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9.3℃
  • 구름조금강릉 33.9℃
  • 구름많음서울 31.7℃
  • 구름많음대전 33.0℃
  • 구름조금대구 34.1℃
  • 맑음울산 32.7℃
  • 맑음광주 33.1℃
  • 맑음부산 33.4℃
  • 구름많음고창 33.7℃
  • 맑음제주 31.1℃
  • 구름많음강화 29.8℃
  • 구름많음보은 31.7℃
  • 구름조금금산 32.3℃
  • 맑음강진군 33.6℃
  • 맑음경주시 35.4℃
  • 맑음거제 32.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티빙 '지켜보고 있다' 주변 CCTV로 밝혀지는 사건의 실마리! 오는 8월 26일 첫 공개!

URL복사

 

 

티빙 오리지널 ‘지켜보고 있다’가 오는 8월 26일 첫 공개를 확정짓고 메인 예고편을 공개, 새로운 크라임 팩츄얼 드라마를 선보일 것으로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지켜보고 있다’는 우리가 한 번쯤 들어봤을 법한 사건이지만 그 내막은 잘 모르는, 그런 범죄사건의 이면을 사실적으로 다룬 크라임 팩츄얼 드라마. CCTV 형식으로 표현된 새로운 구성으로 보는 이들에게 신선함을 안길 예정이다.

 

이번에 공개된 ‘지켜보고 있다’ 메인 예고편에는 자취방, 엘리베이터, 차 안, 오피스텔, 게스트 하우스 등 일상 공간에서 우리가 겪을 수도 있는 범죄 사건들이 담겨있다.

 

데이트 폭력, 스토킹, 디지털 성매매(랜덤채팅 성매매), 직장 내 성희롱, 게스트 하우스 살인사건 등 주변 CCTV 수천 개의 눈들에 포착된 그 날의 모습을 사실적이고 리얼하게 보여주며, 가해자가 범죄 타깃인 피해자들을 지켜본다는 의미 외에도 범죄 현장의 모든 현실을 우리 모두가 지켜보고 있다는 사실을 강조한다.

 

현재 대한민국에서 일어나는 강력범죄는 하루 평균 1,300건으로, 그 중 미검거율은 약 30%에 달한다. 이처럼 ‘지켜보고 있다’는 우리 주변에 숨겨져 있는 수천 개의 CCTV라는 ‘제3의 눈’을 통해 그 날의 사건 실마리를 밝혀내며, 범죄사건이 일어나는 곳은 때와 장소를 가리지 않는다는 경각심을 일깨워줄 계획이다.

 

범죄의 이면을 CCTV라는 독특한 앵글과 구성으로 새롭게 다룬 크라임 팩츄얼 드라마 ‘지켜보고 있다’는 오는 8월 26일 목요일, 대망의 첫 공개를 앞두고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SBS '펜트하우스3' “아빠 원하는 대로 해주지 마!” ‘카타르시스 폭발 1분’ BEST 3 전격 분석!
‘펜트하우스3’가 악을 향해 통쾌한 일격을 날리는 전개로 금요일 밤 극강의 카타르시스를 선사하고 있다. 서스펜스 복수극 ‘펜트하우스3’(극본 김순옥/연출 주동민/제작 초록뱀미디어)는 전혀 예측할 수 없는 인물들의 행보와 상상을 초월하는 반전 엔딩으로 금요일 밤을 뒤흔들며 8회 연속 금요일 전 프로그램 시청률 1위, 주간 전체 미니시리즈 시청률 1위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특히 지난 8회에서는 천서진(김소연)과 주단태(엄기준)의 악랄한 계략 속에서 예상치 못한 사이다 릴레이가 펼쳐져 환호성을 자아냈다. 주석경(한지현)이 주단태에게도 밀리지 않는 깡과 기도원을 탈출하는 거친 액션을 선보였는가 하면, 배로나(김현수)가 상주음악가 오디션에서 대상트로피를 손에 쥔 후 천서진-하은별(최예빈) 모녀에게 일격을 날리면서 통쾌한 전율을 일으켰다. 여기에 천서진과 주단태에 의해 로건리(박은석) 살인 누명을 쓴 심수련(이지아)이 멀쩡히 살아있는 로건리와 재회하는, 대반전 엔딩이 그려졌던 터. 이에 시청자들은 “록련커플 재회라니, 이 순간을 기다려왔다!” “천서진, 주단태 너넨 이제 끝났어” “사이다 릴레이 너무 달콤해!” “이대로만 쭉쭉 가주세요~!” 등 뜨거운 반응을 보냈다.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중소벤처기업부, 위기 소상공인에 1조 특례보증, 1인당 최대 2000만원 대출
중소벤처기업부가 코로나19 장기화로 매출과 신용이 하락한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총 1조원 규모의 특례보증을 실시한다. 그동안 집합금지,영업제한 등 행정명령을 이행한 특별업종에 대한 피해지원 프로그램에 비해 상대적으로 일반업종에는 지원이 부족하다는 의견이 있었다. 이에 따라 중기부는 2차 추경을 통해 지원 예산을 확보하고 금융기관 협약 등을 거쳐 이번 특례보증 상품을 출시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지원 대상은 매출 감소로 '버팀목자금플러스'를 지급받은 일반업종의 중,저신용(신용평점 839점, 옛 4등급 이하) 소상공인이다. 다만, 특별피해업종(집합금지,영업제한,경영위기업종) 요건으로 버팀목자금플러스를 지급받은 소상공인은 제외한다. 이들 소상공인은 지역신용보증재단의 보증 심사를 통해 5년 동안(1년 거치 4년 상환) 1인당 최대 2000만원을 빌릴 수 있다. 기존에 대출금 연체 이력이 있어도 보증심사일 기준 연체 사실이 해소된 경우에는 보증 지원이 가능하도록 특례를 적용한다. 또 대상자는 신용등급과 관계없이 연 2.3% 수준의 낮은 대출금리를 적용받을 수 있다. 지역신보에 납부하는 보증수수료 0.8%는 1년차에는 면제하고 2∼5년차에는 0.2%포인트 감면해 0.6%를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