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6.2℃
  • 흐림강릉 9.0℃
  • 흐림서울 4.8℃
  • 흐림대전 9.3℃
  • 구름많음대구 10.2℃
  • 구름많음울산 10.9℃
  • 흐림광주 8.9℃
  • 맑음부산 10.7℃
  • 흐림고창 9.5℃
  • 구름많음제주 13.5℃
  • 흐림강화 7.2℃
  • 구름많음보은 8.2℃
  • 흐림금산 9.0℃
  • 흐림강진군 10.0℃
  • 구름조금경주시 10.8℃
  • 맑음거제 11.4℃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KBS2 '달리와 감자탕' 김민재-박규영, 귀염X깜찍 인간 개구리 변신!

URL복사

 
‘달리와 감자탕’ 김민재와 박규영이 귀엽고 깜찍한 인간 개구리로 변신, 미술관에서 어린이들을 위한 ‘세 마리 개구리 식당’을 오픈할 예정이라고 해 무슨 사연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KBS 2TV 수목드라마 ‘달리와 감자탕’(극본 손은혜 박세은 / 연출 이정섭 / 제작 몬스터유니온 코퍼스코리아) 측은 20일 진무학(김민재 분)과 김달리(박규영 분), 장태진(권율 분)부터 여미리(황보라 분)까지 청송미술관과 돈돈 F&B, 세기 그룹까지 총출동한 ‘세 마리 개구리 식당’ 오픈 스틸을 공개했다.

 

‘달리와 감자탕’은 ‘무지-무식-무학’ 3無하지만 생활력 하나는 끝내 주는 ‘가성비 주의’ 남자와 본 투 비 귀티 좔좔이지만 생활 무지렁이인 ‘가심비 중시’ 여자가 미술관을 매개체로 서로의 간극을 좁혀가는 ‘아트’ 로맨스이다.

 

‘달리와 감자탕’ 이전 에피소드에서 무학과 달리는 미술관 경영을 두고 다시 날선 대립을 해 감정의 골이 깊어졌다. 돈을 우선으로 생각하는 무학과 예술을 우선으로 생각하는 달리의 입장 차이는 어떻게 좁혀질 것인지, 함께 미술관을 잘 운영해 나갈 수 있을지 앞으로 전개에 호기심을 불러일으키는 상황.

 

공개된 스틸에는 무학과 달리, 모든 청송 미술관 직원들과 돈돈 F&B 직원들까지 귀엽고 깜찍한 ‘인간 개구리’로 변신해 극강의 귀여움을 자랑하는 모습이 담겨 시선을 강탈한다. 이들이 한자리에 모인 이유는 청송 미술관과 돈돈 F&B가 함께 미술관에서 ‘세 마리 개구리 식당’을 열기 때문이라고.

 

무학은 개구리 앞치마를 두른 채로 능숙하게 조리 도구들을 다루고 있다. 그의 옆에 달리는 귀여운 개구리 모자를 쓴 채 사랑스러움을 자랑하고 있다. 두 사람은 미술관 경영을 두고 날 선 대립하던 모습을 잊을 만큼 해맑은 투샷으로 색다른 설레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과연 청송 미술관과 돈돈 F&B를 대표하는 두 사람이 의기투합해 ‘세 마리 개구리 식당’을 오픈하게 된 사연은 무엇일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특히, ‘세 마리 개구리 식당’에 함께한 태진의 모습도 눈길을 끈다. 태진은 기존에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은 온데간데없고 개구리 복장을 귀엽게 소화하고 있어 시선을 강탈한다. 청송 미술관과 돈돈 F&B에서 주최하는 ‘세 마리 개구리 식당’에 태진이 함께 하게 된 사연은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달리와 감자탕’ 측은 “무학과 달리가 미술관 경영을 두고 의견의 차이를 좁히지 못하는 상황에서 함께 미술관에서 ‘세 마리 개구리 식당’을 연 모습이 공개됐다. 두 사람이 ‘세 마리 개구리 식당’에서 어떤 케미를 보여줄지 방송을 통해 확인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달리와 감자탕’은 매주 수, 목요일 밤 9시 30분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연예&스타

더보기
올레tv '크라임 퍼즐' 수감번호 1669 미스터리! 지키는 자 송선미X김뢰하의 위험한 욕망
‘크라임 퍼즐’이 한순간도 방심할 수 없는 진실 추격 스릴러의 진수를 선보이고 있다. 올레tv x seezn 오리지널 ‘크라임 퍼즐’(연출 김상훈, 극본 최종길, 기획 KT 스튜디오지니, 제작 스튜디오329)이 예측 불가한 전개로 긴장의 끈을 팽팽히 당기고 있다. 수감번호 ‘1669’를 죽이기 위해 교도소에 들어간 한승민(윤계상 분)과 그의 계획을 밝히기 위해 과거를 추적하기 시작한 유희(고아성 분), 치열한 두 사람의 싸움을 뒤흔드는 건 얽히고설킨 인물들의 연결고리였다. 각기 다른 욕망으로 뒤엉킨 인물들의 행보는 한승민과 유희에게 위기를 드리우고 있다. 여기에 드러나기 시작한 과거의 비밀은 이들의 현재를 조여오고 있다. 박정하(송선미 분), 이성수(우현 분), 김관호(김뢰하 분), 김민재(윤종석 분), 유홍민(조덕현 분), 유철희(전진오 분), 유홍수(이현걸 분), 유현일(정동환 분)까지. 적인지 편인지 알 수 없는 혼란 속, 누구나 변수와 반전이 될 수 있다. 이에 앞으로 주목해야 할 관계 속에 숨겨진 퍼즐 조각을 짚어봤다. #수감번호 1669 미스터리, 그를 지키려는 자 박정하와 김관호의 위험한 욕망 한승민이 스스로 불지옥에 몸을 던진 목적이자 이유인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꿈같은 휴식과 평범한 일상을 낭만으로 채워주는, '메이드 인 이태리'
<메이드 인 이태리>는 오래된 집을 팔기 위해 아름다운 토스카나에서 한 달간 머무르게 된 ‘잭’이 소원했던 아버지 ‘로버트’와 화해하고 새로운 사랑을 시작하게 되는 로맨틱 힐링 드라마다. 할리우드를 대표하는 액션 스타 리암 니슨이 전매특허 액션 장르를 내려두고 선택한 <메이드 인 이태리>는 리암 니슨이 자신의 친아들이자 라이징 스타인 마이클 리처드슨과 동반 출연해 더욱 화제가 된 작품이다. 리암 니슨은 자신의 가족사와 꼭 닮은 <메이드 인 이태리>의 시나리오를 읽은 후 이루 말할 수 없는 이끌림을 느꼈고, 마이클 리처드슨을 직접 설득해 극중 아버지 ‘로버트’와 아들 ‘잭’으로 호흡을 맞춰 기대를 모으고 있다. 그 어느 때보다도 진정성 넘치는 열연을 예고한 리암 니슨은 <메이드 인 이태리>를 통해 할리우드 명장들을 사로잡았던 깊이 있는 감성과 연기력을 다시금 입증할 예정이다. 영화는 한 부부가 이혼을 하려는 장면에서 시작된다. 처음 남자는 '이혼을 해야하나' 했다가 자신이 목숨처럼 여기는 갤러리가 다른사람에게 넘어간다는 것을 알고 십수년간 인연을 끊었던 아버지를 찾아간다. 부자간에 다시 만나지 않으면서 버려진 이태리에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