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21.6℃
  • -강릉 22.4℃
  • 구름많음서울 26.2℃
  • 구름조금대전 25.1℃
  • 구름많음대구 22.6℃
  • 흐림울산 23.2℃
  • 맑음광주 25.5℃
  • 흐림부산 24.3℃
  • -고창 24.7℃
  • 제주 24.1℃
  • -강화 26.1℃
  • -보은 22.1℃
  • -금산 23.8℃
  • -강진군 24.6℃
  • -경주시 22.0℃
  • -거제 24.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미치지 않고서야' ‘불굴의 승부사’ 정재영의 초강수 통했다! 사이다 선사

URL복사


전날(12일) 방송된 MBC 수목 미니시리즈 ‘미치지 않고서야’(극본 정도윤, 연출 최정인, 제작 아이윌미디어) 12회에서 창인 사업부는 결정적 변화를 맞았다. 이번 희망퇴직이 부당해고라는 최반석(정재영 분)의 후진 없는 행보에 회사는 손을 들 수밖에 없었다. 그 불똥은 당자영(문소리 분)에게 튀었다. 희망퇴직을 진행한 당자영의 태도를 문제 삼아 사직을 권고한 것. 하지만 이대로 물러날 수 없었던 당자영은 연구동 상품기획팀으로 자리를 옮겨 재기를 노렸다.

 

이날 식기 세척기 고장진단 베타 테스트에 참여한 최반석은 초강수를 날렸다. 식기 세척기를 폭발에 이르게 한 것. 당자영은 다급하게 최반석을 찾았지만, 그를 말릴 수는 없었다. 최반석은 폭파 영상과 함께 회사의 부당해고를 고발하겠다고 경고했다.

 

창인 사업부는 비상사태에 빠졌고, 당자영은 수습을 위해 발 빠르게 움직였다. 사내 게시판을 막고, 최반석의 행동은 정당한 징계에 대한 보복성 만행이라며 문제를 정리하고자 했다. 그러나 최반석은 한승기 사장(조복래 분)의 SNS로 다이렉트 메시지를 보내 이 사실을 공론화시켰다. 창인 사업부 경영진은 자신들의 책임을 회피하고자 모든 문제를 당자영의 탓으로 돌렸다. 그녀의 강압적인 행동이 최반석을 자극했다는 것. 당자영은 자신의 사표로 최반석을 달래기로 했다는 사업부의 결정에 씁쓸함을 맛봤다.

 

‘불굴의 승부사’ 최반석의 초강수는 통했고, 그렇게 창인 사업부의 희망퇴직은 끝이 났다. 식기 세척기 고장진단 기술 베타 테스트도 성공적이었다. 만족감을 표하는 소비자들의 피드백을 본 최반석은 비로소 보람을 느꼈다. 최반석은 홈트미러에도 고장진단 기술을 도입하고 싶다는 신한수의 제안으로 해당 프로젝트에도 합류하며 꿈에 한발 다가서고 있었다.

 

권고사직을 받은 당자영은 옛 상사이자 계열사로 쫓겨난 노재열 상무(강주상 분)를 찾아갔다. 굴욕은 잠깐이니 빈손으로 쫓겨나지 말고 버티라는 그의 조언은 당자영의 마음을 잡게 했다. 회사의 징계에도 이직 준비가 될 때까지 머물러보기로 한 것. 그러나 회사는 호락호락하지 않았다. 권고사직 꼬리표를 떼고 나갈 수 있게 도와달라는 당자영의 부탁에도 꿈쩍하지 않았다. 오히려 그녀를 사무동이 아닌 연구동 상품기획팀 팀원으로 내쫓았다.

 

당자영은 자신을 못마땅해하는 연구동 사람들 사이에서 살아남기 위해 분투했다. 여기에 절치부심하며 뒤집기 한 판을 준비하던 한세권(이상엽 분)도 창인 사업부로 복귀했다. 또다시 최반석, 당자영, 한세권이 ‘홈트미러’ 프로젝트로 부딪힐 것이 예상된 가운데 새롭게 펼쳐진 생존 라운드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시청률 조사시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12일) 방송된 ‘미치지 않고서야’ 12회는 전국 시청률 3.7%, 수도권 가구 시청률 3.7%를 각각 기록했다.

 

MBC 수목 미니시리즈 ‘미치지 않고서야’ 13회는 오는 18일(수) 밤 9시 방송된다.


연예&스타

더보기
프로미스나인,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소속사에서 새 출발
그룹 프로미스나인(이새롬, 송하영, 장규리, 박지원, 노지선, 이서연, 이채영, 이나경, 백지헌)이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와 함께한다.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는 16일 오전 공식 SNS를 통해 “프로미스나인이 데뷔 앨범부터 지금까지 프로듀싱을 맡아 온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로 이적해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라고 알렸다.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는 “프로미스나인의 기존 소속사인 오프더레코드 엔터테인먼트의 레이블 통합 과정에서 프로미스나인과 오프더레코드,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는 아티스트의 향후 방향성과 성장 가능성 등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한 끝에 프로미스나인의 소속사 이적을 결정했다”라고 밝혔다.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는 이어 “당사는 프로미스나인과 함께하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 앞으로 프로미스나인이 더욱 활발하고 다채로운 활동으로 팬 여러분을 만나고 아티스트로서 한층 성장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프로미스나인은 지난 2018년 1월 정식 데뷔한 9인조 그룹으로, 밝고 건강한 매력이 넘치는 음악과 매력으로 전 세계 리스너들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특히, 지난 5월 두 번째 싱글 앨범 ‘9 WAY TICKET’의 타이틀곡 ‘WE GO’로 자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중소벤처기업부, 위기 소상공인에 1조 특례보증, 1인당 최대 2000만원 대출
중소벤처기업부가 코로나19 장기화로 매출과 신용이 하락한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총 1조원 규모의 특례보증을 실시한다. 그동안 집합금지,영업제한 등 행정명령을 이행한 특별업종에 대한 피해지원 프로그램에 비해 상대적으로 일반업종에는 지원이 부족하다는 의견이 있었다. 이에 따라 중기부는 2차 추경을 통해 지원 예산을 확보하고 금융기관 협약 등을 거쳐 이번 특례보증 상품을 출시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지원 대상은 매출 감소로 '버팀목자금플러스'를 지급받은 일반업종의 중,저신용(신용평점 839점, 옛 4등급 이하) 소상공인이다. 다만, 특별피해업종(집합금지,영업제한,경영위기업종) 요건으로 버팀목자금플러스를 지급받은 소상공인은 제외한다. 이들 소상공인은 지역신용보증재단의 보증 심사를 통해 5년 동안(1년 거치 4년 상환) 1인당 최대 2000만원을 빌릴 수 있다. 기존에 대출금 연체 이력이 있어도 보증심사일 기준 연체 사실이 해소된 경우에는 보증 지원이 가능하도록 특례를 적용한다. 또 대상자는 신용등급과 관계없이 연 2.3% 수준의 낮은 대출금리를 적용받을 수 있다. 지역신보에 납부하는 보증수수료 0.8%는 1년차에는 면제하고 2∼5년차에는 0.2%포인트 감면해 0.6%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