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2.1℃
  • 흐림강릉 17.0℃
  • 구름조금서울 14.7℃
  • 흐림대전 15.0℃
  • 흐림대구 15.5℃
  • 흐림울산 15.9℃
  • 흐림광주 16.9℃
  • 흐림부산 16.5℃
  • 흐림고창 16.0℃
  • 흐림제주 18.5℃
  • 구름많음강화 15.3℃
  • 구름많음보은 9.6℃
  • 흐림금산 10.9℃
  • 흐림강진군 11.9℃
  • 흐림경주시 13.4℃
  • 흐림거제 15.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라디오스타' 함은정, ‘라스’는 친정-김구라는 ‘큰아버지’ 같다?! 친밀감 폭발! 왜?

URL복사

 

걸그룹 티아라의 멤버이자 배우로 활동 중인 함은정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과거 사진 때문에 새로운 별명을 얻고 굴욕을 겪었다고 하소연한다.

 

또 함은정은 ‘콘셉트돌’ 티아라 활동 이전이던 아역 배우 시절부터 드라마 역할에 과몰입' 했던 에피소드를 공개한다.

 

오늘(5일) 수요일 밤 10시 30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강영선 / 연출 강성아)는 어린이날을 맞아 추억과 동심의 세계로 인도할 시간 여행 안내자 5인 이홍기, 함은정, 왕석현, 이유진, 전성초와 함께하는 ‘그 시절, 우리가 좋아했던 어린이’ 특집으로 꾸며진다.

 

‘라스’를 찾은 함은정은 마치 친정에 온 느낌을 받는다고 설레하더니, MC 김구라를 두고는 “큰아버지 같다”며 친밀감을 자랑한다고 해 그의 사연을 궁금하게 한다.

 

이처럼 ‘라디오스타’에 친밀감을 표현한 함은정은 티아라 활동 당시 비화부터 흑역사(?)로 불리는 사진에 대한 생각까지 솔직 담백하게 들려주며 입담을 자랑할 예정이다.

 

먼저 티아라 활동 당시를 떠올린 함은정은 “우리도 지독한 콘셉트에 중독이 됐었다”며 심지어 농촌 드라마 '전원일기'를 모티브로 한 콘셉트에 도전해 드라마 출연자인 최불암, 김수미와 뮤직비디오 작업을 했다고 밝혀 4MC를 깜놀하게 만든다.

 

함은정이 콘셉트에 과몰입한 시작점은 티아라 이전인 그의 아역배우 활동 시절로 거슬러 올라간다.

 

함은정은 대하드라마 ‘토지’에서 여자 주인공의 몸종인 ‘봉순이’를 연기했던 아역 배우 시절을 회상한다. 당시 드라마 역할인 ‘봉순이’ 캐릭터에 과몰입해 얼굴을 꾸미기보다 되레 까맣게 분장을 해 연기했다고.

 

캐릭터에 맞게 연기 열정을 불태운 결과는 반전이었다. 함은정은 티아라로 데뷔한 뒤 ‘토지’ 속 자신의 모습이 온라인에서 화제를 모은 것을 두고 “캐릭터에 몰입한 건데 너무 못생겼다고 하더라. 온라인에서 새로운 별명이 생겼다”며 억울함을 호소한다고 해 시선을 강탈한다.

 

또 함은정은 매사 최선을 다하는 열정 부자 면모 덕분에 꼬리에 꼬리를 무는 캐스팅을 경험한 썰을 들려준다. 특히 함은정은 가상 연애 예능 ‘우리 결혼했어요’에 출연해 사극 ‘인수대비’에 캐스팅되고, 사극 출연 효과로 CF까지 출연한 스토리를 공개해 시선을 강탈할 예정이다.

 

함은정이 새롭게 생긴 별명에 대해 억울함을 호소하는 현장은 오늘(5일) 수요일 밤 10시 30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MBC ‘나 혼자 산다’ 8주년 특집 ‘어머나 반갑습니다’ 4탄! 사이먼 도미닉(쌈디) 힙합 조기 교육 나선 큰아빠!
‘나 혼자 산다’ 8주년 맞이 ‘어머나 반갑습니다’ 4탄의 주인공으로 사이먼 도미닉(쌈디)이 찾아온다. ‘조카 바라기’가 된 큰아빠 쌈디는 일일 육아에 도전, 장난감 플렉스에 조카 ‘채채’의 눈물샘까지 폭발(?)시켰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오는 7일 밤 11시 5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기획 안수영 / 연출 허항 김지우)에서는 ‘어머나 반갑습니다’ 4탄의 주인공으로 2년 8개월 만에 돌아온 쌈디의 일일 육아 도전기를 공개한다. 오랜만에 ‘나 혼자 산다’에 돌아온 쌈디는 조카 채채와 함께 하는 일상을 공개할 예정이다. 한 톨의 먼지도 용납하지 않던 ‘깔끔남’의 쌈디는 채채의 쌀 놀이에 난장판이 된 거실 광경을 보고도 ‘청결 레이더’를 가동하지 않는 ‘조카 바보’의 면모를 뽐낸다. 채채에게 고급 전자 음악 악기를 선물하며 힙합 조기 교육에 나선 큰아빠 쌈디는 자신의목소리와 채채의 목소리를 녹음해 즉석에서 ‘채채 비트’를 완성했다고 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쌈디는 최고급 전자 음악 악기 뿐만 아니라 채채의 취향을 저격하는 최신 유행 장난감, 럭셔리 드림카까지 조카를 위한 선물 플렉스를 펼친다. 쌈디에 통큰 선물에 채채의 반응은 어땠을지 관심이 집중되는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그날 밤, 그 불길 속에 모두가 있었다, "내가 죽기를 바라는 자들"
영화 <내가 죽기를 바라는 자들>은 화재 진압 실패의 트라우마를 지닌 소방대원 한나가 두 명의 킬러에게 쫓기는 거대 범죄의 증거를 가진 소년을 구하기 위해 산불 속에서 벌이는 필사의 추격을 그린 범죄 스릴러 영화다. 영미 스릴러 문학 최고의 명성을 자랑하는 작가의 작품을 원작으로, '시카리오' '윈드 리버'의 테일러 쉐리던 감독이 연출과 각본을 맡고 안젤리나 졸리와 니콜라스 홀트, 에이단 길렌 등 막강 배우진이 출연했다. 영화는 유능했던 공수소방대원 한나(안젤리나 졸리)가 지난해 팀장으로써 큰 산불에 배정되었었는데, 바람의 방향을 잘못읽어 팀원을 다치게하고 불길 속에서 살려달라고 외치던 세명의 아이들을 구하지 못하는 모습으로 시작된다. 그녀는 그들을 구하지 못한 죄책감과 트라우마로 심리평가에서 좋지 못한 성적을 받고 감시탑에 배정된다. 또 다른 장면에서는 경찰복은 입은 이(에이단 길렌)와 안전 요원(니콜라스 홀트)이 등장한다. 그들은 집에서 가스가 샌다는 연락을 받았다고 집안으로 들어가서 집에 있던 모든 이들을 가스 폭발로 죽여 버린다. 이 소식을 접한 법의학 회계사는 아들(핀 리틀)을 데리고 도망을 간다. 이들을 마저 죽이기 위해 집을 찾은 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