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7.2℃
  • 구름조금강릉 27.8℃
  • 맑음서울 30.5℃
  • 흐림대전 29.7℃
  • 구름많음대구 27.0℃
  • 구름많음울산 24.9℃
  • 구름많음광주 28.8℃
  • 구름많음부산 26.5℃
  • 흐림고창 26.5℃
  • 흐림제주 26.8℃
  • 맑음강화 26.6℃
  • 구름많음보은 24.8℃
  • 구름많음금산 25.3℃
  • 흐림강진군 25.8℃
  • 구름많음경주시 24.9℃
  • 흐림거제 26.3℃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기아, 신형 스포티지 내·외장 디자인 공개

URL복사

 

 

기아는 대표 준중형 SUV 신형 스포티지의 내,외장 디자인을 어제(8일)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한 신형 스포티지는 2015년 출시 이후 6년 만에 새롭게 선보이는 5세대 모델로, 미래 지향적 디자인과 차급을 뛰어넘는 혁신적인 실내 공간을 갖춰 기아의 새로운 브랜드 방향성인 '영감을 주는 움직임(Movement that inspires)'을 전달하고자 했다.

기아는 신형 스포티지에 새로운 디자인 철학 '오퍼짓 유나이티드(Opposites United, 상반된 개념의 창의적 융합)'를 반영해 자연의 대담함과 현대적인 감성이 조화를 이루는 역동적이면서도 심플한 디자인으로 완성했다.

◇ 자연의 대담함과 모던함이 조화를 이루는 외장 디자인

신형 스포티지의 외관은 자연의 역동적인 감성을 바탕으로 과감하고 도전적인 디자인 요소를 적용해 존재감을 강조했다.

차량 전면은 블랙 컬러의 테크니컬 패턴을 적용한 타이거 노즈 대형 라디에이터 그릴과 날렵한 LED 헤드램프를 연결해 당당하고 미래지향적인 이미지를 구현했다.

측면은 웅장하고 스포티한 바디 실루엣에 입체적인 볼륨을 더해 전체적으로 균형감이 느껴지며 유니크한 크롬 벨트라인 몰딩으로 역동적인 분위기를 연출했다.

후면은 스포티하고 와이드한 숄더에 좌우로 연결된 수평형 가니시와 날렵한 리어램프를 통해 심플하고 안정적인 이미지를 연출했다. 또 대면적의 블랙 리어 범퍼에 독창적인 스키드 플레이트를 적용, 전면부와 통일감을 줬다.

기아는 이날 신형 스포티지의 디자인 차별화 모델인 '그래비티'도 공개했다. 그래비티는 볼륨감 있는 라디에이터 그릴을 비롯해 한층 단단한 인상의 전,후면 범퍼, 블랙 유광의 도어 가니쉬, 상향된 루프랙 등을 통해 더욱 강인한 인상을 구현했다.

◇ 사용자 중심 설계에 최첨단 사양 더해 고급스럽고 개성 있는 실내 공간

실내는 사용자 중심의 설계에 최첨단 사양과 독창적인 디자인 요소들을 더해 고급스럽고 개성 있는 공간으로 거듭났다.

기아는 신형 스포티지에 12.3인치 계기반과 12.3인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화면을 부드럽게 곡면으로 연결한 파노라믹 커브드 디스플레이를 국내 준중형 SUV 최초로 적용했다.

파노라믹 커브드 디스플레이는 시야각에 따른 화면 왜곡을 줄여 정보를 더 쉽게 인지할 수 있게 해주며 운전자의 시선 분산을 최소화한다.

신형 스포티지는 인포테인먼트 시스템과 공조 기능을 통합해 조작할 수 있는 터치 방식의 전환 조작계를 적용, 실내 중앙부 스위치 공간을 축소하고 최신형 전자기기 같은 혁신적 이미지를 구현했다. 이외에도 다이얼 타입의 전자식 변속기(SBW)를 장착하고 콘솔 위치를 높여 사용성을 강화하는 동시에 첨단적이고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구현했으며 회전형 컵 홀더를 적용해 콘솔의 수납 공간을 넓혔다.

기아의 신형 스포티지는 우수한 시계 영역도 갖췄다. 사이드미러의 접합부를 A필러에서 도어로 내리고 계기반을 아래로 30㎜ 내려 운전자의 시야를 넓혀주고 우수한 개방감을 제공한다.

카림 하비브 기아 디자인담당 전무는 '이번 신형 스포티지는 새로운 디자인 철학을 바탕으로 진보적 디자인과 혁신적 실내 공간으로 한 차원 높은 수준의 SUV로 완성했다'며 '앞으로도 도전적이고 독창적인 디자인을 통해 기아 고객들에게 영감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


연예&스타

더보기
JTBC '알고있지만' 송강X한소희, ‘매운맛’ 연애 게임 2라운드 돌입! 더 빠져드는 아찔한 설렘!
‘알고있지만’이 아슬아슬하고 아찔한 연애 게임의 2라운드를 시작한다. JTBC 토요스페셜 ‘알고있지만’(연출 김가람, 극본 정원, 제작 비욘드제이·스튜디오N·JTBC스튜디오/원작 네이버웹툰<알고있지만>(작가 정서))이 24일(토) 방송되는 6회를 기점으로 더 짜릿해진 2막을 연다. 스물셋 청춘들이 보여주는 솔직하고 발칙한 ‘단짠맵’ 현실 연애가 시청자들의 공감을 얻으며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박재언(송강 분)과의 정의 내릴 수 없는 관계를 먼저 잘라낸 유나비(한소희 분). 그 순간 박재언은 유나비를 놓치고 싶지 않다는 진심을 마주했다. 박재언의 직진이 심박수를 높이는 가운데, 로맨스의 핵심 변수로 떠오른 양도혁(채종협 분)과 윤설아(이열음 분)의 변화까지 예고됐다. 여기에 ‘찐친’ 홍서대 조소과 친구들 사이에 불어닥친 관계 변화 역시 시청자들의 흥미를 자극했다. 종료 버튼 없는 연애 게임에 스스로 뛰어들고만 스물셋 청춘들의 이야기가 어떤 결말을 향해 나아갈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이에 2막을 앞두고 ‘알고있지만’ 더 빠져들 수밖에 없는 관전 포인트 세 가지를 짚어봤다. #송강의 설레는 변화! 종잡을 수 없는 그의 진심, ‘찐사랑’이 맞을까? 박재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