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5.9℃
  • 구름많음강릉 8.3℃
  • 흐림서울 6.3℃
  • 대전 8.4℃
  • 구름많음대구 10.3℃
  • 구름많음울산 10.4℃
  • 흐림광주 9.0℃
  • 구름많음부산 11.0℃
  • 구름많음고창 9.5℃
  • 제주 11.0℃
  • 흐림강화 7.1℃
  • 구름많음보은 8.3℃
  • 구름많음금산 7.0℃
  • 구름많음강진군 9.3℃
  • 구름조금경주시 9.9℃
  • 구름조금거제 10.5℃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JTBC '아는 형님' 그룹 에스파(aespa) 윈터! 형님학교에서 각종 개인기 대방출! 관절 꺾기부터 휴대폰 성대모사까지

URL복사

 

그룹 에스파의 윈터가 형님학교에서 각종 개인기를 대방출했다.
 
23일(토) 저녁 7시 40분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 ‘블랙맘바’와 ‘Next Level’에 이어 신곡 ‘Savage’까지 연달아 히트시킨 그룹 에스파가 전학생으로 등장한다.

 

형님학교를 찾은 에스파는 등장과 동시에 에스파 히트곡 댄스 메들리를 선보여 현장의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다. 이어 카리나는 “‘Next Level’이 잘 될 줄 알았다”라며 이에 얽힌 비하인드 스토리까지 풀어놨다.

 

 

윈터는 각종 개인기를 대방출하며 예능감을 뽐냈다. 유연한 손목을 이용한 관절 꺾기부터 휴대폰 문자 알림 성대모사, 귀에 쏙쏙 들어오는 경상도 사투리까지 구사하며 '예능 포텐'을 터뜨렸다. 이어 지젤은 “머선 일이고?”를 다양한 외국어로 구사하는 언어 능력자 면모를 뽐냈지만, 예상치 못한 발음에 무너져 형님들을 폭소하게 했다.

 

2교시 ‘아형 장학 퀴즈’가 시작되자, 닝닝은 훌륭한 한국어 실력으로 팀원 강호동과 서장훈을 이끌며 우승후보로 급부상했다. 서장훈 역시 닝닝의 활약에 힘입어 열정 넘치게 정답을 외쳤는데, 윈터가 이에 맞서 차분하고 직설적인 공세를 펼쳐 명승부가 펼쳐졌다는 후문이다.

 

숨겨진 예능 원석 윈터의 다재다능한 개인기 퍼레이드는 23일(토) 저녁 7시 40분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올레tv '크라임 퍼즐' 수감번호 1669 미스터리! 지키는 자 송선미X김뢰하의 위험한 욕망
‘크라임 퍼즐’이 한순간도 방심할 수 없는 진실 추격 스릴러의 진수를 선보이고 있다. 올레tv x seezn 오리지널 ‘크라임 퍼즐’(연출 김상훈, 극본 최종길, 기획 KT 스튜디오지니, 제작 스튜디오329)이 예측 불가한 전개로 긴장의 끈을 팽팽히 당기고 있다. 수감번호 ‘1669’를 죽이기 위해 교도소에 들어간 한승민(윤계상 분)과 그의 계획을 밝히기 위해 과거를 추적하기 시작한 유희(고아성 분), 치열한 두 사람의 싸움을 뒤흔드는 건 얽히고설킨 인물들의 연결고리였다. 각기 다른 욕망으로 뒤엉킨 인물들의 행보는 한승민과 유희에게 위기를 드리우고 있다. 여기에 드러나기 시작한 과거의 비밀은 이들의 현재를 조여오고 있다. 박정하(송선미 분), 이성수(우현 분), 김관호(김뢰하 분), 김민재(윤종석 분), 유홍민(조덕현 분), 유철희(전진오 분), 유홍수(이현걸 분), 유현일(정동환 분)까지. 적인지 편인지 알 수 없는 혼란 속, 누구나 변수와 반전이 될 수 있다. 이에 앞으로 주목해야 할 관계 속에 숨겨진 퍼즐 조각을 짚어봤다. #수감번호 1669 미스터리, 그를 지키려는 자 박정하와 김관호의 위험한 욕망 한승민이 스스로 불지옥에 몸을 던진 목적이자 이유인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일상 속 로맨스를 느끼고 싶다면, 장르만 로맨스
평범하지 않은 로맨스로 얽힌 이들과 만나 일도 인생도 꼬여가는 베스트셀러 작가의 버라이어티한 사생활을 그린 영화 <장르만 로맨스>는 개성 넘치는 캐릭터들의 얽히고설킨 관계가 자아내는 유쾌한 케미가 빛나는 작품이다. 다양한 장르를 아우르는 배우 류승룡이 7년째 슬럼프에 빠진 베스트셀러 작가 ‘현’을 맡아 버라이어티한 케미의 중심이 되어 극을 끌어간다. ‘현’의 전 부인 ‘미애’는 사랑스러운 대세 배우 오나라가, 그녀와 비밀 연애 중인 ‘순모’는 믿고 보는 배우 김희원이 분해 알콩달콩한 케미와 함께 일촉즉발의 긴장감까지 불어넣었다. 여기에 연기 고수 이유영과 충무로 기대주 성유빈이 ‘현’의 이웃인 미스터리 4차원 ‘정원’과 ‘현’의 아들 ‘성경’을 맡아 말맛무비의 매력을 배가시킵니다. 배우 무진성은 ‘현’과 공동 집필을 하는 천재 작가 지망생 ‘유진’으로 분해 보면 볼수록 궁금증을 유발하는 예측불가의 재미를 더한다. 7년째 슬럼프에 빠진 베스트셀러 작가 '현'은 친구이자 출판사 대표에게 속아서 존경하던 선생님의 부고를 찾아 간다. 하지만 부고가 아니라 팔순 잔치였고 허탈해하며 다른 친구를 찾아간다. 같은 작가 활동을 하는 친구인데 '현'의 독설적인 말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