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0.9℃
  • 맑음강릉 3.2℃
  • 맑음서울 2.6℃
  • 맑음대전 1.9℃
  • 맑음대구 2.9℃
  • 맑음울산 5.2℃
  • 맑음광주 5.6℃
  • 맑음부산 7.6℃
  • 맑음고창 1.1℃
  • 맑음제주 9.2℃
  • 맑음강화 -0.6℃
  • 맑음보은 -0.8℃
  • 맑음금산 -0.9℃
  • 맑음강진군 2.0℃
  • 맑음경주시 0.7℃
  • 맑음거제 4.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2 '달리와 감자탕' 불편 3인방 vs 해맑은 연우 극명한 온도 차! 무슨 사연?

URL복사


‘달리와 감자탕’ 김민재, 박규영, 황희, 연우가 한 지붕 아래 모인 현장이 포착됐다. 세상 불편한 표정인 김민재, 박규영, 황희 3인과 달리 세상 해맑은 연우의 모습이 극명한 온도 차를 보여 본방송을 더욱 기다려지게 한다.

 

KBS 2TV 수목드라마 ‘달리와 감자탕’(극본 손은혜 박세은 / 연출 이정섭 / 제작 몬스터유니온 코퍼스코리아) 측은 27일 진무학(김민재 분)과 김달리(박규영 분), 주원탁(황희 분), 안착희(연우 분)의 ‘한 지붕 아래 모인 4인방’ 스틸을 공개했다.

 

‘달리와 감자탕’ 10회에서 무학과 달리는 쌍방향 마음을 확인했다. 무학은 달리에게 “우리 집에서 잘래요?”라는 직진 멘트로 핑크빛 로맨스에 불을 지폈다. 그런데 이때 착희의 산통을 깨는 깜짝 등장으로 두 사람의 달달한 로맨스 타임에 제동이 걸려 다음 이야기를 더욱 궁금하게 했다.

 

이런 가운데 공개된 스틸에는 무학과 달리, 원탁, 착희가 무학의 집에서 모인 현장이 포착됐다. 무학과 달리, 원탁은 심기 불편한 표정을 장착했고, 착희는 이런 그들의 시선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해맑은 모습으로 극명한 온도 차를 보이고 있다.

 

무학과 달리는 이제 막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고 오붓한 시간을 맞으려던 상황이라, 갑자기 등장한 불청객 착희가 반가울 리 없다. 그래서인지 무학과 달리 모두 천하 태평한 착희를 보고 얼이 빠진 듯한 모습이라 웃음을 유발한다.

 

며칠 집을 비웠던 원탁도 앙숙 사이인 집주인 무학의 집을 찾아 착희의 모습을 어이없다는 듯이 바라보고 있다. 한지붕 네 식구로 엮인 이들이 어떤 케미스트리를 자랑할지 호기심을 불러일으킨다.

 

불편 3인방과 달리 착희는 과자를 먹으며 무학의 집을 마치 자기 집처럼 편안해 하는 모습이다. 그런데 천하태평한 모습과 상반되게 착희의 얼굴에는 붉은 멍이 가득해 시선을 강탈한다. 그녀에게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인지, 무학 집에 쳐들어오게 된 사연에 대해 관심이 쏠리고 있다.

 

더불어 공개된 사진에는 무학과 착희가 나란히 대화를 나누고 있는 모습이 포착됐다. 이제 막 달리의 마음을 확인한 무학이 불쑥 자신의 집을 찾은 착희에게 어떤 이야기를 건넬지 호기심을 유발한다.

 

‘달리와 감자탕’ 측은 “무학, 달리, 원탁, 착희까지 한 지붕 아래 무학이네 네 식구가 완성됐다. 이들이 보여줄 우당탕탕한 티격태격 케미는 오늘(27일) 방송되는 ‘달리와 감자탕’ 11회를 통해 확인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달리와 감자탕’은 매주 수, 목요일 밤 9시 30분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 슈퍼 사유리네, 젠에게 안전한 집으로 대변신 '비포&애프터 공개'
'슈퍼맨이 돌아왔다' 사유리와 젠의 집에 정리의 신(神)이 찾아온다. 11월 28일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409회는 ‘너는 나의 보물 1호야'라는 부제로 꾸며진다. 그중 사유리는 젠에게 더욱 안전한 집을 만들어 주기 위해 공간 크리에이터 이지영을 초대한다. 이지영의 신박한 정리로 슈퍼 사유리의 집이 어떻게 변화할지 궁금증을 모은다. 최근 사유리는 점점 혼자서도 잘 일어나고, 돌아다니는 젠 덕분에 고민이 늘었다. 걸음마를 연습하는 젠에게 집안 구조가 꽤 위험해 보였던 것이다. 이에 사유리는 집안 구조를 대대적으로 바꾸고자 정리 전문가 이지영에게 SOS를 보냈다. 사유리네 집에 온 이지영은 인사를 나누던 중 바로 집안 곳곳에 있는 위험 요소를 캐치했다고. 부모들이 놓칠 수 있는 작은 부분까지 알려주는 전문가 이지영의 조언은 젠과 비슷한 나이의 아이를 키우고 있는 수많은 ‘슈돌’ 시청자들에게도 꿀팁이 될 전망이다. 본격적인 정리 전, 사유리와 젠은 직접 집안 비우기에 나섰다. 이들은 계속 쓸 물건과 나눠줄 물건, 폐기할 물건을 분류해 상자에 나눠 담았다. 특히 젠이 이제는 많이 갖고 놀지 않는 수많은 장난감들이 나눔 혹은 폐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일상 속 로맨스를 느끼고 싶다면, 장르만 로맨스
평범하지 않은 로맨스로 얽힌 이들과 만나 일도 인생도 꼬여가는 베스트셀러 작가의 버라이어티한 사생활을 그린 영화 <장르만 로맨스>는 개성 넘치는 캐릭터들의 얽히고설킨 관계가 자아내는 유쾌한 케미가 빛나는 작품이다. 다양한 장르를 아우르는 배우 류승룡이 7년째 슬럼프에 빠진 베스트셀러 작가 ‘현’을 맡아 버라이어티한 케미의 중심이 되어 극을 끌어간다. ‘현’의 전 부인 ‘미애’는 사랑스러운 대세 배우 오나라가, 그녀와 비밀 연애 중인 ‘순모’는 믿고 보는 배우 김희원이 분해 알콩달콩한 케미와 함께 일촉즉발의 긴장감까지 불어넣었다. 여기에 연기 고수 이유영과 충무로 기대주 성유빈이 ‘현’의 이웃인 미스터리 4차원 ‘정원’과 ‘현’의 아들 ‘성경’을 맡아 말맛무비의 매력을 배가시킵니다. 배우 무진성은 ‘현’과 공동 집필을 하는 천재 작가 지망생 ‘유진’으로 분해 보면 볼수록 궁금증을 유발하는 예측불가의 재미를 더한다. 7년째 슬럼프에 빠진 베스트셀러 작가 '현'은 친구이자 출판사 대표에게 속아서 존경하던 선생님의 부고를 찾아 간다. 하지만 부고가 아니라 팔순 잔치였고 허탈해하며 다른 친구를 찾아간다. 같은 작가 활동을 하는 친구인데 '현'의 독설적인 말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