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5.2℃
  • 흐림강릉 12.4℃
  • 맑음서울 7.8℃
  • 박무대전 6.0℃
  • 구름조금대구 8.0℃
  • 구름많음울산 10.7℃
  • 박무광주 7.5℃
  • 구름많음부산 11.4℃
  • 맑음고창 4.7℃
  • 구름많음제주 14.8℃
  • 맑음강화 6.4℃
  • 구름많음보은 3.2℃
  • 흐림금산 4.7℃
  • 맑음강진군 6.9℃
  • 구름많음경주시 6.7℃
  • 맑음거제 10.6℃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티빙 '술꾼도시여자들' 김지석 특별 출연! 이선빈-한선화-정은지와 흥미진진한 만남, 찰진 호흡 예고!

URL복사


티빙 오리지널 '술꾼도시여자들' 1화에 배우 김지석이 특별 출연한다.

 

오는 10월 22일(금)에 첫 공개되는 티빙 오리지널 '술꾼도시여자들'은 미깡 작가의 다음 웹툰 '술꾼도시처녀들'을 원작으로 해, 하루 끝의 술 한잔이 인생의 신념인 세 여자의 일상을 그린 본격 기승전술 드라마다. 이선빈(안소희 역), 한선화(한지연 역), 정은지(강지구 역)가 절친 3인방으로 모이고 최시원(강북구 역)이 청일점으로 활약, 드라마 속 인물들의 케미를 더욱 살려줄 예정이다.

 

이에 앞서 공개된 1, 2화 예고편에서는 배우 김지석이 비밀 병기로 깜짝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이선빈, 한선화, 정은지 세 친구와 각기 따로 만남을 가지는 흥미진진한 모습이 담겨 그가 세 친구들과 어떤 관계를 형성하게 될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딱히 애주가는 아닌데 술은 매일 먹는” 한지연(한선화 분)부터 소주잔을 휙 건네며 “지금부터 그 술잔은 이 테이블에 내려놓지 않는 거로”라며 논스톱 음주를 예고하는 강지구(정은지 분), “밥 좀 될만한 걸 시킬까요?”라는 제안에는 “곡주가 밥이죠”라며 안줏발이 아닌 술발만 세우는 안소희(이선빈 분)까지 다채로운 매력을 뿜어내는 세 여자에게 하나같이 혀를 내두르는 김지석의 모습이 펼쳐져 웃음을 자아낸 바 있다. 이에 그가 보여줄 활약이 더욱 기대되는 상황.

 

제작진은 “1, 2화는 처음 선보이는 중요한 회차인 만큼 김지석이 특별출연해 드라마의 유쾌함을 더한다. 김지석과 이선빈, 한선화, 정은지의 시너지를 통해 캐릭터의 매력을 확실하게 전달하면서도 재미를 놓치지 않았으니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김지석의 특별 출연 소식으로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 '술꾼도시여자들'은 각양각색 직업만큼이나 다양한 하루를 살아가는 방송작가 안소희, 요가강사 한지연, 종이접기 유튜버 강지구 세 동갑내기 친구들의 공감 가득한 이야기를 통해 빵 터지는 웃음과 함께 가슴 찡한 위로까지 선사할 예정이다.

 

티빙 오리지널 '술꾼도시여자들'은 오는 10월 22일 금요일 티빙에서 단독 공개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 '오늘 무해' 공효진-이천희-전혜진, ‘자전거 자가발전 핸드폰 충전하기’ 도전! 결과는?
KBS2 ‘오늘부터 무해하게’ 화보컷을 방불하게 하는 공효진의 자전거 몰아일체가 포착됐다 오는 4일(목) 방송되는 KBS2 환경 예능 ‘오늘부터 무해하게’(연출 구민정)(이하. ‘오늘 무해’) 4회에서는 공효진, 이천희, 전혜진의 죽도 생활이 그려지는 가운데 공효진의 자전거 홀릭이 담긴 스틸이 공개돼 눈길을 끈다. 공개된 스틸에는 공효진과 자전거가 때려야 뗄 수 없는 관계처럼 하나가 된 모습이 담겼다. 24시간이 모자랄 만큼 자가발전 자전거와 물아일체가 된 자태인 것. 이날 공효진은 환경 삼총사의 핸드폰 충전 담당자로서 자전거 자가발전 핸드폰 충전하기에 도전한다. 하지만 끊임없는 페달 밟기와 “충천 필요하신 분, 제가 해놓고 있을게요”라는 호언장담이 무색하게 핸드폰 잔량 표시는 14%에서 요지부동이었다. 이에 공효진은 숨쉬기보다 더 열심히 페달을 밟아 스퍼트를 올리더니 결국 배터리 21%를 만드는데 성공, “배터리 1% 올리는게 이렇게 힘든 줄 몰랐다”며 거친 숨을 몰아 쉬었다는 후문. 이후 공효진의 바톤을 이어받은 이천희와 전혜진의 도전이 시작됐다. 이천희는 호기롭게 자가발전 자전거에 온 몸을 맡긴 것도 잠시 전혜진의 “더~ 더~ 빨리 해봐”라는 채찍질에도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사회의 계급 갈등 정중앙을 조준하는 "뉴 오더"
영화<뉴 오더>는 202X, 머지않은 미래, 마리안의 호화로운 결혼식을 앞두고 멕시코 사회의 질서가 완전히 뒤바뀌면서 벌어지는 충격적인 사건을 담은 디스토피아 스릴러다. 칸영화제 3관왕에 빛나는 거장 미셸 프랑코 감독의 신작이자 도발적이면서 날카로운 문제 제기로 전 세계 평단의 주목을 받은 영화<뉴 오더>는 전 세계 231명의 평론가들이 투표에 참여한 ‘2020년 인디와이어 크리틱스 폴’에서 ‘2021년 최고의 기대작’으로 선정되면서 세계가 주목하는 가장 뜨거운 화제작 중 하나임을 증명한 바 있다. 또한 제72회 칸영화제에서 황금종려상 수상을 시작으로 전 세계를 열광시킨 <기생충>과 유사하게 상류층과 하류층의 극명한 대조를 통해 자본주의 사회의 모순에 대한 비판적 시선을 드러내는 작품이다. 영화는 알 수 없는 긴박함으로 입원해있던 환자들이 쫓겨나는 모습과 부유층의 행복한 결혼식으로 시작된다. 그 중 한 노부부는 긴박한 수술을 앞두고 있었으나 그들을 가리지 않고 쫓아낸다. 개인 병원에서 수술을해야만하지만 당장 수술할 돈이 부족한 노인은 자신들이 일했던 부유층 결혼식을 찾아간다. 하지만 그만둔지 오래되었다는 이유로 홀대를 하게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