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4.1℃
  • 구름조금강릉 27.7℃
  • 흐림서울 25.0℃
  • 흐림대전 24.2℃
  • 구름조금대구 27.4℃
  • 맑음울산 25.9℃
  • 구름조금광주 26.1℃
  • 구름조금부산 27.2℃
  • 구름많음고창 23.7℃
  • 구름조금제주 29.1℃
  • 흐림강화 23.4℃
  • 흐림보은 21.8℃
  • 구름많음금산 22.5℃
  • 맑음강진군 25.9℃
  • 맑음경주시 26.0℃
  • 구름조금거제 26.5℃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놀면 뭐하니' 유 본부장 VS 25년 차 경력직 지원자, 개그 소통 불가! 이보다 어색할 수 없다! 당혹!

URL복사

 

MBC ‘놀면 뭐하니?’ 유 본부장이 면접 중 눈물을 닦는 모습이 포착돼 시선을 강탈한다. 그가 25년 차 경력 지원자의 난데없는 돌발 개인기 열전 앞에 결국 눈물을 쏟은(?) 것. ‘고독한 면접관’ 유 본부장을 눈물, 콧물 흘리게 만든 면접의 주인공은 누구일지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오늘(29일)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연출 김태호 윤혜진 김윤집 왕종석 작가 최혜정)에서는 JMT(조이 앤 뮤직 테크놀로지) 유재석 본부장(이하 유 본부장)의 고독한 면접 현장이 공개된다.

 

‘놀면 뭐하니?’에는 유 본부장이 새로운 회사에서 자신과 함께할 팀원을 찾는 과정이 담긴다. 유 본부장은 자신이 직접 발로 뛰어 지원자들과 1 대 1로 고독한 면접을 진행한다.

 

유 본부장 앞에 등장한 자칭 직장인 25년 차 경력 지원자는 면접 내내 예상치 못한 돌발 행동으로 ‘고독한 면접관’을 더욱 당황케 만들었다. 경력 지원자는 새로운 회사 JMT에 대해 설명하는 유 본부장 앞에서 갑자기 일어나 근본(?)을 알 수 없는 스텝을 밟으며 숨겨둔 흥을 끌어내 ‘동공 지진’을 유발했다.

 

면접이 있기 전 치과를 다녀왔다고 밝힌 경력 지원자는 마취가 덜 풀린 입 때문에 물을 마시다 흘리며 현장을 어색하게(?) 만드는가 하면 그보다 더 어색한 몸개그와 콩트로 유 본부장을 놀라게 만들었다는 전언이다. 유 본부장은 재차 “이걸 왜 하시는 거예요?”라고 물으면서도 끝내 눈물과 콧물을 흘리고 말았다는 후문이다.

 

또한 전문지식을 보유한 지원자도 등장한다. 면접에서 강한 자신감으로 허세 가득한 모습을 보여주던 지원자는 유 본부장과 대화가 이어질수록 잔 실수(?)를 하는 모습으로 의아함을 자아냈다. 그러던 중 지원자는 “아이가 문을 열고 들어올 때, 한 번이라도 문을 잠그신 적 있습니까?”라며 유 본부장에게 육아 고충에 대한 예리한 역질문을 던졌다고.

 

공개된 사진 속 지원자의 질문에 본심을 저격당한 유 본부장의 놀란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 가운데, 과연 유 본부장의 대답은 어땠을지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밖에도 예측할 수 없는 다양한 재능을 가진 지원자들의 면접 현장도 공개될 예정으로 어떤 이들이 유 본부장의 마음을 사로잡았을 지 관심을 집중시킨다.

 

JMT에서 함께 할 팀원을 찾는 ‘고독한 면접관’ 유 본부장이 눈물을 흘린 모습은 오늘(29일)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되는 ‘놀면 뭐하니?’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 '경찰수업' 차태현-진영, 어긋나기 시작한 ‘수사 콤비’?! 차갑게 서로 노려보는 이유는?
차태현과 진영이 치열한 설전을 벌인다. 30일(월) 밤 9시 30분 방송되는 KBS 2TV 월화드라마 ‘경찰수업’(연출 유관모 / 극본 민정 / 제작 로고스 필름) 7회에서는 유동만(차태현 분)과 강선호(진영 분)의 의견이 충돌하며 공조수사에 난항을 겪는다. 앞서 정의를 위해 힘을 합치게 된 유동만과 강선호는 경찰대학교 내 수상한 움직임을 잡아내기 위해 작전을 세웠다. 유동만은 청람체전으로 어수선한 틈을 타 범인이 찾아올 것을 예상해 강선호의 노트북에 센서를 설치하며 만반의 대비를 했지만, 현장에 나타난 범인을 놓치고 말았다. 이어 두 사람은 우연히 유동만의 교수실 책상 아래 설치된 소형 도청 장치를 발견, 범인이 자신들을 주시하고 있음을 알아채며 시청자들의 손에 땀을 쥐게 했다. 이렇듯 한 치 앞을 예상할 수 없는 전개가 이어지는 가운데 28일(오늘) 서로 노려보며 대립각을 세우는 유동만과 강선호의 모습이 공개돼 시선을 사로잡는다. 흔쾌히 자신을 돕겠다는 강선호에게 조금씩 마음을 열기 시작한 유동만이 돌연 차가운 눈빛과 매서운 표정으로 그를 바라보고 있어 호기심을 유발한다. 그런가 하면 강선호는 유동만과 팽팽하게 맞서며 당찬 면모를 발산한다. 조금의 양보도


영화&공연

더보기
제9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BICF)' ‘졸탄쇼’, ‘희극상회’가 부산을 웃음으로 물들였다.
‘졸탄쇼’, ‘희극상회’가 부산을 웃음으로 물들였다. 지난 20일(금)부터 29일(일)까지 총 10일간 부산에서 열리는 제9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이하 ‘부코페’)에서 ‘졸탄쇼’의 정진욱, 한현민, 이재형과 ‘희극상회’의 신윤승, 박민성, 장윤석, 임종혁이 끊이지 않는 웃음의 향연을 선물했다. 27일(어제) 틱톡을 통해 생중계된 '졸탄쇼'의 정진욱, 한현민, 이재형은 입고 나온 가운을 벗는 파격적인 퍼포먼스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어 말이 아닌 휘슬로만 소통하는 콩트를 선보이며 분위기를 달아오르게 했다. 세 사람은 '부코페'만을 위해 준비한 코너로 배꼽 잡는 웃음을 선사했다. 시청자들에게 개인기를 알려주는 한현민부터 자신의 노래 '다금바리'를 열창하는 이재형까지 빠른 호흡으로 진행되는 코미디는 시청자들의 눈을 떼지 못하게 만들었다. 무엇보다 세 사람은 시청자들과 댓글로 소통하는 것은 물론, 시청자들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반영해 열띤 호응을 이끌어냈다. 또한 많은 사랑 받았던 '이름대소동'을 선보이며 '졸탄쇼'만의 매력을 마음껏 뽐냈다. 뿐만 아니라, 틱톡과 트위치를 통해 생중계된 ‘희극상회’는 구독자 수 157만 명(합계)을 돌파한 유튜브 채널 ‘희극인’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