 시대마다 달랐다. 민주화, 경제 성장, 국민 통합 등 당대의 요구를 정확히 읽고 이에 응답한 후보가 국민의 부름을 받았다. 이번 대선의 시대정신은 무엇일까. 또 후보들은 이 시대정신에 얼마나 부응하고 있을까. 오늘(6일) 밤 8시 방송되는 TV CHOSUN <탐사보도 세븐>에서는 빅데이터 분석과 역대 대통령들의 사례를 통해, 대통령이 되기 위한 조건이 무엇인지 제시한다. ■ 코앞에 다가온 20대 대선, 국민이 원하는 대통령은? 취재진이 20대 대선 후보들과 관련해 어떤 키워드들이 온라인 상에서 언급되고 있는지 빅데이터를 통해 분석한 결과, 유력 후보들의 정책이나 능력 대신 사생활이나 구설에 대한 키워드가 주목받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또한 이재명 후보와 윤석열 후보에 대한 온라인 상 부정 감성이 비슷한 추이를 보이며 움직이는 현상도 발견됐다. ■ SNS 빅데이터로 본 ‘시대정신’ 취재진은 또한 빅데이터 전문 업체와 함께 인스타그램, 트위터 등 소셜네트워크와 인터넷 커뮤니티 등에 게시된 대선 관련 연관어를 분석했다. 이를 통해 국민들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삼성전자 “가치 있는 고객 경험으로 사업품격 높이자” 2022년 신년사 발표
삼성전자 한종희 대표이사 부회장과 경계현 대표이사 사장이 지난 3일 임직원을 대상으로 '2022년 신년사'를 전했다.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이날 공동명의의 신년사에서 '지난해 팬데믹 장기화로 많은 어려움이 있었다'며 '잠시도 마음을 놓을 수 없는 상황에서 우리는 기술 개발에 힘을 쏟고 투자를 늘려 경쟁력을 회복하면서 좋은 성과를 거뒀다'고 먼저 임직원에게 감사를 표했다. 이어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우리가 하는 사업의 경쟁은 치열해지고 있다'고 진단한 뒤 '선두 사업은 끊임없는 추격을 받고 있고, 도약해야 하는 사업은 멈칫거리고 있다. 2022년 우리는 다시 한번 바꿔야 한다'고 밝혔다. 특히 '과거의 비즈니스 모델과 전략, 경직된 프로세스와 시대의 흐름에 맞지 않는 문화는 과감하게 버려야 한다'며 '개인의 창의성이 존중 받고 누구나 가치를 높이는 일에 집중할 수 있는 민첩한 문화로 바꿔 가자'고 강조했다.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새해 화두로 고객 우선, 수용의 문화, ESG 선도 등을 제시했다. 한 부회장과 경 사장은 '고객을 지향하는 기술의 혁신은 지금의 삼성전자를 있게 한 근간이며, 세계 최고의 기술력은 우리가 포기할 수 없는 부분'이라며 '이제는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