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0.5℃
  • 맑음강릉 19.2℃
  • 구름많음서울 14.1℃
  • 맑음대전 16.1℃
  • 맑음대구 17.4℃
  • 맑음울산 17.3℃
  • 박무광주 14.9℃
  • 맑음부산 17.5℃
  • 맑음고창 17.0℃
  • 구름조금제주 20.7℃
  • 구름많음강화 13.9℃
  • 맑음보은 14.0℃
  • 맑음금산 15.0℃
  • 맑음강진군 17.9℃
  • 맑음경주시 16.9℃
  • 맑음거제 17.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2 '연모' ‘시강원 패밀리’ 김인권X노상보X김민석, 유쾌한 에너지 더한다!

URL복사

 

'연모’ 박은빈과 로운의 우당탕탕 사제 케미가 예고됐다. 
 
KBS 2TV 월화드라마 ‘연모’(연출 송현욱, 이현석, 극본 한희정, 제작 이야기사냥꾼, 몬스터유니온) 왕세자 이휘(박은빈)는 마침내 정지운(로운)을 스승으로 받아들였다. 양보 없는 신경전이 이어지자 지운이 최후 담판으로 제안한 ‘연꽃’ 과제를 통해, 휘가 비로소 지운의 진심을 알게 됐기 때문. 휘는 지운이 아버지 정석조(배수빈)와는 다르다는걸, 그를 닮을까 두려워하고 있다는 걸 깨달았고, 지운은 역으로 휘가 자신을 쫓아내려 했던 이유를 헤아릴 수 있었다. 그렇게 서로를 스승과 제자로 인정한 두 사람은 이제 하루에 한 번씩 독대하며, 보다 더 가까운 거리에서 서로를 바라볼 전망이다. 
 
그런데 본격적으로 회강을 시작한 두 사람 사이에 어딘가 예사롭지 않은 기운이 느껴져 흥미를 자극한다. 오늘(25일) 공개된 스틸 컷을 보니, 심기가 불편해 보이는 휘 못지않게 기가 차다는 눈빛을 발사하고 있는 지운이 표정만으로도 불편한 상황을 표현하고 있기 때문. 첫 인연이 됐던 연못 앞에서 서로의 진심을 나누고, 저잣거리에서 갓 끈을 묶어주며 묘한 떨림을 느꼈던 두 사람이기에, 사제가 되자마자 이전과 동일하게 날이 선 사연이 궁금해진다. 
 
그 가운데 남다른 코믹 텐션을 더할 ‘시강원 패밀리’ 양문수(김인권), 박범두(노상보), 최만달(김민석)의 활약 역시 즐겨야 할 포인트다. 조직생활에 최적화된 눈치 하나로 지운에게 아낌없는 조언(?)을 전하고 있는 문수, 언제나 피곤한 얼굴로 시강원에서의 바쁜 나날을 대변하는 범두, 발 빠른 정보통으로 궐 내 흥미로운 소식을 전하던 만달 등 저마다의 존재감을 자랑했기 때문. 다시 ‘동빙고 모드’로 시강원을 활보하는 휘의 뒤를 안절부절 따르는 지운, 그리고 이들을 울상으로 지켜보는 범두와 문수까지. 바람 잘 날 없는 시강원 에피소드가 시청자들을 기다리고 있다. 
 
제작진은 “오늘(25일)부터 시강원을 배경으로 인물들의 활기찬 에너지가 본격적으로 빛을 발할 예정이다. 지운 앞에만 서면 평소와 다르게 행동하게 되는 휘와 그런 그의 반응이 당혹스러운 지운. 그리고 그런 이들을 곁에서 지켜보며 뒷목을 잡을 시강원 식구들까지, 다채로운 에피소드를 기대해달라”고 당부했다. KBS 2TV ‘연모’ 5회는 오늘(25일) 월요일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MBC '심야괴담회' ‘너는 왜 왔냐? 네가 네 점치면서’ 정성호, 무당도 나한텐 두 손 두 발 다 든다?!
오늘(4일) 밤 10시 50분 방송될 MBC [심야괴담회]에서는 ’의정부 사패산 터널‘ 괴담으로 1위를 차지했던 정성호가 두 번째 괴담 도전에 나설 예정이다. 기괴한 귀신 소리를 내며 섬뜩하게 등장한 정성호는 [심야괴담회] 출연 후 ’안방 히어로‘가 됐다며 어깨 뽕(?) 가득한 모습을 보였다. 아이들이 목요일 밤만 되면 불을 끄고 거실에 쪼르르 앉아 본방사수 할 정도로 [심야괴담회] 애청자라, 지난 방송에서 1위를 차지한 정성호를 거의 영웅으로 여긴다는 것. 이어 정성호는 “우리 집에서는 시청률 100% 찍어요!”라며 [심야괴담회]에 대한 찐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또한 정성호는 ’자신도 몰랐던 집안의 비밀이 있었다‘며 기이한 얘기를 털어놔 출연진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점집에 점을 보러 갔던 정성호. 그런데 무당이 정성호의 얼굴을 보자마자 “너는 왜 왔냐? 네가 네 점치면서”라며 점보기를 거부했다는 것! 심지어 이런 말을 하는 무당이 한두 명이 아니었다고. 알고 보니, 정성호의 할머니에게 충격적인 비밀이 숨겨져 있었는데.. 과연 그 비밀은 무엇일지? 한편 오늘 [심야괴담회]에선 가장 가깝고 익숙한 곳에, 자신도 모르게 숨겨져 있던 공포.. ’집안의 비밀‘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사회의 계급 갈등 정중앙을 조준하는 "뉴 오더"
영화<뉴 오더>는 202X, 머지않은 미래, 마리안의 호화로운 결혼식을 앞두고 멕시코 사회의 질서가 완전히 뒤바뀌면서 벌어지는 충격적인 사건을 담은 디스토피아 스릴러다. 칸영화제 3관왕에 빛나는 거장 미셸 프랑코 감독의 신작이자 도발적이면서 날카로운 문제 제기로 전 세계 평단의 주목을 받은 영화<뉴 오더>는 전 세계 231명의 평론가들이 투표에 참여한 ‘2020년 인디와이어 크리틱스 폴’에서 ‘2021년 최고의 기대작’으로 선정되면서 세계가 주목하는 가장 뜨거운 화제작 중 하나임을 증명한 바 있다. 또한 제72회 칸영화제에서 황금종려상 수상을 시작으로 전 세계를 열광시킨 <기생충>과 유사하게 상류층과 하류층의 극명한 대조를 통해 자본주의 사회의 모순에 대한 비판적 시선을 드러내는 작품이다. 영화는 알 수 없는 긴박함으로 입원해있던 환자들이 쫓겨나는 모습과 부유층의 행복한 결혼식으로 시작된다. 그 중 한 노부부는 긴박한 수술을 앞두고 있었으나 그들을 가리지 않고 쫓아낸다. 개인 병원에서 수술을해야만하지만 당장 수술할 돈이 부족한 노인은 자신들이 일했던 부유층 결혼식을 찾아간다. 하지만 그만둔지 오래되었다는 이유로 홀대를 하게된다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