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7.6℃
  • 맑음강릉 12.6℃
  • 구름많음서울 12.0℃
  • 박무대전 9.1℃
  • 맑음대구 9.2℃
  • 맑음울산 11.5℃
  • 구름많음광주 10.8℃
  • 맑음부산 13.5℃
  • 구름조금고창 7.7℃
  • 맑음제주 14.2℃
  • 맑음강화 8.4℃
  • 맑음보은 4.4℃
  • 맑음금산 5.5℃
  • 구름많음강진군 9.6℃
  • 맑음경주시 8.2℃
  • 구름조금거제 10.1℃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놀면 뭐하니?+’ 유재석-미주, ‘뉴스데스크’ 투 톱 앵커 낙점! 꼿꼿한 자세X긴장 눈빛!

URL복사


유재석과 미주가 ‘놀면 뭐하니?+’의 ‘뉴스데스크’에서 투 톱 앵커로 나선다. ‘뉴스데스크’ 시작 5초 전 잔뜩 긴장한 두 사람의 모습이 포착됐다. 오직 ‘놀면 뭐하니?+’에서만 볼 수 있는 신입 기자들의 훈훈하고 따뜻한 뉴스들과 ‘오징어 게임’의 글로벌 깐부 오영수 배우의 초대석 인터뷰 현장도 공개될 예정으로 기대를 모은다.

 

오는 16일 저녁 6시 25분에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연출 김태호 윤혜진 김윤집 왕종석 작가 최혜정)에서는 신입 기자 유재석, 정준하, 하하, 신봉선, 미주가 만드는 ‘뉴스데스크’가 공개된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놀면 뭐하니?+’의 ‘뉴스데스크’에서 유재석과 미주가 투톱 앵커가 된 모습이 담겨 있다. ‘뉴스데스크’의 시작 5초 전 꼿꼿하게 허리를 펴고 정면을 응시하며 잔뜩 긴장한 모습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이번 주에는 MBC 보도국의 신입 기자가 된 멤버들이 직접 기획하고 취재하며 완성한 뉴스가 공개된다. 멤버들 또한 ‘뉴스데스크’를 진행하며 다른 멤버들의 뉴스를 처음 마주하게 됐다고.

 

앵커 유재석이 멤버들의 뉴스를 보고 ‘웃음보’가 터지기 직전의 순간도 포착돼 시선을 강탈한다. 신입 기자들은 서로의 뉴스를 보면서 “진짜 기자 같다”며 놀라는가 하면 준비 시간에 비해 짧은 뉴스 시간에 아쉬움을 드러내기도.

 

신입 기자들이 준비한 뉴스 외에 어디서도 볼 수 없는 신개념 날씨 소식과 훈훈함이 넘치는 소식들을 전해줄 예정이다.

또한 ‘글로벌 깐부’로 전세계의 주목을 받고 있는 ‘오징어 게임’의 오영수 배우와의 초대석 인터뷰 현장도 공개된다. ‘오징어 게임’ 후 첫 방송 출연인 오영수 배우가 유재석과 미주 앵커의 마음을 완전히 사로잡았다고 전해진 가운데 과연 어떤 이야기를 들려줄지 기대를 모은다.

 

투 톱 앵커 유재석과 미주가 전해줄 ‘뉴스데스크’는 오는 15일 저녁 6시 25분에 방송되는 ‘놀면 뭐하니?’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놀면 뭐하니?'는 평소 스케줄 없는 날, "놀면 뭐하니?"라고 말하는 유재석에게 일어나는 예상 밖의 상황과 이야기들을 담는다. 때로는 홀로, 때로는 누군가와 함께, 대한민국 개그맨 유재석이 펼치는 무한확장 유니버스(YOONIVERSE) 스토리가 펼쳐지며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 '오늘 무해' 공효진-이천희-전혜진, ‘자전거 자가발전 핸드폰 충전하기’ 도전! 결과는?
KBS2 ‘오늘부터 무해하게’ 화보컷을 방불하게 하는 공효진의 자전거 몰아일체가 포착됐다 오는 4일(목) 방송되는 KBS2 환경 예능 ‘오늘부터 무해하게’(연출 구민정)(이하. ‘오늘 무해’) 4회에서는 공효진, 이천희, 전혜진의 죽도 생활이 그려지는 가운데 공효진의 자전거 홀릭이 담긴 스틸이 공개돼 눈길을 끈다. 공개된 스틸에는 공효진과 자전거가 때려야 뗄 수 없는 관계처럼 하나가 된 모습이 담겼다. 24시간이 모자랄 만큼 자가발전 자전거와 물아일체가 된 자태인 것. 이날 공효진은 환경 삼총사의 핸드폰 충전 담당자로서 자전거 자가발전 핸드폰 충전하기에 도전한다. 하지만 끊임없는 페달 밟기와 “충천 필요하신 분, 제가 해놓고 있을게요”라는 호언장담이 무색하게 핸드폰 잔량 표시는 14%에서 요지부동이었다. 이에 공효진은 숨쉬기보다 더 열심히 페달을 밟아 스퍼트를 올리더니 결국 배터리 21%를 만드는데 성공, “배터리 1% 올리는게 이렇게 힘든 줄 몰랐다”며 거친 숨을 몰아 쉬었다는 후문. 이후 공효진의 바톤을 이어받은 이천희와 전혜진의 도전이 시작됐다. 이천희는 호기롭게 자가발전 자전거에 온 몸을 맡긴 것도 잠시 전혜진의 “더~ 더~ 빨리 해봐”라는 채찍질에도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사회의 계급 갈등 정중앙을 조준하는 "뉴 오더"
영화<뉴 오더>는 202X, 머지않은 미래, 마리안의 호화로운 결혼식을 앞두고 멕시코 사회의 질서가 완전히 뒤바뀌면서 벌어지는 충격적인 사건을 담은 디스토피아 스릴러다. 칸영화제 3관왕에 빛나는 거장 미셸 프랑코 감독의 신작이자 도발적이면서 날카로운 문제 제기로 전 세계 평단의 주목을 받은 영화<뉴 오더>는 전 세계 231명의 평론가들이 투표에 참여한 ‘2020년 인디와이어 크리틱스 폴’에서 ‘2021년 최고의 기대작’으로 선정되면서 세계가 주목하는 가장 뜨거운 화제작 중 하나임을 증명한 바 있다. 또한 제72회 칸영화제에서 황금종려상 수상을 시작으로 전 세계를 열광시킨 <기생충>과 유사하게 상류층과 하류층의 극명한 대조를 통해 자본주의 사회의 모순에 대한 비판적 시선을 드러내는 작품이다. 영화는 알 수 없는 긴박함으로 입원해있던 환자들이 쫓겨나는 모습과 부유층의 행복한 결혼식으로 시작된다. 그 중 한 노부부는 긴박한 수술을 앞두고 있었으나 그들을 가리지 않고 쫓아낸다. 개인 병원에서 수술을해야만하지만 당장 수술할 돈이 부족한 노인은 자신들이 일했던 부유층 결혼식을 찾아간다. 하지만 그만둔지 오래되었다는 이유로 홀대를 하게된다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