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21.6℃
  • -강릉 22.4℃
  • 구름많음서울 26.2℃
  • 구름조금대전 25.1℃
  • 구름많음대구 22.6℃
  • 흐림울산 23.2℃
  • 맑음광주 25.5℃
  • 흐림부산 24.3℃
  • -고창 24.7℃
  • 제주 24.1℃
  • -강화 26.1℃
  • -보은 22.1℃
  • -금산 23.8℃
  • -강진군 24.6℃
  • -경주시 22.0℃
  • -거제 24.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티빙 '마녀식당으로 오세요' 송지효-남지현, 그들을 둘러싼 슬픈 비밀이 풀린다! 라스트 만찬 예고!?

URL복사

 

결말만을 남겨둔 티빙 오리지널 ‘마녀식당으로 오세요’(연출 소재현, 이수현 / 극본 이영숙)에서 희라(송지효 분)와 진(남지현 분) 관계에 얽힌 슬픈 비밀이 풀린다.

 

앞서 가게를 사기 당하고 진퇴양난에 빠진 진 앞에 거짓말처럼 마녀 희라가 나타나면서 두 사람의 깊은 인연이 서막을 올렸던 터. 그들은 함께 소원을 이뤄주지만 그만큼 대가를 지불해야 하는 식당을 함께 운영하며 인간의 행복과 소원의 가치를 두고 치열하게 대립해왔다. 급기야 진은 희라의 방식에 회의감을 느낀 나머지 식당을 그만뒀다가 다시 돌아온 상황.

 

더불어 희라의 의미심장한 말들과 진에게 어느 날부턴가 발현되기 시작한 신비로운 능력까지 두 사람의 인연이 심상치 않다는 것을 느끼게 했다.

 

이에 오늘(13일) 공개될 ‘마녀식당으로 오세요’에서는 첫 만남부터 남달랐던 희라와 진 사이에 숨겨진 진한 서사가 전말을 드러낼 예정이다. 특히 희라와 진의 인연은 ‘마녀식당’을 열기 이전부터 이미 시작됐었다는 점을 비롯해 진이 오랫동안 가슴에 품고만 지내왔던 속 이야기까지 모두 밝혀지며 보는 이들의 눈물샘을 터트릴 조짐을 보이고 있다.

 

여기에 진이 희라와 자신 사이에 놓인 비밀까지 알게 됐을 때 어떤 반응을 보일지 또 희라는 어떻게 진을 대할지 여러 가지 궁금증을 부르고 있다. 또 희라의 허벅지에 새겨진 상처를 통해 그녀의 상태도 좋지 않다는 것을 여러 번 암시했기에 ‘마녀식당’이 계속 사람들의 소원을 들어줄 수 있을지 여부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렇듯 마지막을 앞두고도 흥미진진함을 고조시키며 눈을 뗄 수 없게 만드는 티빙 오리지널 ‘마녀식당으로 오세요’의 라스트 만찬은 오늘(13일) 오후 4시 티빙에서 단독 공개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프로미스나인,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소속사에서 새 출발
그룹 프로미스나인(이새롬, 송하영, 장규리, 박지원, 노지선, 이서연, 이채영, 이나경, 백지헌)이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와 함께한다.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는 16일 오전 공식 SNS를 통해 “프로미스나인이 데뷔 앨범부터 지금까지 프로듀싱을 맡아 온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로 이적해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라고 알렸다.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는 “프로미스나인의 기존 소속사인 오프더레코드 엔터테인먼트의 레이블 통합 과정에서 프로미스나인과 오프더레코드,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는 아티스트의 향후 방향성과 성장 가능성 등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한 끝에 프로미스나인의 소속사 이적을 결정했다”라고 밝혔다.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는 이어 “당사는 프로미스나인과 함께하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 앞으로 프로미스나인이 더욱 활발하고 다채로운 활동으로 팬 여러분을 만나고 아티스트로서 한층 성장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프로미스나인은 지난 2018년 1월 정식 데뷔한 9인조 그룹으로, 밝고 건강한 매력이 넘치는 음악과 매력으로 전 세계 리스너들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특히, 지난 5월 두 번째 싱글 앨범 ‘9 WAY TICKET’의 타이틀곡 ‘WE GO’로 자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중소벤처기업부, 위기 소상공인에 1조 특례보증, 1인당 최대 2000만원 대출
중소벤처기업부가 코로나19 장기화로 매출과 신용이 하락한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총 1조원 규모의 특례보증을 실시한다. 그동안 집합금지,영업제한 등 행정명령을 이행한 특별업종에 대한 피해지원 프로그램에 비해 상대적으로 일반업종에는 지원이 부족하다는 의견이 있었다. 이에 따라 중기부는 2차 추경을 통해 지원 예산을 확보하고 금융기관 협약 등을 거쳐 이번 특례보증 상품을 출시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지원 대상은 매출 감소로 '버팀목자금플러스'를 지급받은 일반업종의 중,저신용(신용평점 839점, 옛 4등급 이하) 소상공인이다. 다만, 특별피해업종(집합금지,영업제한,경영위기업종) 요건으로 버팀목자금플러스를 지급받은 소상공인은 제외한다. 이들 소상공인은 지역신용보증재단의 보증 심사를 통해 5년 동안(1년 거치 4년 상환) 1인당 최대 2000만원을 빌릴 수 있다. 기존에 대출금 연체 이력이 있어도 보증심사일 기준 연체 사실이 해소된 경우에는 보증 지원이 가능하도록 특례를 적용한다. 또 대상자는 신용등급과 관계없이 연 2.3% 수준의 낮은 대출금리를 적용받을 수 있다. 지역신보에 납부하는 보증수수료 0.8%는 1년차에는 면제하고 2∼5년차에는 0.2%포인트 감면해 0.6%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