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3.6℃
  • 흐림강릉 23.6℃
  • 서울 15.3℃
  • 대전 20.6℃
  • 대구 17.2℃
  • 울산 17.6℃
  • 광주 18.0℃
  • 부산 16.6℃
  • 흐림고창 17.7℃
  • 제주 20.2℃
  • 흐림강화 14.3℃
  • 흐림보은 19.7℃
  • 흐림금산 18.9℃
  • 흐림강진군 17.9℃
  • 흐림경주시 17.6℃
  • 흐림거제 18.4℃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원어스 건희, 훤칠한 키 + 젠틀한 매력, 콘셉트 포토 공개 물오른 비주얼 눈길 ‘비주얼 코드’ 통했다!!

URL복사

 

보이그룹 원어스(ONEUS) 건희가 ‘바이너리 코드(BINARY CODE)’에 대한 힌트를 전했다.

 

원어스는 30일 공식 SNS 채널을 통해 멤버 다섯 번째 미니앨범 ‘BINARY CODE’의 멤버 건희 개인 콘셉트 포토와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콘셉트 포토에는 TV 안에 있는 건희와, 그 TV에 기대어 앉아 있는 건희가 등장해 눈길을 끈다. 완벽한 이목구비를 자랑하는 사진 속 건희의 모습은 새 앨범의 힌트이자, 또 다른 나를 암시하고 있어 팬들의 호기심을 자극한다.

 

추가로 오픈된 개인 티저 영상에서 건희는 미러룸에서 멋진 포즈와 표정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가, 장면이 전환되자 윙크를 하는 등 흥겹게 춤을 추고 있다. 특히 이번 영상은 곳곳에 신곡 ‘블랙 미러(BLACK MIRROR)’에 대한 의미를 담아 해석하는 재미를 더한다.

 

원어스의 새 미니앨범 ‘BINARY CODE’는 이진법 안에서 완성한 ‘새로운 나’를 뜻한다. 0과 1, 두 가지 숫자가 지닌 의미처럼 이번 신보를 통해 관계에 대한 이야기를 그려낼 전망이다. 

 

타이틀곡은 ‘BLACK MIRROR’로 현대인의 필수품인 TV나 스마트폰, 컴퓨터 속에 갇힌 현실을 빗대어 만든 곡으로, 또 다른 세상을 발견한 원어스의 새로운 모습을 여과 없이 보여줄 예정이다.

 

원어스는 그간 독보적인 콘셉트와 스토리가 담긴 퍼포먼스로 자신들만의 아이덴티티를 구축하고 있다. 매 앨범마다 자체 기록을 경신하며 글로벌 성장세를 보여주고 있는 만큼, 이번 앨범을 통해 또 한 번 커리어 하이를 달성할 수 있을지 전 세계 K팝 팬들의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한편, 원어스는 오는 5월 11일 오후 6시 다섯 번째 미니앨범 ‘BINARY CODE’를 발매한다.


연예&스타

더보기
KBS ‘대박부동산’ 정용화-강말금, 두 사람의 의문 가득한 관계! 둘사이 숨겨진 비밀은 무엇?!
“비밀을 품은 자들의 칼날 같은 신경전” KBS 2TV 수목드라마 ‘대박부동산’ 정용화와 강말금이 ‘위협적인 맞대면’으로 칼날 같은 신경전을 예고했다. KBS 2TV 수목드라마 ‘대박부동산’(극본 하수진, 이영화, 정연서/연출 박진석/제작 몬스터유니온, 메이퀸픽쳐스)은 공인중개사인 퇴마사가 퇴마 전문 사기꾼과 협력하여 흉가가 된 부동산에서 원귀나 지박령을 퇴치하고 기구한 사연들을 풀어주는 생활밀착형 퇴마 드라마다. 무엇보다 지난 방송에서 물귀신에 홀렸던 홍지아(장나라)는 20년 전 일에 대한 또 다른 기억을 떠올리며 과거의 일을 재조사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하지만 홍지아를 대신해 과거 사건을 파헤치던 주사무장(강말금)은 홍지아 엄마의 마지막 의뢰인의 조카가 오인범(정용화)이라는 것을 알아낸 후 자료를 찢어 의문을 안겼던 터. 또한 홍지아와 함께 도학성(안길강)에게 납치됐던 오인범은 빙의한 채 아파트를 달라며 분노해 귀추가 주목됐다. 이와 관련 정용화와 강말금의 ‘살얼음판 투샷’이 포착돼 시선을 강탈하고 있다. 극중 오인범과 주사무장이 대박부동산 앞에서 불안한 독대를 가진 장면. 먼저 출근해서 있던 오인범은 주사무장이 차에서 내릴 때까지 예의 바르게 기다렸고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그날 밤, 그 불길 속에 모두가 있었다, "내가 죽기를 바라는 자들"
영화 <내가 죽기를 바라는 자들>은 화재 진압 실패의 트라우마를 지닌 소방대원 한나가 두 명의 킬러에게 쫓기는 거대 범죄의 증거를 가진 소년을 구하기 위해 산불 속에서 벌이는 필사의 추격을 그린 범죄 스릴러 영화다. 영미 스릴러 문학 최고의 명성을 자랑하는 작가의 작품을 원작으로, '시카리오' '윈드 리버'의 테일러 쉐리던 감독이 연출과 각본을 맡고 안젤리나 졸리와 니콜라스 홀트, 에이단 길렌 등 막강 배우진이 출연했다. 영화는 유능했던 공수소방대원 한나(안젤리나 졸리)가 지난해 팀장으로써 큰 산불에 배정되었었는데, 바람의 방향을 잘못읽어 팀원을 다치게하고 불길 속에서 살려달라고 외치던 세명의 아이들을 구하지 못하는 모습으로 시작된다. 그녀는 그들을 구하지 못한 죄책감과 트라우마로 심리평가에서 좋지 못한 성적을 받고 감시탑에 배정된다. 또 다른 장면에서는 경찰복은 입은 이(에이단 길렌)와 안전 요원(니콜라스 홀트)이 등장한다. 그들은 집에서 가스가 샌다는 연락을 받았다고 집안으로 들어가서 집에 있던 모든 이들을 가스 폭발로 죽여 버린다. 이 소식을 접한 법의학 회계사는 아들(핀 리틀)을 데리고 도망을 간다. 이들을 마저 죽이기 위해 집을 찾은 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