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9.9℃
  • 맑음강릉 22.8℃
  • 구름조금서울 22.2℃
  • 맑음대전 23.2℃
  • 구름조금대구 23.4℃
  • 구름많음울산 24.0℃
  • 구름많음광주 23.4℃
  • 구름많음부산 22.7℃
  • 구름많음고창 25.2℃
  • 흐림제주 25.5℃
  • 구름조금강화 21.0℃
  • 맑음보은 21.5℃
  • 맑음금산 23.1℃
  • 흐림강진군 22.1℃
  • 구름많음경주시 23.0℃
  • 구름많음거제 22.0℃
기상청 제공
  • 네이버TV
  • 유튜브
  • 트위터
  • 페이스북

MBC ‘놀면 뭐하니?’ 유야호, 조별 이름도 특별하다! 가요계 정상에서 ‘야호~’ 부를 ‘도봉산-우장산-수락산-아차산’

URL복사

 

MBC ‘놀면 뭐하니?’ 유야호가 ‘MSG워너비’ 블라인드 그룹 미션에 참가할 ‘노래 등산객’을 확정했다.

 

영광의 주인공은 짐캐리-하정우-류준열-노주현-조니뎁-송중기-이시언-이제훈-김남길-박해일과 유야호에게 ‘김정민 트라우마’를 안겨준 이승기, 그리고 깜짝 놀랄 추가 합격자까지 포함해 총 12명이다.

 

오는 24일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연출 김태호 윤혜진 김윤집 장우성 왕종석 작가 최혜정)에서는 ‘MSG워너비’ 그룹 미션을 위한 유야호의 복불복 조 추첨 현장이 공개된다.

 

정글 같은 블라인드 오디션에서 합격의 ‘유야~호!’를 받은 참가자들의 더욱 치열한 그룹 미션 경쟁이 펼쳐진다. 이에 앞서 유야호는 직접 합격자 12인의 조 추첨을 진행했다. 가요계 정상에서 ‘야호~’를 외칠 ‘MSG워너비’의 멤버를 뽑기 위한 오디션이기에, 그는 산 이름으로 조 이름을 정했다.

 

‘도봉산-우장산-수락산-아차산’ 총 4개 조로 진행될 그룹 미션에 어떤 합격자들이 팀을 이룰 지 관심이 뜨겁다. 유야호는 편견 없는 조 추첨을 위해 전통 놀이인 ‘딱지치기’부터 ‘돌림판’, ‘알까기’, ‘카드 뒤집기’ 등 그야말로 복불복 방식을 활용해 팀을 구성했다.

 

공개된 사진 속 합격자의 이름이 적힌 바둑알을 들고 있는 유야호의 모습에는 긴장감이 서려 있다. 과연 유야호의 손 끝에 달린 그룹 미션의 팀 구성이 어떻게 될지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또한 유야호는 과거 듣는 이들의 가슴을 울렸던 발라드 명곡 4곡을 선정해 각 조에 배정했다. 노래가 하나씩 공개될 때마다 감격의 리액션을 대방출한 유야호. ‘도봉산-우장산-수락산-아차산’ 총 4개 조에 배정된 미션 곡은 무엇일지, 각 조의 하모니는 어떨지 귀추가 주목된다.

 

유야호의 ‘MSG워너비’ 그룹 미션을 위한 ‘노래등산객’ 조 추첨 결과는 어떨지, 깜짝 놀랄 만한 추가 합격자의 정체는 누구일지는 오는 24일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되는 ‘놀면 뭐하니?’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연예&스타

