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7.5℃
  • 맑음강릉 13.3℃
  • 맑음서울 11.2℃
  • 맑음대전 9.4℃
  • 맑음대구 8.3℃
  • 맑음울산 10.5℃
  • 박무광주 10.0℃
  • 맑음부산 12.7℃
  • 구름많음고창 7.1℃
  • 맑음제주 13.6℃
  • 맑음강화 7.7℃
  • 구름많음보은 5.3℃
  • 흐림금산 4.9℃
  • 구름조금강진군 8.7℃
  • 맑음경주시 6.4℃
  • 맑음거제 9.8℃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JTBC '풍류대장' 이적X성시경, ‘찐’라이브 서프라이즈 공연!(ft. 전현무 깨방정)

URL복사

 

‘풍류대장’ 이적과 성시경이 소리꾼들을 위해 깜짝 공연을 펼친다.

 

오는 26일(화) 방송되는 JTBC ‘풍류대장-힙한 소리꾼들의 전쟁’(이하 ‘풍류대장’) 5회에서는 이적과 성시경의 ‘찐’라이브 서프라이즈 무대가 공개된다. 녹화가 잠시 쉬는 틈에, 온 에너지를 쏟아붓는 무대로 지친 소리꾼들을 위해 이적과 성시경의 선물 같은 공연이 즉석에서 펼쳐지는 것. 두 사람은 소리꾼들이 공연을 펼친 무대에 직접 서본 후 묘한 긴장감에 휩싸인다. 하지만 긴장도 잠시 감미로운 음악을 들려준다. 같은 아티스트이자 국악과 대중음악의 크로스오버, 그 어려운 길을 가고자 하는 소리꾼들을 향한 심사위원들의 존경심이 담긴 선물이다.

 

녹화 당시 리허설조차 없이 진행된 깜짝 라이브 공연이지만, ‘풍류대장’ 소리꾼들의 기립박수를 이끌어 낸 ‘귀호강 라이브 공연’을 펼쳤다는 후문이다. 두 사람의 무대를 지켜본 김종진은 귀여운 질투까지 드러낸다고. 과연 ‘풍류대장’ 심사위원들과 소리꾼들의 마음을 녹인 이적과 성시경의 무대는 과연 어땠을지, 또 두 사람이 어떤 명곡을 들려줬을지 기대감을 한껏 높인다. 뿐만 아니라 MC 전현무가 전매특허 오두방정 ‘깨발랄 춤’으로 무대를 휩쓸며 재미를 선사한다.

 

‘풍류대장’은 국악의 흥과 한, 그리고 힙한 에너지를 제대로 선보이며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최연소 참가자 윤세연, 국악 싱어송라이터 ‘국악 싸이’ 최재구, 상상 그 이상의 풍물밴드 이상, 강력한 우승 후보 AUX(억스), 수묵화 같은 매력의 온도, 사이키델릭 사물놀이 밴드 누모리, 소리를 갖고 노는 음유사인, 4인조 가야금 병창 서일도와 아이들, 조선팝 창시자 서도밴드, 국악과 재즈의 크로스오버 소리맵시가 영광의 1라운드 톱10에 등극한 가운데, 2라운드는 톱10이 도전자에 맞서 자리를 사수하는 방어전 형식으로 진행된다.

 

지난 19일 방송된 2라운드 첫 번째 경연에서 반전에 반전을 거듭하며 감동의 드라마 한 편을 썼던 ‘풍류대장’. 톱10 방어전이라는 달라진 경연 방식과 칼을 제대로 갈고 나온 소리꾼들의 고퀄리티 무대가 흥미를 더욱 끌어올렸다. 매회 감탄을 자아내는 레전드 무대가 쏟아지는 가운데 5회에서도 소리꾼들의 한이 담긴 감동의 이야기, 힙한 무대가 주는 짜릿한 즐거움, 한 치 앞도 예상 못할 치열한 경연의 긴장감이 안방극장을 가득 채운다. 여기에 이적과 성시경의 ‘귀호강 라이브 무대’까지 깜짝 공개될 ‘풍류대장’ 5회는 오는 26일 화요일 밤 9시에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 '오늘 무해' 공효진-이천희-전혜진, ‘자전거 자가발전 핸드폰 충전하기’ 도전! 결과는?
KBS2 ‘오늘부터 무해하게’ 화보컷을 방불하게 하는 공효진의 자전거 몰아일체가 포착됐다 오는 4일(목) 방송되는 KBS2 환경 예능 ‘오늘부터 무해하게’(연출 구민정)(이하. ‘오늘 무해’) 4회에서는 공효진, 이천희, 전혜진의 죽도 생활이 그려지는 가운데 공효진의 자전거 홀릭이 담긴 스틸이 공개돼 눈길을 끈다. 공개된 스틸에는 공효진과 자전거가 때려야 뗄 수 없는 관계처럼 하나가 된 모습이 담겼다. 24시간이 모자랄 만큼 자가발전 자전거와 물아일체가 된 자태인 것. 이날 공효진은 환경 삼총사의 핸드폰 충전 담당자로서 자전거 자가발전 핸드폰 충전하기에 도전한다. 하지만 끊임없는 페달 밟기와 “충천 필요하신 분, 제가 해놓고 있을게요”라는 호언장담이 무색하게 핸드폰 잔량 표시는 14%에서 요지부동이었다. 이에 공효진은 숨쉬기보다 더 열심히 페달을 밟아 스퍼트를 올리더니 결국 배터리 21%를 만드는데 성공, “배터리 1% 올리는게 이렇게 힘든 줄 몰랐다”며 거친 숨을 몰아 쉬었다는 후문. 이후 공효진의 바톤을 이어받은 이천희와 전혜진의 도전이 시작됐다. 이천희는 호기롭게 자가발전 자전거에 온 몸을 맡긴 것도 잠시 전혜진의 “더~ 더~ 빨리 해봐”라는 채찍질에도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사회의 계급 갈등 정중앙을 조준하는 "뉴 오더"
영화<뉴 오더>는 202X, 머지않은 미래, 마리안의 호화로운 결혼식을 앞두고 멕시코 사회의 질서가 완전히 뒤바뀌면서 벌어지는 충격적인 사건을 담은 디스토피아 스릴러다. 칸영화제 3관왕에 빛나는 거장 미셸 프랑코 감독의 신작이자 도발적이면서 날카로운 문제 제기로 전 세계 평단의 주목을 받은 영화<뉴 오더>는 전 세계 231명의 평론가들이 투표에 참여한 ‘2020년 인디와이어 크리틱스 폴’에서 ‘2021년 최고의 기대작’으로 선정되면서 세계가 주목하는 가장 뜨거운 화제작 중 하나임을 증명한 바 있다. 또한 제72회 칸영화제에서 황금종려상 수상을 시작으로 전 세계를 열광시킨 <기생충>과 유사하게 상류층과 하류층의 극명한 대조를 통해 자본주의 사회의 모순에 대한 비판적 시선을 드러내는 작품이다. 영화는 알 수 없는 긴박함으로 입원해있던 환자들이 쫓겨나는 모습과 부유층의 행복한 결혼식으로 시작된다. 그 중 한 노부부는 긴박한 수술을 앞두고 있었으나 그들을 가리지 않고 쫓아낸다. 개인 병원에서 수술을해야만하지만 당장 수술할 돈이 부족한 노인은 자신들이 일했던 부유층 결혼식을 찾아간다. 하지만 그만둔지 오래되었다는 이유로 홀대를 하게된다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