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8.5℃
  • 구름많음강릉 25.0℃
  • 흐림서울 29.4℃
  • 흐림대전 28.3℃
  • 흐림대구 26.2℃
  • 구름많음울산 23.9℃
  • 연무광주 26.8℃
  • 구름많음부산 24.5℃
  • 구름많음고창 26.2℃
  • 박무제주 22.1℃
  • 흐림강화 23.4℃
  • 흐림보은 26.3℃
  • 흐림금산 27.8℃
  • 구름많음강진군 25.3℃
  • 구름많음경주시 25.6℃
  • 구름많음거제 25.5℃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JTBC스튜디오 새 드라마 ‘아직 최선을 다하지 않았을 뿐’ 박해준 첫 단독 주연 나선다!

URL복사

 

‘아직 최선을 다하지 않았을 뿐’에 배우 박해준이 전격 캐스팅되면서, 드라마 첫 단독 주연에 나섰다.

 

JTBC 스튜디오가 제작하는 새 드라마 ‘아직 최선을 다하지 않았을 뿐’(연출 임태우, 극본 박희권, 박은영, 제작 하우픽쳐스, 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호두앤유픽쳐스, JTBC 스튜디오)은 의무, 헌신, 책임에 ‘최선’을 강요당하는 대한민국 40대 가장이 자신을 찾기 위해 용기 있는 방황을 선택하며 펼쳐지는 중년 코믹 성장 드라마다. 소외된 아웃사이더들을 따뜻한 시선으로 그려낸 명품 드라마 ‘유나의 거리’의 임태우 감독이 연출을, 그리고 영화 ‘감기’의 박희권 작가와 ‘우리들의 행복한 시간’의 박은영 작가가 JTBC 드라마 ‘제3의 매력’ 이후 또 한 번 공동 집필을 맡았다. 국내에서도 다수의 마니아를 보유하고 있는 동명의 일본 만화가 원작이다.

 

제작진의 필모그래피만으로도 이 시대를 버티고 있는 사람들의 냄새가 물씬한 또 한편의 웰메이드 공감 드라마 탄생이 기대되는 가운데, 주인공 ‘남금필’ 역에 박해준이 출연을 확정했다. 남금필은 대책 없이 회사를 때려치우고 만화가 지망생이란 이름으로 백수가 된 40대 아저씨. 어떤 실패에도 ‘최선을 다하지 않았을 뿐’이라며 그럭저럭, 대충대충 살아온 정신 승리의 아이콘이다. 아무나 못한다는 충동적 ‘사표 던지기’를 시전한 후, 동거인 아버지와 딸의 구박을 꿋꿋하게 이기고, 친구의 퇴근 시간에 빌붙어 음주 욕구를 해결하는 생활을 이어가고 있다. 그러던 중, 자신과 비슷해 보이던 동네 백수가 억대 연봉의 웹툰 작가라는 사실을 알게 되고, 자신의 ‘멍때림’도 예술로 승화시킬 수 있다는 굳건한 믿음으로 만화가가 되겠다고 결심한다.

 

지난 해, 신드롬급 인기를 모았던 JTBC ‘부부의 세계’ 이후 1년여 만에 안방극장 복귀작으로 ‘아직 최선을 다하지 않았을 뿐’을 선택한 박해준. ‘국민 불륜남’으로 시원하게 욕하면서도 빠져들 수밖에 없는 매력을 선사했던 그가 이번엔 너무나 한심하지만 찡해서, 왠지 응원하고픈 욕구를 불러일으킬 예정이다. 어떤 역할을 맡아도 캐릭터 ‘착붙’ 연기로 절대 잊히지 않는 존재감을 심는 박해준이 선보일 첫 코믹 연기 역시 기대되는 대목이다.

 

제작진은 “박해준이 이번 작품을 통해 본격적으로 코믹 연기에 도전한다. 그 안에서 빛날 공감력으로 한심한데 찡한 코믹 서사를 이끌 예정이다”라고 전하며, “최선을 강요당하는 사회에서, 아직 최선을 다하지 않았던 한 중년 남자가 최선을 다해 펼치는 용기 있는 방황을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연예&스타

더보기
SBS ‘라켓소년단’ 탕준상 VS 손상연, “주장 말 좀 들어야~!”VS “니가 주장이지, 여기 1등은 아니거든?!”
“너나 잘해, 뭘 이래라 저래라야?!” ‘라켓소년단’ 탕준상과 손상연이 불꽃 튀는 날선 대치 기류에 휩싸인, ‘팽팽 기싸움 투샷’이 포착됐다. SBS 월화드라마 ‘라켓소년단’(극본 정보훈/ 연출 조영광/ 제작 팬엔터테인먼트)은 배드민턴계 아이돌을 꿈꾸는 ‘라켓소년단’의 소년체전 도전기이자, 땅끝마을 농촌에서 펼쳐지는 열여섯 소년 소녀들의 레알 성장 드라마다. 생활 밀착형 에피소드를 유쾌한 상상력과 기발한 재치로 그려내며, 중장년층과 MZ세대 모두를 아우른 웰메이드 스포츠물이라는 호평을 받고 있다. ‘라켓소년단’에서 탕준상은 천부적인 운동 능력의 소유자로 배드민턴 초등학교 국가대표로 활약했던 윤해강 역, 손상연은 해남서중 배드민턴부 주장으로 리더십과 실력을 겸비한 방윤담 역을 맡았다. 배드민턴에 관한 한 자타가 공인한 실력파인 두 사람은 팀 내 에이스 자리를 양분해가며 엎치락뒤치락 선의의 경쟁을 벌이고 있다. 이와 관련, 14일(오늘) 밤 10시 방송되는 ‘라켓소년단’ 5회에서는 탕준상과 손상연이 심상찮은 대립 기류에 휩싸여 팽팽한 기싸움을 벌이는 모습으로 긴장감을 높인다. 극중 윤해강(탕준상)과 방윤담(손상연)이 복식조로 한 팀을 이뤄 호흡을 맞추는 장면.


영화&공연

더보기

라이프

더보기


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