더보기
JTBC '그림도둑들' 봉태규&하시시박 부부 출연
배우 봉태규와 사진작가 하시시박 부부가 그림도둑들을 찾아 도둑들과 환상의 케미를 선보인다. 2일(오늘) 밤 10시 30분 방송되는 JTBC '그림도둑들' 4회에는 봉태규, 하시시박 부부가 결혼 7주년을 기할 특별한 그림을 찾기 위해 그림도둑들을 찾는다. 녹화 당일 부부 의뢰인이 등장한다는 말을 들은 도둑들은 “최수종&하희라 부부가 나오는 거 아니냐”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이어 가면으로 얼굴을 가리고 등장한 봉태규를 향해 도둑들은 “유희열이냐, 윤종신이냐?”며 갑론을박을 펼쳤다. 계속되는 도둑들의 장난에 봉태규는 “초면에 멱살 한 번 잡아도 되냐”고 말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봉태규&하시시박 부부는 운명적인 첫 만남 이후 초고속 결혼을 하게 된 사연을 공개했다. 하시시박은 봉태규와의 첫 만남을 두고 “선수이거나 바보이거나 둘 중 하나일 거라고 생각했다”며 당시를 회상했다. 이에 봉태규는 “하시시박과의 첫 만남 후 비정상적으로 빠르게 뛰는 심장 탓에 병원에 갈 뻔했다”며 선수설을 일축했다. 이어 “결혼 7년 차지만, 아직도 서로에게 열렬히 미쳐있다”며 명불허전 잉꼬부부임을 증명했다. 이에 윤종신은 “결혼 7년이면 다툼이 극에 달하는 시기 아


영화&공연

더보기
[스타 영화픽] 난 절대 못 잊어, 그 애가 살아있는 한 '그 여름, 가장 차가웠던'
영화<그 여름, 가장 차가웠던>은 3년 전 엄마가 살해된 후, 모든 게 엉망이 된 소녀 ‘자허’가 우연히 자신의 엄마를 죽인 소년 ‘유레이’와 마주치면서 벌어지는 분노와 방황을 그린 이야기다. 영화의 모티브는 주순 감독이 어느 날 인터넷의 익명 게시물을 통해 한 소녀의 어머니가 아무 이유없이 정신질환자에게 화상을 입은 후 그녀의 가족은 파괴되었지만, 범죄를 저지른 가해자는 정신병력으로 인해 처벌을 면할 수 있었다는 글을 본 뒤, 이 사건을 토대로 '자허'캐릭터를 만들었다고 한다. 첫 번째 장편 데뷔작으로 제22회 서울국제여성영화제 감독상 수상, 제23회 상하이국제영화제 신인여우상 수상 그리고 제44회 홍콩국제영화제, 제33회 중국영화금계상, 제65회 바야돌리드국제영화제, 제5회 뉴에라 영화제, 제3회 핑야오국제영화제, 제13회 중국 영제너레이션 필름 포럼 등 전 세계 유수의 영화제 초청과 감독상, 신인여우상 등 주요 부문에 노미네이트되며 화제를 모으고 있는 작품이다. 영화는 엄마의 죽음으로 삶이 엉망이 된 자허의 학교생활을 보여주며 시작된다. 한 때는 공부도 잘하고 친구들과도 잘 어울렸던 그녀가 친구들에게서 멀어지고 학업도 떨어지는 모습을 보여준다

라이프

더보기
카카오페이지, 한국 무협 판타지의 전설 ‘묵향’ 신간 단독 선연재
카카오엔터테인먼트가 ‘한국 무협 판타지의 전설’로 불리는 전동조 작가의 ‘묵향’ 신간(36권)을 6월 9일까지 카카오페이지에서 단독 선연재 한다. 2년간의 휴재를 끝내고 팬들의 기대 속에 돌아온 ‘묵향’은 국내 장르 문학의 전성기를 열어젖힌 기념비적 작품으로 평가받는다. ‘묵향’이 처음 선보인 1990년대 당시는 비슷한 양산형 무협 작품이 즐비하던 때로, 평면적 이야기와 캐릭터를 벗어난 다채로운 상상력에 힘입어 PC통신에서 공개된 1999년부터 20여년간 꾸준한 사랑을 받았다. 카카오페이지에서 136만명이 읽은 대표 밀리언페이지 작품 중 하나이기도 하다. 소설의 주인공은 어릴 적부터 암살자로 길러진 살수 출신의 묵향. 무공에 대한 일념으로 궁극의 경지를 위해 매진하던 묵향은 일련의 음모에 빠지면서 무림과 서구 대륙을 넘나들게 된다. 이처럼 동양 무협 세계관과 서양 판타지의 시공간을 결합한 ‘묵향’은 현재 장르 문학의 주류 중 하나인 이세계물과 퓨전 판타지의 원조 격으로 거론된다. 대학생 시절 스트레스를 풀고자 무협과 판타지 소설을 즐겨 읽던 전동조 작가는 ‘묵향’의 줄거리를 불현듯 떠올리고 PC통신에 연재를 시작했다고 알려져 있다. ‘웹소설의 웹툰화’로 콘텐